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 D R , A S I H C RSS

크림 공화국

last modified: 2015-04-06 15:40:46 by Contributors

경고 : 이곳은 철수권고 국가·지역입니다. 이 문서는 대한민국 외교부에서 여행경보 3단계인 철수권고 또는 특별여행경보 1단계인 특별여행주의보로 지정한 국가 또는 지역에 대하여 기술합니다. 현지에 체류하시는 분들은 특별한 사유가 없는 이상 시일 내에 최대한 신속히 귀국해야 합니다. 여행 계획이 있으신 분들은 특별한 사유가 있을 때만 방문해야 합니다. 또한 자국민들의 탈출 시도도 빈번하게 발생하기에 되도록 방문하지 말아야 합니다. 여행경보 단계는 현지 상황에 따라 변경될 수 있으며 설령 여행경보제도가 적용되지 않은 국가라 할지라도 완전한 안전을 보장하지 않습니다. 해외 여행 시에는 외교부 해외안전여행 사이트에서 해당국에 대한 정보를 반드시 숙지해야 합니다. 대한민국 정부에서는 위 권고사항을 따르지 않았을 때 발생하는 피해나 문제에 대해 어떠한 책임도 지지 않습니다.

러시아행정 구역
극동 연방관구마가단 주 · 사하 공화국 · 사할린 주 · 무르 주 · 유대인 자치주 · 추코트카 자치구 · 캄차카 지방 · 프리모르스키 지방 · 바롭스크 지방
시베리아 연방관구보시비르스크 주 · 부랴티아 공화국 · 알타이 공화국 · 알타이 지방 · 스크 주 · 르쿠츠크 주 · 바이칼스키 지방 · 메로보 주 · 크라스노야르스키 지방 · 스크 주 · 투바 공화국 · 하카시아 공화국
우랄 연방관구베르들롭스크 주 · 야말로-네네츠 자치구 · 첼랴빈스크 주 · 르간 주 · 튜멘 주 · 한티-만시 자치구
북서 연방관구네네츠 자치구 · 브고르드 주 · 닌그라드 주 · 무르만스크 주 · 로그다 주 · 상트 페테르부르크 연방시 · 아르한겔스크 주 · 카렐리야 공화국 · 칼리닌그라드 주 · 코미 공화국 · 스코프 주
볼가 연방관구즈니노브고르드 주 · 마리 엘 공화국 · 르도바 공화국 · 바시코르토스탄 공화국 · 라토프 주 · 마라 주 · 렌부르크 주 · 드무르트 공화국 · 리야놉스크 주 · 바시 공화국 · 키로프 주 · 타타르스탄 공화국 · 름 지방 · 자 주
중앙 연방관구잔 주 · 페츠크 주 · 모스크바 연방시 · 모스크바 주 · 고로드 주 · 로네시 주 · 랸스크 주 · 라디미르 주 · 몰렌스크 주 · 로슬라블 주 · 룔 주 · 바노보 주 · 루가 주 · 스트로마 주 · 르스크 주 · 보프 주 · 라 주 · 베리 주
남부 연방관구스토프 주 · 볼고그라드 주 · 디게야 공화국 · 스트라한 주 · 칼미키야 공화국 · 라스노다르 지방
북캅카스 연방관구게스탄 공화국 · 오세티야 공화국 · 타브로폴 지방 · 인구셰티야 공화국 · 체첸 공화국 · 카라차예보-체르케스카야 공화국 · 바르디노-발카르스카야 공화국
크림 연방관구크림 공화국 · 세바스토폴 연방시


Contents

1. 개요
2. 역사
2.1. 배경
2.2. 러시아로 갈아타자!
3. 국제 관계
4. 이모 저모
5. 미모의 검찰총장?



검은색이 크림 자치 공화국이다.

