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 D R , A S I H C RSS

클리블랜드 토르소 살인사건

last modified: 2015-01-29 09:57:32 by Contributors

주의 : 사건 사고 관련 내용이 있습니다.

이 문서에는 실제로 발생한 사건에 대한 자세한 내용과 설명이 있습니다. 개개인에 따라 불쾌감을 느낄 수 있으므로, 열람에 주의해 주십시오. 실제 사건을 기초로 하여 작성되었으므로 충분한 검토 후 사실에 맞게 수정해주시길 바랍니다. 범죄 등의 불법적인 내용 및 따라하면 위험한 내용도 일부 포함되었을 수 있으므로 유의해주시기 바랍니다. 또한 수정자는 되도록 미풍양속에 어긋나지 않게 서술해 주십시오.

주의 : 폭력적이고 잔인한 내용이 포함된 문서입니다.

본 문서와 하위 문서는 폭력적이거나 잔인한 요소에 대한 직접적, 간접적인 언급 혹은 설명을 포함합니다.
열람시 주의를 요하며, 원하지 않으면 이 문서를 닫아 주세요.

1935년에서 1938년 사이에 미국 클리블랜드에서 일어난 연쇄살인사건. 1930년대 미국을 떠들석하게 한 연쇄 살인사건이다. 토르소 사건이라고 불리는 이유는 범인이 시신을 토막내서 몸통만 남았기 때문. torso는 이탈리아어에 어원을 둔 단어로 몸통이란 뜻[1]

Contents

1. 킹스베리 런 도살자의 등장
2. 수사의 진행
3. 용의자
4. 관련 사건들?
5. 그 후 엘리엇 네스


1. 킹스베리 런 도살자의 등장

1935년 9월 23일 오후 클리블랜드와 피츠버그를 오가는 철도가 지나는 킹스베리 런 자카스 힐에서 중년 남자의 시신이 발견되었다. 2명의 소년들이 달리기 경주를 하다가 발견했는데 소년 중의 하나였던 제임스 와그너가 발견했다. 발견 당시 이 시신은 목이 잘려나가 있었고 거세당했으며 시신은 토막내진 상황이었다. 처음 경찰은 시신이 살해되고 나서 약 1주일에서 9일간 방치된 걸로 판단했으나 나중에 법의학적 조사결과는 살해된지 3-4주가 지나서 발견된 것으로 드러났다. 이 중년 남자의 머리와 성기는 근처에서 발견되었다.

같은 날 첫 피해자가 발견된 곳에서 불과 9m밖에 떨어지지 않은 곳에서 다른 남성의 시신도 발견되었다. 지문 조사 결과 이 남성은 28세의 남성으로 무기 운반 혐의로 경미한 전과 기록을 가지고 있는 에드워드 안드레시로 그는 인근의 주정뱅이이자 뚜쟁이였다. 안드레시는 죽은지 2-3일 정도 경과한 것으로 추정되었으며 그의 머리와 성기도 근처에서 발견되었다. 그러나 먼저 발견된 중년 남자는 알 수 없는 약품 때문에 훼손 상태가 심해서 끝내 신원이 밝혀지지 않았다.

이듬해인 1936년 1월 26일 아침, 클리블랜드 시내 한복판 대로에서 한 여자가 개 짖는 소리에 밖으로 나가 보았다. 개는 바구니 안에 있던 것을 먹으려고 했는데 바구니를 열어보니 으로 보이는 고기가 있었다. 그러나 머지 않아 그 여자는 그 햄이 사람의 오른팔이라는 사실을 알아냈다. 바구니 안에는 머리, 왼쪽 팔, 두 다리의 아랫부분이 없는 여자의 시신이 들어있었다. 지문 조사 결과 40세로 매춘 전과가 있는 플로렌스 쥬네비브 포릴로였다. 포릴로는 주변의 바에서는 유명한 인물로 2주 후에 공터에서 대부분의 신체 부위가 발견되었다. 그러나 머리는 끝내 발견되지 않았고 죽은 지 2-3일이 경과되어 발견된 것으로 보였다.

