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 D R , A S I H C RSS

키시다 메루

Contents

1. 개요
2. 상세
3. 기행
4. 기타
5. 작품 목록
5.1. 소설(삽화)
5.2. 캐릭터 디자인
6. 관련 링크

1. 개요

kishida.jpg
[JPG image (56.86 KB)]


사실 이렇게만 보면 멋진사람인데...

岸田 メル(きしだ める). 로마자 표기는 Kishida Mel. Meru가 아니다.

일본일러스트레이터. 1983년 9월 3일생. 원래는 연극 배우였으나, 2004년에 일러스트레이터로 데뷔한 이후, 라이트 노벨의 삽화 및 일러스트 등을 담당하고 있다.

2. 상세

mel_totori.jpg
[JPG image (26.36 KB)]

(토토리의 아틀리에 공홈에 올라온 발매 기념 그림)

펜네임은 드림캐스트 게임 'ROOMMANIA#203'에 등장하는 '데메루'라는 캐릭터이름에서 따왔다고 한다. 덕분에 활동 초창기 펜네임은 '키시다 데메루'. 이후 어감이 안좋아서 메루로 바꾸었다고. 본인은 현재 펜네임도 은근히 바꾸고 싶은 모양이지만 이제 와서 바꾸기는 힘들다며 포기한 듯.

mel_hajime.jpg
[JPG image (183.12 KB)]


일러스트레이터 데뷔 전 배우로 활동하던 시절의 이름은 '키시라 하지메'. TV 드라마에 출연하기도 했으나 이것 역시 본명은 아니다.

그림이 워낙 좋아서 메느님이라는 칭호를 받는다. 이쁘고 화사한 파스텔톤 풍의 색감과 그리는 대상이 주로 뽀송뽀송한 여자아이 위주이고 배경도 자연의 아름다움을 잘 뽑아냈다고 평가 받고있다.메루라는 여성스런 이름 탓인지 이 양반을 여성으로 알고 있는 사람도 꽤 있다. [1] 트위터 아이디도 mellco이고…. 데뷔하기 이전 그림과 비교해보면 세월의 변화를 느낄 수가 있다. 항간에는 상당히 노력파라고. CG도 독학으로 배웠다고 한다. 하지만 고교생 때부터 꽤 그리는 편이었고 대학에서 디자인을 전공했으니 재능+실력+노력이 지금의 명성을 만들어 준 듯.(본인 트위터에 올린 고교시절 그림)


위 영상은 유튜브에 업로드된 키시다 메루의 작업모습. 3배속이니 대략 30여 분 만에 그려낸 것이다. 밑그림 스케치는 사실상 부재중.[2] 평소에도 처음부터 끝까지 디지털로 그린다는 모양. 참고로 저 동영상은 와콤사의 액정 태블릿 의뢰를 받고 녹화한 것이다. 한마디로 태블릿 광고. 저 동영상을 찍기 전까지는 보통 펜 태블릿으로 작업했다고 한다. 현재는 완전히 액정 태블릿으로 넘어간 상태. 참고로 저 동영상을 찍으며 보수로 액정 태블릿을 주길 바랬으나 결국 돈으로 받았다고 한다[3]. 이후 돈 모아서 직접 샀다고(…). 해당 영상에서 사용한 액정 태블릿은 와콤의 <CINTIQ>이며, 예전에 사용했던 태블릿은 <인튜어스 4>로 보인다. 주력으로 사용하는 그래픽 툴사이툴.

2008년 무렵까지는 굉장한 골초였지만 금연에 성공했다고 한다. 하지만 그 반동으로 살이 찌는 부작용이 발생. 2010년 무렵에는 완전히 피크에 달해서 살쪘다는 소리를 굉장히 많이 들었다. 2012년 현재는 다이어트로 많이 슬림해진 상태. 금연도 성공. 다이어트도 성공. 인간이 아녀.

좋아하는 여성상은 수수한 타입. 소녀를 주로 그리지만 10대 소녀는 그림의 모티브로서만 좋아한다고 한다. 학생시절에는 의외로 인기가 없었다고. 현재는 애인이 있는 모양[4].

