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 D R , A S I H C RSS

크리스티 몬테이로

last modified: 2015-02-26 16:52:35 by Contributors


너무 세게 나오진 마! - 등장 대사

철권의 등장인물.

국적은 브라질, 사용 무술은 카포에라

성우 - 잰시 스미스(Xanthe Smith, 철권 4), 라일 윌커슨(Lisle Wilkerson, 철권 5, 철권5DR, 스트리트 파이터 X 철권 영어 음성), 로라 베일리(철권6, 철권6 BR), 이노우에 마리나(스트리트 파이터 X 철권 일본어 음성), 키노시타 사야카(실사 영화 더빙) TT2부터는 포르투칼어를 쓴다.

Contents

1. 프로필
2. 개요
3. 스토리
4. 성능
5. 철권 태그 토너먼트 2에서 레이지 상성 관계


1. 프로필

이름크리스티 몬테이로
(Christie Monteiro)
격투 스타일카포에라
신장171cm
체중58kg
혈액형B형
국적브라질
나이19세
취미휴식
좋아하는 것자신의 할아버지, 에디 골드
싫어하는 것미시마 재벌
직업카포에라 수련생백수

2. 개요

철권 4부터 등장. 실은 철권 3부터 추가될 예정이었으나, 당시 디자인이 철권3의 기판인 SYSTEM 12로는 재현이 불가능한 수준이었기 때문에 급히 다른 남성 캐릭터를 급조하였다. 그 캐릭터가 바로 에디 골드.

그리고 기판이 변경된 철권4에서 에디를 대신해 예정대로 등장. 노출도 높은 복장에 갈색 피부의 섹시한 미인...인데, 레게머리 흑간지 에디 살려내라는 유저의 열화와 같은 요구에 따라 4 콘솔판에선 발로 고르면 에디가 등장하게 되었고 유저들은 에디를 더 많이 사용했다.[1] 이후 에디는 PS2용 철권 5에서는 크리스티의 엑스트라 코스튬이라는 아이템으로 등장했다가, 철권 5 DR이(가) 발매되면서 크리스티와 분리되어 정식으로 부활했다.

많은 철권 캐릭터들중에서 일러스트 얼굴과 게임상의 얼굴 모델링 괴리감이 큰 캐릭터. 특히 부담스러울 정도로 넓은 어깨와 괴상한 얼굴 참고로 철권 태그 토너먼트 2 발매 이후, 유명 일러스트레이터인 야마시타 슌야의 어레인지 일러스트 & 복장을 기준으로 철권의 여성 캐릭터를 입체화한 'TEKKEN 미소녀 시리즈' 1탄으로 피규어가 등장했는데...


누구세요? 본가 도입이 시급합니다
참고로 이 일러스트를 포함해 야마시타 슌야가 그린 전 캐릭터의 일러스트가, 철권 태그 토너먼트 2 언리미티드 이후 커스터마이즈 패널로서 등장한다.

철권 7 신 캐릭터로 크리스티와 같은 브라질 여성 카타리나 아우베스가 등장하여 입지가 애매해졌다...

3. 스토리

철권 3 토너먼트가 끝나고 에디 골드는 스승과의 약속대로 스승의 손녀 크리스티 몬테이로를 찾아내어 카포에라를 가르친다. 2년 간의 수행이 끝나고 에디 골드가 아버지의 복수를 위해 잠적하자 에디를 찾아나서게 되고 자연스럽게 철권 토너먼트4에 참전하게 된다. (철권 4)

철권 5편에서 형무소에서 출소한 할아버지를 만났지만 할아버지는 난치병으로 죽어가고 있었다. 난치병을 앎고 있는 할아버지의 병원비를 마련하기 위해, 그리고 갑자기 행방을 감춘 에디를 찾기 위해서 대회에 참가했다고 한다. 그래서 크리스티의 스토리 모드에서는 에디가 등장한다. 에디는 "너한테는 위험하니까 물러서"라고 하면서 크리스티를 돌려보내려고 하고, 크리스티는 같이 돌아가자고 하다가 싸우게 된다.

