E D R , A S I H C RSS

코히나타 미노루

last modified: 2014-06-03 00:08:28 by Contributors

공수도소공자 코히나타 미노루의 등장인물. 제목에서도 알 수 있듯이 일단은 주인공.

원래는 나름대로 좋은 자질이 엿보이는 체조선수였으나, 선배들에게 밉보여 체조부에서 퇴부당하고 만다. 친구인 미사키 나나를 체조부 선배들의 린치로부터 구하려다 위기에 처하지만, 제 2공수도부의 무토우 류지가 난입 해 그 선배들을 다 때려눕히는 걸 본 후 무토우의 강한 모습에 매료되고, 주장인 미나미 히로키의 말빨에 넘어가 카부라기류 공수도에 입문하게 된다.

작화에 따라서는 가끔 여자로 보일 정도의 곱상한 얼굴이지만, 몸은 체조로 다져져 있기 때문에 상당히 근육질이다.[1] 시작부터 체조부 선배들에게 이지메를 당하는 등 상당히 유약한 성격으로 보이나 의외로 다혈질에 화가 나면 일단 저지르고 보는 성격. 실제로 작품 초반의 난투 에피소드 상당수가 그가 싸움을 도전해서 벌어지는 일이다. 상대가 악랄한 짓을 한 탓도 있지만. 시합때는 체조선수 출신다운 뛰어난 운동능력과 점프력을 살려 싸워 나간다. 작은 체격과 짧은 경력, 약한 펀치력[2] 충격을 주어 골수를 과 마음이 약점이었으나 작품이 진행되면서 점점 극복하며 착실하게 실력을 쌓아 가고 있다. 처음에는 그를 무시하던 많은 강자들도 그의 실력과 잠재력을 인정하고 친해지게 되는 주인공 스킬을 절찬 발휘 중.

격투재능도 상당히 뛰어난데다가 습득하는 것도 상당히 빠른편이며 수련도 열심히하는 력하는 천재 캐릭터

...하지만 어째 작중에서 패하는 장면이 많이 나온다. 게다가 대회에서 준우승만 3번을 차지, 콩라인 가능성마저 엿보인다. 주인공인데...

그래도 주인공답게(?) 작중에 등장하는 여성들 대다수가 호의적이다.[3] 미소년 스타일이라서인지 시합에서 선수를 체크하는 닥터도 얼굴을 붉힐 정도고, 시합에서 유명세를 조금씩 타면서 팬클럽까지 생겼다. 타카쿠라 아키코의 경우 초반에는 그를 좋아하고 있었고[4] 태권도부의 황유화나 언월도부의 엔도 노조미도 무토우나 미나미와 함께 그에게 도움을 주면서 귀여워하고 있다. 그리고 본인은 거부하지만 하드게이페드로 바르보자의 사랑(!)마저 받고 있다.

하지만 어디까지나 정상적인 남자(...)라 체조부 시절의 친구인 미사키 나나와는 거의 연인관계나 다름없는 상태까지 발전하지만, 미노루 본인이 거의 쑥맥인지라 더이상의 진전은 지지부진한 상태였다. 하지만 나나가 해외유학을 떠나고 미노루에 대한 마음을 정리하려는 모습을 보이자, 용감하게 고백한다.[5]

이름이 海流라 쓰기 때문에, '카이류' 로 읽어 버리는 사람들이 많다.

----
  • [1] 덕분에 언월도부의 도움으로 여장해서 탈출할 때의 모습은 ome 수준.
  • [2] 오오스기 류오하의 제대결 때 진일보한 펒치력을 달고 나왔다. 비결은 하루도 안거르고 마키와라 때리기 3000번을 1년 동안 반복한 것. 타치바나 사범은 그 방식에 별다른 과학적 근거는 없다고 하지만 주먹 항목의 울프의 법칙도 그렇고, 반복수련을 통해 해당 동작에 쓰이는 근육군을 중점적으로 발달시키는 단련법도 그렇고 과학적 근거는 충분하다.
  • [3] 여성의 옷 갈아입는 장면을 실수로 보게 된다는 러브 코미디적 이벤트를 겪어도 두들겨 맞지 않는다!
  • [4] 나중에 마미야 세이지와 엮인다.
  • [5] 가려져서 보이지는 않지만 아마도 입맞춤까지 한 것으로 보인다.

Valid XHTML 1.0! Valid CSS! powered by MoniWiki
last modified 2014-06-03 00:08:28
Processing time 0.0516 sec