이 살인 사건 이후 알 카포네 체포로 유명했던 엘리엇 네스가 공공 안전 책임자로 임명되었다. 그는 시카고에서 금주법 위반자들을 소탕하고 마피아들과 싸웠다. 언론에서도 대대적으로 '머리 사냥꾼은 이제 자기 머리를 네스에게 바쳐야 할 것' 이라고 네스를 띄워줬다. 하지만 네스는 갱 사냥과 이 살인 사건이 다르다는 것을 뼈저리게 알게 되었다.

7월 5일 킹스베리 런 어느 다리 밑에서 네번째 피해자가 발견되었다. 이번에도 2명의 소년들이 발견했으며 바지에 싼 머리만 발견되었는데 나머지 부위는 400m 떨어진 곳에서 발견되었다. 이 피해자는 남성으로 몸에 "Helen and Paul", "W.C.G." 등의 이름이나 지명을 가리키는 걸로 생각되는 6가지의 문신이 그려져 있어서 문신남으로 불리기도 한다. 또한 이 남성이 입은 속옷에 세탁 영수증이 붙어있었는데 거기에 J.D라는 이니셜이 새겨져 있어서 이 남성의 이름일 가능성이 제기되었다. 여러가지로 피해자들 중에선 가장 신원파악 가능성이 높은 물증들이 많이 발견된 피해자로 경찰은 이 피해자의 신원을 알아내기 위해 1936년에 클리블랜드 건설을 기념하여 열린 축제인 "위대한 호수 박람회(Great Lakes Exposition)" 에 죽은 남성의 데드 마스크[2]를 전시하여 신원에 대한 제보를 받으려 했으나 결국 이 남성을 안다고 나선 사람이 나타나지 않아 실패하고 말았다. 다만 죽은지 2일 정도 된 것으로 추정되었다.

7월 22일, 클리블랜드 서부 브룩클린 빅 크릭에서 이킹을 하던 젊은 여성이 머리가 잘린 남자 시신을 발견했다. 이 남성은 살해당한지 2개월이 경과된 것으로 추정되었으며 머리는 근처에서 발견되었다. 신원은 밝혀지지 않았고 알려진 희생자들 중에서 유일하게 서부에서 발견된 사례였다.

9월 10일, 킹스베리 런에서 30세 정도의 남성 시신이 발견되었다. 머리와 성기를 포함해 여러 부위가 잘리고 몸뚱이도 가로로 잘려 있었다. 몸뚱이의 절반과 다리 부분만 발견되었으며 나머지 부위는 발견되지 않았다. 살해당한지 2일 정도 지난 걸로 보였으며 신원은 밝혀지지 않았다. 다만 근처에 있던 모자는 어느 주부가 뜨내기 부랑자에게 줬다고 진술해서 그가 부랑자였다는 것은 분명했다.

해를 넘긴 1937년 2월 23일, 에리 호 근처에 있던 유원지 유클리드 비치 파크 부근에서 난도질 당하고 머리가 없는 여성 시신이 발견되었다. 살해당한지 3-4일이 경과된 것으로 추정되었으며 머리는 발견되지 않았고 신원도 밝혀지지 않았다.

6월 6일, 클리블랜드 시내를 흐르는 쿠야호가 강 로레인 카네기 다리 부근에서 중년 여성 시신이 발견되었다. 알려진 희생자들 중에 유일한 흑인이었으며 대략 살해당한지 1년 정도된 백골이었다. 갈비뼈가 없었지만 나머지 부위는 모두 발견되었다. 경찰의 조사로 시신의 신원이 실종된 40세 로즈 월레스라는 여성의 치아기록과 이 시신의 치아 기록이 거의 일치한다는 결론이 나왔다. 거디가 실제로 월레스의 아들도 시신이 자신의 어머니라고 인정해 월레스로 판정되었다. 그러나 월레스는 시신 발견 10개월 전에 실종되었는데 시신의 상태는 그 정도까진 아니라는 반론이 있어서 실제로 월레스인지 불분명하다는 시각도 많다.

같은 날 쿠야호가 강에서 남성 시신도 발견되었다. 살해당한지 2-3일이 경과된 것으로 추정되었으며 머리와 사지가 잘려있었다. 이 경우는 잭 더 리퍼처럼 시체의 창자를 꺼낸 상태였으며 머리는 발견되지 않고 신원도 밝혀지지 않았다. 범인과 공범으로 보이는 사람들이 보트를 타고 가는 것을 보았다는 이야기가 있었지만 더 이상 수사에 진전이 없었다.