(ɔ) User:Madden from

Republic of Crimea
Республика Крым (러시아어)
Къырым Джумхуриети, Qırım Cumhuriyeti (크림 타타르어)

1. 개요

크림 공화국은 크림 반도에 있는 러시아 연방의 자치 공화국이자 국제적 분쟁 지역이다. 소비에트 연방 붕괴 이후 1992년부터 크림 자치 공화국이라는 이름으로 우크라이나의 자치 지역이었는데, 2014년 3월 17일 우크라이나의 특별시인 세바스토폴과 함께 우크라이나로부터 자체적인 주민투표를 통해 독립하여 크림 공화국이 되었으며, 크림 공화국 의회의 결의와 합법적인 주민투표를 통해 3월 21일 정식으로 러시아 연방의 일원이 되었다.

2. 역사

2.1. 배경

크림 반도에는 2000년 이상의 기간 동안 여러 정복자들과 다양한 정착민들이 존속해 왔다. 대표적으로는 1430년에 세워진 크림 칸국과 이것이 1783년에 멸망한 후 세워진 크림 자치 공화국을 들 수 있겠다. 이 크림 자치 공화국은 러시아 소속이었는데 1954년흐루쇼프 서기장에 의해 세바스토폴과 함께 우크라이나로 넘겨진 후 근래까지 유지되어 왔다. 자세한 내용은 크림 반도 참조.

© No machine-readable author provided. Jeroen assumed (based on copyright claims). (cc-by-sa-3.0) from


소비에트 연방이 존속했을 당시에는 러시아나 우크라이나나 같은 연방 소속이니 별 문제가 없었으나 1991년 소련 붕괴 후에는 이야기가 달라졌다. 우크라이나보다는 러시아에 대한 동질감이 컸기에 우크라이나 정부와 크고 작은 갈등이 있어왔다. 한 20여년간 툭탁거리면서 살아 왔으니 그냥 그대로 싸우면서 사나 싶었는데...

2.2. 러시아로 갈아타자!

2014년 2월에 시작된 크림 위기는 러시아 개입을 통해 점점 심각해지는 국면으로 발전했다. 2월 말, 러시아 정부는 크림반도 접경 지역으로 군대를 전진 배치했다.

© Ahnoneemoos (cc0) from


급기야 2014년 3월 6일에는 크림 자치구 의회가 러시아로의 합병을 결의하기에 이르렀다! # 16일에 실시하는 국민투표에서 여부가 결정나지만 사실상 친러계가 장악한 이상 통과가 확실시 되는 상황이다. 크림반도 총리는 "러시아에 합병되더라도 주민들의 국적선택권을 보장할 것이며 당분간 이중국적을 가지게 될 것"이며, 러시아어와 크림타타르어가 공용어가 될 것임을 시사했다.#


2014년 3월 11일, 크림 자치의회와 세바스토폴 시의회가 크림 자치 공화국의 독립을 결의했다. 재적의원 100명 중 무려 78명의 찬성으로 독립이 확정, 적어도 크림 자치정부 입장에서는 이제 '크림 공화국'이 되었다.크림 자치 공화국은 세바스토폴과 공동으로 우크라이나로부터 독립을 선언했으며, 이에 우크라이나의 특별시였던 세바스토폴은 크림 자치 공화국에 합병되었고 이 둘로 크림 공화국이라는 하나의 나라가 구성되었다.

원래 세바스토폴은 크림 자치 공화국 내에 있는데다가 주민 구성도 러시아계가 과반수라는 공통점이 있어 크림 자치 공화국과 동질성이 강했다. 그럼에도 전략적 중요성 때문에 우크라이나는 세바스토폴을 크림 자치 공화국에서 떼어내어 특별지역으로 관리해 왔던 것. 따라서 크림 공화국과 세바스토폴이 독립을 공동 선언하면서 동시에 합병을 결정한 것은 충분히 예측 가능했던 일이었다. 그러나 이후 (독립) 크림 공화국이 러시아 연방에 편입되면서 세바스토폴은 크림 공화국과 분리되어 다시 연방시가 되었다.

독립 선언은 양측 의회가 공동으로 선언한 것이며 우크라이나로부터의 독립 및 러시아로의 합병을 내용으로 했다. 이 선언은 크림 자치 공화국의 지위를 결정하기 위해 열릴 주민투표에 법적인 근거를 주려는 목적도 있었다.