6편의 스토리는 카즈야에게 패배한 에디에게 진이 와서 "내가 너의 스승을 치료해 줄테니까 넌 철권중에 들어와라." 라는 말에 에디는 스승을 미시마 재단에 맡기고 그 자신은 철권중이 되었다. 스승을 살리기 위해 세계 각지를 돌면서 테러를 자행해야 하는 에디, 그러나 에디의 눈물나는 노력에도 불구하고 결국 개인 엔딩에서 에디가 돌아왔을때는[2] 이미 할아버지가 사망한지 오래였었다. 5의 본인 엔딩에서는 할아버지도 완치되어서 해피엔딩이었건만.... 안습. 사실 6의 엔딩은 에디와 동일하다. 하지만 이 엔딩이 진 엔딩이 아닐수도 있다. [3] 자세한것은 철권 7이 나오면은 알게될 것이다.

이후 에디는 크리스티를 피해서 떠돌아다니고 있으며 크리스티는 그런 에디를 찾기 위해서 돌아다니고 있는 중이다. 본인은 에디를 용서한 것 같지만 에디는 자기 자신을 용서할 수가 없는 걸지도. 스크철에서는 DLC추가 캐릭터로 레이와 태그를 짜서 등장한다. 같이 싸워주는 대신 에디에 대한 정보를 달라는 조건이었는데, 정작 에디는 크리스티 몰래 엔딩에 나타나서 난 쟤 앞에 나타날 자격이 없다고 레이에게 알린 뒤 다시 어디론가 떠나고 만다.


4. 성능

철권 4에서는 철권 3의 에디 골드와 기술이 비슷했지만 물구나무서기의 지속시간이 매우 짧았다.(여캐라 힘이 없어서 그런가 했더니 에디도 비슷하게 된다.) 그래서 철권 3의 에디보다는 세심한 플레이를 요구했다. 곧 에디가 추가되었으나 기술은 크리스티와 동일. 이후 시리즈에는 에디와 크리스티의 기술차이가 없어졌다.

철권 5 DR부터는 에디와 함께 아케이드에 등장. 둘을 싸잡아 카포에라라고 부른다. 몇몇 잡기 기술을 제외하면 에디와 똑같은 기술을 쓴다. 그런데 같은 기술이라도 상황에 따라 크리스티만 되는 콤보가 있고, 에디만 되는 콤보가 있다. 이런 차이점을 아주 간단히 말하자면, 크리스티는 에디보다 리치가 짧은 대신 기술의 타점이 낮아서 더 안정적이다.[4][5] 잡기기술은 에디의 잡기보다 후상황이 매우 좋다. 피격판정의 경우 에디는 남캐, 크리스티는 여캐 판정이라 크리스티는 벽에 몰려도 별로 부담되지 않는 정도의 차이.

하지만 뭐 기술이나 콤보가 같으니 사실상 같은 거나 마찬가지다. 취향대로 골라 쓰자.

모쿠진으로 카포에라가 나오면 그건 에디일까 크리스티일까? 어쩌면 타이거일지도 몰라. 1라운드 시작하기 전 등장화면에서 요염하게 몸을 숙이고 있으면 크리스티이고, 한바퀴 돌거나 그냥 거만하게 서서 나오면 에디이다. 사실 이것보다 간단한 구별법으론 이펙트의 색깔. 에디는 파란색, 크리스티는 초록색이다. 다만 에디던 크리스티던 모쿠진은 타점이나 피격판정의 차이가 변하지 않고 잡기는 에디보다 크리스티가 더 좋으므로 크리스티로 나오는게 모쿠진에겐 더 좋다. 에디와 크리스티 기술은 똑같지만 성능에서 어느정도 차이를 나타내고 있다. 크리스티 윈드밀로 예를 들면 반횡을 더 잘잡는다.에디는 반횡을 못잡는다. 거기다가 여캐 판정이다. 에디는 리치가 크리스티보다 더 긴편이다.

철권 태그2에서는 에디의 서브 역할로 많이 쓰이고 있다. 쌍카포 조합으로 하면 S급 랭크가 될 정도로 무시무시하다.