1938년 4월 8일, 다시 쿠야호가강에서 사람 다리 하나가 발견되었다. 약 3주 후에는 일부 부위가 더 발견되었고 25세 정도의 여성으로 추정되었다. 살해당한지 3-5일이 경과된 것으로 추정되었지만 대부분의 부위는 발견되지 않았고 신원도 밝혀지지 않았다.

8월 16일, 클리블랜드 시내의 레이크쇼어 쓰레기장에서 사지가 잘린 백골의 여성 시신이 발견되었다. 살해된지 4-6개월이 경과된 걸로 추정되었으며 신원은 밝혀지지 않았다.

같은 시간 그 지역에서 백골의 남성 시신도 발견되었다. 살해된지 7-9개월이 경과된 것으로 추정되었으며 마찬가지로 사지가 잘려 있었다. 주변에서 발견된 넝마 이불에 나머지 부위가 발견되었고 신원은 밝혀지지 않았다.

2. 수사의 진행

잇달아 토막난 시신들이 발견되자 클리블랜드 시민들은 공포에 떨어야 했다. 이에 클리블랜드 경찰은 알 카포네 검거로 유명해진 형사 엘리엇 네스가 사건 수사에 투입될 정도로 범인 검거에 사활을 걸었다.

하지만 수사는 난항에 부딪혔으며 당시 나치 독일파시스트 이탈리아에서는 이 사건을 세계가 타락한 증거라고 까는데 선전하고 있었다. 더 심각한 문제는 시신들이 대체로 죽은지 꽤 시간이 경과된 후에 발견되었고 모두 사지가 잘린 채로 발견된 탓에 대부분의 희생자가 신원 확인이 불가능했다. 게다가 당시 클리블랜드는 대공황의 여파로 "클리블랜드 플랫츠" 라고 불리던 하층민들의 슬럼가가 생겨났고 이 슬럼가에 사는 하층민들은 그 출신이나 신원을 명확하게 알 수 없는 경우가 많았기 때문에 범인은 이 클리블랜드 플랫츠에 사는 사람들을 타깃으로 노렸을 것으로 보였다.

결국 엘리엇 네스는 마지막 피해자의 시신이 발견되고 나서 며칠 후 클리블랜드 경찰소방관들을 총동원해 클리블랜드 플랫츠에 거주하는 하층민들을 모두 검거해 수감한 다음 클리블랜드 플랫츠를 밀어버렸다(...) 하필이면 시신이 발견된 레이크쇼어 쓰레기장은 네스의 집무실에서 훤히 내다보이는 곳이어서 빡친 그가 대폭발한것. 아이러니하게도 시민들의 수호자로 지지를 받던 네스는 이 결정으로 민심을 잃고만다. 이후 사건은 일어나지 않았다고 하지만 여기에는 논란이 있다.

3. 용의자

당시 경찰은 두 명의 용의자를 수사했다. 처음 떠오른 용의자는 프랭크 돌레잘이라는 중년 남성이었다. 플로렌스 포릴로와 로즈 월레스가 같은 바에 자주 들렀고 에드워드 안드레시도 정기적으로 드나들었다는 사실을 밝혀냈다. 그런데 프랭크가 칼을 들고 다니며 술만 먹으면 사람들을 위협했다는 것을 알아냈다. 더구나 프랭크는 포릴로와 잠시 동거했다는 사실까지 알아냈다. 돌레잘은 이같은 증거로 플로렌스 포릴로의 살해 용의자로 1939년 7월에 체포되었다. 프랭크는 자백하지 않았지만 그의 집 화장실 바닥에서 핏자국으로 보이는 흔적을 발견했다. 마침내 프랭크는 포릴로를 살해했다고 자백했으나 이는 고문에 의한 것이었다는 게 드러났고 그 핏자국이라는 것도 사실 핏자국이 아니었다.

그래서 프랭크는 자백을 철회했지만 오하이오주 쿠야호가 형무소에 수감되었다. 하지만 프랭크는 8월 24일 의문스런 죽음을 맞았으며 프랭크의 을 검시한 결과 갈비뼈 골절을 확인했다. 그런데 프랭크의 친구는 체포되기 전에는 프랭크의 갈비뼈가 멀쩡했다고 증언했다. 이때문에 경찰의 고문으로 인한 고문 후유증에 의한 사망이거나 경찰이 고문 사실을 숨기기 위해 손을 써서 죽여버린 것이라는 추측이 난무했다. 그러나 클리블랜드 경찰은 지금까지도 프랭크의 죽음에 대해서 침묵 중이다. 어쨌든 이 사건을 연구하고 있는 학자들은 프랭크와 살인은 무관한 것으로 보는 게 일반적이다.