당연히 우크라이나 과도정부는 격렬하게 반발. 12일까지 러시아로의 귀속 여부를 묻는 주민투표를 철회하지 않으면 크림 자치 의회를 해산하겠다고 선언했다.#

3월 16일, 주민 투표가 이루어졌고 투표자의 95%라는 압도적인 찬성률로 독립 및 러시아로 편입이 가결되었다. EU미국은 투표가 우크라이나 헌법에 어긋나는 불법적인 것이라 비난했다. 대한민국 정부도 우크라이나의 주권, 영토 보전과 독립은 반드시 존중되어야 한다고 밝히면서 크림 주민투표와 러시아의 크림 병합을 인정할 수 없다는 공식 입장을 밝혔다.

3월 17일, 투표 후 단 하루만에, 크림 자치공화국의 의원들은 정식 표결을 통해 우크라이나로부터 독립과 러시아 연방으로 편입을 선언했다. 이로서 크림 자치공화국은 크림 공화국이 되었다.

3월 18일, 러시아는 기다렸다는 듯이 즉각 승인. 러시아와 크림 공화국은 크림 공화국의 러시아 편입에 대한 조약에 서명하여 러시아 연방으로의 편입을 확정했다. #이로서 독립 국가로서의 크림 공화국 소멸! 2015년 1월 1일까지는 경과 기간으로 설정되어 이 기간 동안 경제적 / 법적 체계를 러시아 연방 기준으로 변경하게 된다.

푸틴의 명분은 러시아의 핵심적인 부분이라는 것. 핵심적인 부분으로 지정하면 합병하겠다는 것이 전형적인 Europa Universalis[1]

3. 국제 관계

현실적으로 크림 공화국이 무슨 국제 관계가 있겠는가. 러시아 연방의 일부인데... 과거에 독립 국가였을 때도 있었으나 그 기간이 딱 하루(...)였기에 관계고 뭐고 없었다. 러시아만이 독립국가 크림 공화국을 승인했었다.

러시아와 국제 사회와의 문제는 대부분의 나라가 크림반도의 주민투표 결과와 그에 따른 러시아 연방 흡수를 승인하지 않았다는 것이다. 가장 직접적인 당사자인 우크라이나도 당연히 크림 공화국을 승인하지 않고 있으며, 이들 지역을 여전히 우크라이나 영토로 간주하고 있다. 미국과 유럽 진영도 러시아가 서쪽으로 팽창하는 것을 경계하는 입장이라 러시아와 매우 껄끄러운 상태. 다만 유럽이든 미국이든 러시아에 대해 실질적인 제재를 가할 수 있는 수단이 없고(입스타), 그렇다고 러시아와 무력 대결을 감수할 의지가 있는 것도 아니라서 러시아의 의도대로 진행될 가능성이 크다.

2014년 3월 28일 현재 크림반도 (독립을 결의한)주민투표 결과를 승인한 나라들은 다음과 같다. (미승인국 포함)
2015년 1월 30일 현재 크림 공화국 및 세바스토폴을 러시아의 일부로서 인정한 나라는 다음과 같다.
러시아, 아프가니스탄, 쿠바, 니카라과, 북한, 시리아, 베네주엘라. 벨라루스는 양다리.

참조

4. 이모 저모

수도는 인구 36만명의 심페로폴. 주요 공업 도시인 케르치, 많은 역사 학도들에게 얄타 회담으로 잘 알려진 , 알룹카(Алупка) 등이 있다. 얄타와 알룹카는 사실 크림 반도에서 유명한 휴양지. 세바스토폴은 크림 공화국과는 분리된 연방시이다.

