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 D R , A S I H C RSS

타이탄즈 노바

last modified: 2014-03-17 20:15:11 by Contributors


연출은 자신 주변의 대지를 강대한 코스모로 폭발시켜서 대지를 뒤집어 엎어버리는 기술로 폭발 자체도 강력하지만 비산하는 파편의 추가타도 얕볼 수 없다.(카가호도 휘말린 후 2차로 날아오른 암석에 치여서 큰 부상을 입었다.)

그레이트 혼이 직선계 공격이면 이쪽은 범위계 맵병기라고 할 수 있다.

그 위력은 가히 궁극. 이전까지 알데바란과 호각으로 맞붙던 카가호도 초죽음이 됐고(본인은 "왜 끝장내지 않냐"고 성질부렸지만;;;), 후에는 몸이 만신창이인 상태에서 스펙터 3인의 협공으로 목숨을 잃을 때도 이 기술로 그들을 동귀어진시켰다.

워낙에 임팩트가 강한 기술이어서 세인트 세이야 본편을 게임화한 물건에서도 현 세대의 알데바란의 기술로 추가됐을 정도이다. 워낙 현세대의 알데바란이 필살기가 없어서.

알데바란 외전에서 이 기술의 약화 버전인 '타이탄즈 브레이크'와, 코르 타우리의 기술 '이코르 노바'가 등장했다. 이 중 이코르 노바의 연출이 이와 비슷했던 것으로 보아 알데바란이 여기에 영향을 받아 기술을 완성한 것이 아닌가 하는 추측도 해볼 수 있는데, 결국 외전 4화에서 엔켈라도스를 가라앉힐 때 비로소 연출이 비슷해졌다.
Valid XHTML 1.0! Valid CSS! powered by MoniWiki
last modified 2014-03-17 20:15:11
Processing time 0.0567 sec