또 다른 용의자는 프랜시스 스위니 박사제1차 세계대전에 의료부대원으로 참전했고 많은 외과수술 경력을 가진 베테랑 외과의사였다. 시신들이 매우 정교하게 절단되었다는 점에서 범인이 의학적 지식을 가졌고 안전하게 시체를 운반하려면 자동차가 있는 류층, 거기에 남성들을 대적하려면 건장한 체구가 필수적이었다. 결국 스위니 박사는 이 자격에 완벽하게 적중해서 강력한 용의자로 의심받게 되었다. 더구나 그는 과거 정신병 경력도 가지고 있었는데 스위니 박사는 두 번이나 거짓말탐지기 검사를 받았다. 그는 두차례 모두 거짓말 반응이 나와 거짓말 탐지기 전문가는 네스에게 "박사는 당신 손아귀에 있다" 라고 말했을 정도였다고 한다.

그러나 엘리엇 네스는 끝내 스위니를 기소하는 것을 포기했다. 스위니는 정신병원에 수감되었으며 스위니가 범인일 것 같다는 심증은 있었다. 하지만 이를 입증할 만한 명백한 증거가 없는 상황에서 클리블랜드의 저명인사인 박사를 기소하는 것은 정치적으로도 무리가 따르는 일이었기 때문이었다. 스위니 박사의 사촌동생 마틴 스위니는 클리블랜드 하원의원으로 엘리엇 네스와는 정적관계에 있었다.[3] 일각에서는 네스가 스위니를 무리하게 기소했을 경우에 마틴 스위니로부터 받을 정치적 공격을 의식해서 스위니에 대한 기소를 포기했을 것이라고 보기도 한다. 희한하게도 프랭크 돌레잘을 체포한 보안관은 마틴 스위니와 인척관계에 있기도 했다. 끝내 엘리엇 네스는 스위니가 범행에 연루되었다는 물증을 찾아내지 못해 수사는 그대로 유야무야 되어버렸다. 묘하게도 살인사건도 그쳐서 일각에서는 스위니가 진짜 범인이 아니었을까라는 의심을 하고 있다.

1950년대까지 엘리엇 네스와 가족들 앞으로 범인이 보낸 걸로 보이는 비웃음과 협박의 엽서들이 배달되었는데 이 엽서를 보낸 배후가 프랜시스 스위니라는 주장도 있다. 다만 스위니가 자신을 잡는데 실패한 네스를 비웃기 위해서였는지, 아니면 자신을 범인으로 생각한 네스에게 앙심을 품고 이런 일을 벌였는지는 불명확하다. 현재 많은 연구자들은 스위니가 범인이었을 가능성이 높았다고 보지만 이를 입증할 만한 근거는 불명확하다.

설령 스위니가 범인이라고 하더라도 이제 세월이 많이 흘러 진실은 영원히 밝힐 수 없을 것이다.

한편 엘리엇 네스와는 반대로 사건의 실무 책임자였던 베테랑 형사 피터 멀로는 범인이 철도 노동자라고 판단했다. 범인의 흔적이 전혀없었던게 사람을 죽이고 기차로 클리블랜드를 벗어났기 때문이라 판단했던것. 펜실베니아에서 실제로 버려진 화차에서 세구의 시신이 나와 피터 멀로의 추측을 뒷받침하는듯 했지만 끝내 범인을 잡지는 못했다.

4. 관련 사건들?

공식적으로는 이 사건의 피해자로 12명이 인정되고 있지만 일부 연구자들은 이미 이 살인범이 이전부터 활동한 게 아닌가라는 의심을 하고 있다.

첫번째 피해자가 발견되기 전인 1934년 9월 5일 엘리 호 근처에서 신원불명의 여성 시신이 난도질 당한 채로 발견되었다. 이 여성은 흔히 "호수의 여인" 또는 "0번째 희생자" 라고 칭한다. 이 시신이 처음 발견될 때에는 별 주목을 받지 못했으나 일곱번째 피해자가 이 호수의 여인이 발견된 곳 근처에서 발견된 탓에 연구자들은 이 여성이 알려지지 않은 첫번째 피해자가 아닐까 의심하고 있다.