유명해진 이후로 굉장히 바쁜 일정을 소화하고 있다고 한다. 일주일에 하루 쉬기도 힘들다는 듯. 여가시간은 주로 넷서핑이나 게임으로 보내는 자칭 히키코모리. 2ch의 자기 스레드는 빼놓지 않고 챙겨본다고 한다. 게임은 굉장히 좋아하지만 몬스터 헌터는 하지 않는 모양. 붙잡게 되면 생활이 붕괴된다고(…).

3. 기행

meruru_katana_kaibutsu.jpg
[JPG image (132.43 KB)]


맨 위의 사진을 보면 제법 잘생긴 편이다. 실제로 일본 일러스트레이터계의 이케멘으로 손꼽힌 적도 있다. 하지만 그런 훈남형 외모와는 별개로 블로그에 빤쓰 그림이나 그려대며 꼭두새벽에 갑자기 싸면서 점프!라거나 스파게티 먹을 땐 접시를 핥핥!이라든가 응가 응가 응가 응가 대장군! 같은 해괴한 글을 올리는 면이 있기도 하다.(...) 이런 인간이기에 여성 속옷이나 란제리 등에 변태적인 거에 조예가 깊은 거다! 참고 참고 2 참고 3 한 마디로 입 다물고 있으면 멀쩡한 사람.

2011년 트위터에 "로로나 제작 때 그린 미공개 일러스트 올렸어요."라는 글을 트윗했다. 근데 이건... [5] 이 사진은 일본의 어떤 가게에서 <꽃이 피는 첫걸음> 코너에 써먹기도 했다.# 2011년 6월 23일, 메루루의 아틀리에 발매 당일, 12시를 갓 넘긴 시간. 트위터에 메루루의 아틀리에, 발매 축하합니다!! 발매기념 일러스트 그렸습니다!! 라는 트윗을 올렸다. 이번엔 만우절도 아니잖아……. 그래도 일단 그렸다는 것 자체는 사실이었다(참고). 트위터에 올라온 저 사진의 임펙트가 지나치게 거대해서인지 2ch에서도 온갖 패러디물이 나오기 시작했다(…)# 게다가 이 영향력은 자기가 그린 캐릭터까지 침범했다. 주요 피해 캐릭터는 스테르켄부르크 크라나하메루루린스 레데 알즈. 지못미 심지어 C81에선 저 모습을 한 키시다 메루의 코스프레(...)까지 등장했다.

이 트윗을 본 일러스트레이터 huke[6]는 '메루루 대항이다!'라면서 PSP 슈타인즈 게이트도 내일 발매야!라며 축전을 올렸다. 하지만 조금 뒤 오늘 발매였습니다….

참고로 유명해지고 난 뒤 수입이 넉넉해진 덕분인지 검을 사 모으는 취미가 생긴 듯. 저 사진들도 단순히 새로 생긴 검을 자랑하고 싶어서 올린 것인 모양이다(…).

2012년 만우절에는 한 술 더떠서 을 트위터에 올렸는데 하나같이 걸작. 선생님 거기서 뭐하십니까(...).

mel_twitter.jpg
[JPG image (45.02 KB)]


그 후 마지막으로 올라온 트윗의 내용은 '핫!? ...뭐야, 꿈인가...' 아니, 어째 꿈치곤 너무 리얼한데요.금메루

이날 보여준 임팩트가 상당했는지, MUGEN의 캐릭터로 검을 든 키시다 메루가 만들어지기까지 했다... # 심지어 C82에 저 금빛 찬란한(?)모습을 코스프레한 사람들이 다수(!) 목격되기도 했다.

meruru_shimakaze.jpg
[JPG image (67.92 KB)]

그리고 2014년 2월자 콤프틱에는 시마카제(함대 컬렉션) 코스프레를 한 사진이 실렸다(!!!!). 해당 사진은 상당한 수준의 뽀샵질이 가해진 모양.

2014년 3월 발매된 요나라 포니테일의 싱글 '신세계교향악'[7]의 3번 트랙 곡에 객원 보컬로도 참여했다. 심지어 랩으로(!).