철권 태그 토너먼트 2 언리미티드 기준

종합평가A 하단기도 많고 콤보난이도도 무난한 캐릭터. 고수가 에디와 크리스티를 같이 셀렉트하여 쌍카포에라로 활용하면 S급이 된다.
공중콤보B 쉽고도 무난한 편.
벽 콤보A 벽콤 넣는 게 좀 어렵지만 그래도 한번 넣으면 데미지를 인정사정없이 뽑아낸다.
딜레이캐치B 발기술이 프레임이 큰 편인 대신에 손기술이 대체로 프레임이 적기 때문에 이걸 잘 활용해야 한다.
공격력A 발기술 데미지가 상당히 뼈아프지만 손기술은 대체로 짠 편.
스텝B 횡보가 없는 게 큰 단점.
패턴S 그라, 물구자세로 여러가지 다양한 패턴을 만들어 낼수 있는 캐릭터.
리치B 다리 기술 리치는 길지만 팔 기술 리치가 짧다는게 흠이다.
태그 어설트 서브S 주력기 대부분이 태그이행된다는 것이 사기. 특히 쌍카포로 활용하면 무시무시하다.
운영난이도A 다른 캐릭터들과는 전혀 다른 방식으로 운영해야 하기 때문에 적응 기간이 필요한 캐릭터.


5. 철권 태그 토너먼트 2에서 레이지 상성 관계

어째서인지 좋아하는 사람이 에디이긴 커녕[6] 아무도 없다. 크리스티에 대해 좋아하거나 싫어하는 사람도 달랑 두명...
위에도 적혀있지만 쌍카포를 쓰는 유저들이 주로 에디의 서브로서 크리스티를 고르는데,정작 레이지 보정이 저런 지라 크리스티를 먼저 고르는게 이득인데도(크리스티가 맞으면 에디의 레이지는 빨리 참. 그 반대의 경우는 성립안하지만)에디를 메인으로 쓰는걸보면 카포유저들의 에디 사랑은 알아줘야된다.
----
  • [1] 항간에 철권 4와 오리지널 철권 5에서 에디가 없다는 이유로 "카포에라가 사라졌네?" 하면서 아예 잊혀진 줄 알았단다. 이도 그럴만 한데 철권 4가 워낙 비인기 작품이다보니 크리스티라는 캐릭터 자체가 카포에라를 쓸 줄 몰랐을 수도 있다. 차츰 철권 5 DR에 와서야 동네 아저씨 수준(?)에 에디를 주구장창 고르는 모습도 있었기에 한국에서 TTT의 영향이 컸으리라 추측이 된다.
  • [2] 아마 돈을 얻는데는 성공한듯 싶지만.
  • [3] 철권6 엔딩에서 백두산이나 왕진레이가 사망했으나 철권 태그2에서도 나왔고 철권7에서도 나온다고 하니.또한 진의 성격상 이런 일을 보고도 무시할리 없고 자신에게 충성을 바쳤던 에디를 어떻게든 도울것이므로
  • [4] 대표적인 예를 들자면, 띄우고 나서 공중콤보로 쓰는 벤린헤란(왼무릎후 원킥)-레반타아우바츄드(주저앉은 자세에서 오른손후 나이키킥)을 쓰는 상황을 가정하자. 에디는 벤린헤란의 커맨드(4lk lk)에서 몇몇 상황에 따라 4lk 사이에 약간의 딜레이를 넣은 후 lk를 써야 후에 레반타아우바츄드를 넣을 수 있지만, 크리스티는 딜레이 없이 넣어도 콤보를 이어줄 수 있다. 물론 딜레이를 넣어도 안 되는거는 아니다.
  • [5] 반대로 띄우고 나서 잽이나 왼어퍼로 1타를 넣은 후에 위의 콤보를 넣을 때에는 에디는 제자리에서 해도 콤보가 연결 되지만, 크리스티는 1타 후에 약간의 대시를 하여서 간격을 좁히지 않으면 나이키 킥이 맞지 않는 상황도 나온다.
  • [6] 사실 6의 엔딩의 일때문에 그럴 가능성이 높다. 물론 에디 본인도 최선을 다했을 테이지만...
Valid XHTML 1.0! Valid CSS! powered by MoniWiki
last modified 2015-02-26 16:52:35
Processing time 0.2332 sec