농업과 관광업이 주력이다. 관광의 역사는 좀 되는 편이다. 크림 전쟁이 끝난 19세기 후반부터 관광 개발이 이루어졌으니까. 크림내 교통이 발전하면서 러시아 중부로부터 관광객들이 몰려왔었다. 그런데 소련 시절에는 조금 방향이 바뀌어서 좋은 공기 마시며 요양하는 곳이 되었다. 우크라이나 독립 후에는 일반적인 관광지로 바뀌었다. 주로 해안가를 사람들이 많이 찾는다. 그러나 관광객의 70%는 우크라이나인이고 25%는 러시아인 만큼, 크림 사태로 관광 수입이 대폭 감소할 가능성도 적지 않다.

러시아 본토와 육로 연결은 되어 있지 않고 무조건 흑해를 건너야 한다는 게 문제로, 당장의 전기나 수도 등 사회 기반을 우크라이나 본토에서 제공받고 있다.[2] 지원금 역시 마찬가지. 소위 "깡촌"이니 만큼, 러시아는 우크라이나 정부처럼 엄청난 돈을 퍼부어야할 것이다. 러시아의 재정적자도 급속히 늘어날 수 있다는 분석. 천연가스가 좀 나며 우크라이나 쪽 파이프 라인을 따라 수송된다. 유전도 2개 있어 석유를 생산하고 있다.

2013년 기준, (세바스토폴을 제외한) 총 인구 수는 1,967,119명이며 여러 민족으로 구성되어 있다. 원래는 크림 반도가 크림 타타르인들이 살던 곳이라 18세기까지는 거의 단일 민족으로 구성되었다. 19세기 후반부터 러시아인과 우크라이나인이 이주하기 시작하여 2014년 현재 가장 많은 것은 러시아인. 인구의 58.32%를 차지하고 있다. 2001년 인구 조사에 의하면 우크라이나인 24.32%. 원주민이던 크림 타타르인은 12.1%이며, 그 밖에 이웃나라 벨라루스인 1.44%, 타타르인 0.54% 등이 있다.

© from

< 크림 공화국의 민족 구성. 노랑이 우크라이나인, 빨강이 러시아인, 초록이 크림 타타르인. 출처 >

5. 미모의 검찰총장?



새로 크림 공화국 검찰총장으로 지명된 33세의 나탈리아 포클론스카야의 미모가 화제가 되고 있다. 특히나 일본쪽에서의 반응이 엄청나다... 자세한 내용은 해당 항목 참조.
----
  • [1] 해당 게임에서 핵심적인 부분으로 특정 국가가 인식하게 되면 합병 시 주변 국가들로부터 반감을 얻지 않는다...만 이건 게임이고. 의미심장한 점은 러시아가 서방의 개입명분을 완벽히 배제하고 러시아의 명분을 극단적으로 강화해버렸다. 서방이 러시아의 크림 합병에 별 대응을 못하는 것이 실질적인 개입 명분이 없기 때문이니 농담이 농담이 아니다. Europa Universalis로 치면, 일단 당장 크림 자치 공화국은 러시아의 Core Territory이며, 우크라이나의 합법적 친러 정권이 불법적인 쿠데타로 뒤엎힌 사건으로 러시아가 크림에 대한 추가적 Claim을 받았으며, 크림은 역사적으로 러시아의 권역 De Jure이고, 또한 크림 자치 공화국이 독립을 스스로 선언했다! 도대체 CB가 몇개야 즉 러시아로써는 특수 이벤트가 이미 있는 명분과 합쳐지는 파이널 퓨젼(?)을 경험한 것. 역시 리그베다야
  • [2] 다만 크림반도 자체가 사실상 실날 같은 육지를 제외하고는 섬에 가깝다. 우크라이나 본토로 이어지는 도로는 하나는 반도 위에 있지만 하나는 섬과 섬을 징검다리처럼 해서 만들었다. 러시아와는 케르치 해협을 사이에 두고 있는데, 가장 좁은 해협은 5km에 불과하다. 수심이 얼마인지는 나오지 않지만 다리가 생겨도 이상하지 않을 거리다. 인천대교, 광안대교에 비한다면야...
Valid XHTML 1.0! Valid CSS! powered by MoniWiki
last modified 2015-04-06 15:40:46
Processing time 0.0754 sec