다만 키시다 메루 본인은 이러한 자신의 행동에 사람들이 지나치게 관심을 갖는 것을 달갑게 여기지 않는 듯하다. 덕분에 그러면 애초에 이런 짓을 하지 말라는 반발여론이 있기도. 또한 키시다 메루의 그림을 보면 아무리 그림이 예뻐봤자 황금색 타이즈를 입은 아저씨의 모습밖에 떠오르지 않는다며(…) 자제를 부탁하는 팬들이 있기도 하다.

카오땅의 팬이 된 점.


4. 기타

키시다 메루가 담당한 하늘의 소리의 캐릭터 원화가 공개됐을 때, 이 그림체였으면 군대고 나발이고 닥치고 하늘의 소리 찬양했을 것이라는 반응이 많았다. 하늘의 소리의 원화와 본 애니의 그림체를 한번 비교해보자. 충격적일 것이다.(…) 원화 1원화 2

2011년 5월에 오덕계 일러스트레이터를 지망하는 후배들이 가져야 할 마음가짐에 대해서 의견을 냈는데 평소 그의 변태적인 유쾌한 행보와는 달리 상당히 진지하고 노골적으로 원론을 꼬집는 내용의 글을 올렸다. 만일 이쪽에 관심있는 분들이라면 이 분야 내에서 어느 정도 입지를 잡은 그의 의견을 읽어보는 것도 좋을 듯하다. (참조)

2011년 신작 메루루의 아틀리에의 주인공인 메루루린스 레데 알즈와 이름이 비슷해서 그의 TS 모에화가 아니냐는 농담 섞인 의견이 종종 오가고 있다. 실제로 개발진의 인터뷰로 미뤄보아 반쯤 장난으로 붙여진 이름인 듯. 메루루의 이름을 결정한 뒤 키시다 메루에게 통보했다니 굉장히 질색했다고 한다.

와타나베 마유의 3rd 싱글 히카루모노타치의 일러스트를 그린 일러스트레이터 12명 중 1명이다.


2015년 8월 13일부터 8월 25일까지 'pixiv Zingaro'에서 생애 첫 개인전시회를 연다고 한다. 사인회외에도 팬들을 위한 토크쇼도준비하고 있다고 한다.


5. 작품 목록

5.1. 소설(삽화)

6. 관련 링크

----
  • [1] 사실 화풍 자체도 잘 뜯어보면 남성향보다는 여성향에 가깝다. 특히 남캐 그리는걸 보면 남성향 남캐보다는 여성향에서 선호하는 미소년/미청년 화풍에 가깝다는걸 알 수 있다. 초기 활동 영역도 여성향 라노벨였을 정도. 그래서 여성 팬층도 제법 있는 편이다.
  • [2] 밑그림 없이 그리는 건 그만큼 화력(畵力)이 강하다는 것을 증명하지만, 이는 가만히 서 있는 간편한 자세이기에 가능한 것이며. 역동적인 포즈까지 밑그림 없이 그린다고 생각하면 곤란하다(...) 실제로 로로나& 토토리 화보집을 보면 밑그림으로 구도를 잡은 그림들이 실려있다. 사족이지만 위의 동영상은 분명 스케치 과정이 있으며 어느 정도 스케치를 해놓고 프레임을 겹쳐서 깨끗한 밑그림을 그리는, 사실상 이트 박스를 이용한 선따기와 유사한 방법을 쓰고 있다.
  • [3] 동영상 하나 찍고 받기에는 너무 비싼 물건인지라….
  • [4] 애인 있냐는 질문에 '비밀입니다'라고 대답했으니 뭐 뻔하다. 한밤중에 올라오는 러닝셔츠 차림의 미친 사진을 찍어주는 건 누구일까. 사실 타이머 쓰고 있을지도
  • [5] 만우절에 트윗한 것이다(...) 말풍선을 해석하자면 [확실히 외도|"로로나라고 생각했나? 나다!"]
  • [6] BLACK★ROCK SHOOTER의 디자인, 슈타인즈 게이트의 일러스트 담당.
  • [7] 2013년 4분기~2014년 1분기에 방영되는 애니메이션 킬라킬의 엔딩곡이 수록된 싱글이다.
Valid XHTML 1.0! Valid CSS! powered by MoniWiki
last modified 2015-08-03 00:53:31
Processing time 0.1440 sec