또한 클리블랜드 밖에서도 비슷한 사건이 벌어진 적이 있었다. 클리블랜드에서 남동쪽에 있는 펜실베니아 주의 뉴캐슬시에서도 1936년 7월 1일에 신원불명의 남성 시신이 발견되었는데 이 시신도 머리가 절단된 채로 발견되었다. 뉴캐슬시의 근교 습지에서는 1921년부터 1934년 사이, 1939년부터 1942년 사이에 머리가 절단된 여러 구의 시신이 발견된 바가 있다.

또한 펜실베니아주 알레게니 카운티 맥키즈락 지구에서 1940년 5월 3일에 머리가 절단된 채로 3구의 신원불명 시신이 발견되었다. 일련의 범행수법이나 시신을 훼손한 스타일이 클리블랜드 토르소 사건과 유사하다는 지적이 나왔다. 1950년 7월 22일에는 클리블랜드의 더벤포트 거리에서 로버트 로버트슨이라는 남성이 시신으로 발견되었는데 이 남성도 머리가 절단된 채로 발견되었다.

이때문에 일부 전문가들은 클리블랜드 토르소 살인사건은 빙산의 일각에 불과하며 동일범이 1920년대부터 50년대까지 클리블랜드, 영스타운, 피츠버그 일대에서 알려지지 않은 수많은 연쇄살인을 저질렀을 것이라고 보는 시각도 있다. 이런 시각은 클리블랜드 경찰서의 형사주임 피터 메를요같은 인물들이 강력하게 주장한바 있다.

1947년 블랙달리아 사건의 희생자 엘리자베스 쇼트도 동일범의 소행이라고 하지만 근거는 없고 가능성도 낮다. 왜 뜬금없이 블랙달리아 사건과 이 사건이 연결되었냐면 1938년 12월에 클리블랜드 경찰서장 조지 마토워치에게 한통의 편지가 배달되었는데 자신을 범인이라 자처한 이자는 서장에게 이젠 편히 쉬시오. 난 따뜻한 캘리포니아로 갈테니.라는 내용이 적혀있었다. 이때문에 이 편지대로 범인이 캘리포니아로 건너가서 엘리자베스 쇼트를 살해한게 아니냐는 추측이 나온것. 여담으로 인터넷을 잘 찾아보면 당시 희생자들의 사진을 볼 수 있다. 다만 끔살당한 시신들이라 정신건강에 매우 해로우므로 보지 않는 게 좋다.

5. 그 후 엘리엇 네스

엘리엇 네스는 뺑소니 사고와 여러 스캔들로 1941년 보안관직을 사임하고 1947년 클리블랜드 시장에 출마했다가 낙선했다. 그는 1년 후에는 주급 60달러짜리 일자리까지 잃고 어렵게 살았다. 무명과 가난 속에서 살다가 1953년 제지 공장에 취업했다. 동료의 소개로 그는 오스카 프렐리라는 저널리스트를 만나 여러 이야기를 들려주었다. 네스는 그 중 자신이 금주령 시대 마피아와 싸웠던 비화와 이 사건의 대한 생각을 얘기해줬고 프렐리와 함께 <건드릴 수 없는 사람들(Untouchables)>이라는 책을 썼다. 1957년에 출간된 이 책은 베스트셀러가 되었으며 인기를 끌었다. 후일 알 카포네를 체포한 비화 부분을 바탕으로 영화 언터처블로 다시 유명해진다. 네스 역은 케빈 코스트너가 맡았다. 하지만 네스는 이 책이 출판되기 6개월 전에 54세의 나이로 심장마비로 사망해 성공을 보지 못했다.
----
  • [1] 때문에 머리, 팔, 다리 없이 몸통만 표현한 작품을 뜻하기도 한다.
  • [2] 시신의 얼굴 부분에 등을 두껍게 칠해서 본뜬 마스크.
  • [3] 마틴 스위니는 민주당 소속이었고 클리블랜드 시장과 엘리엇 네스등은 공화당 소속이었다.
Valid XHTML 1.0! Valid CSS! powered by MoniWiki
last modified 2015-01-29 09:57:32
Processing time 0.0943 sec