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 D R , A S I H C RSS

토미

Contents

1. TOMY
2. Tommy
3. Tommy gun
4. 격사의 토미
5. 구미마스코트
6. 밥줘의 등장인물. 이현우(배우)가 연기했다
7. 허스키 익스프레스NPC
8. 마이티 몰핀 파워레인저의 등장인물
9. 역전재판 시리즈의 등장인물
10. 영 어벤저스의 일원

1. TOMY

1924년 설립된 일본의 완구회사. 처음에는 주로 모형 비행기를 제작하는 회사였다.

주력 상품으로는 미니카 브랜드인 미카 시리즈[1], 플라스틱 레일[2], 조이드 등이 있다. 일본 내 디즈니 관련 상품의 제조, 판매도 하고 있다. 한국에서는 영실업이 이 회사 제품의 일부를 계약생산/수입 한적이 있다.

도매상으로부터 시작한 반다이타카라와 달리 제조 매이커로 시작한 토미였기에 유통면에서는 다른 회사들에 비해 불리했지만 완구 업계 최대의 상품개발진을 갖고있어서 기술면에서는 평가를 얻어 70년대까지는 「기술의 토미」라고 불렸다. 다만 개발자의 발언력이 너무 강해 마케팅이나 경영까지 영향을 미치는 체제가 되어버리자 결국 토미의 사장인 토야마는 반다이같은 홀가분한 조직이 되는 것을 목적으로 개발진을 해체했다.

80년대 들어서 토미는 주로 조이드 시리즈에 집중하다가 1988년부터 오소마츠 군 등의 텔레비젼 스폰서를 시작한다. 당시 회사내에서는 "다른 회사들과 비해서 토미는 상품개발에 많은 수고를 들이기 때문에 상품개발 시간이 오래 걸리는 텔레비젼 마케팅은 무리다."라며 많은 반대를 받았지만 반다이나 타카라에 비해서 텔레비젼 마케팅이 늦어졌다고 생각한 토야마 사장의 결의로 강행되었다고 한다.

1990년 토야마 사장은 아들에게 토미의 장난감은 멋이 없으니 나는 크면 반다이에 들어가고 싶어 라는 소리를 듣고 심대한 충격을 먹고 이를 소비자의 의견으로 간주, 절대무적 라이징오를 출범시키며 엘드란 시리즈를 런칭시킨다. 엘드란 시리즈는 경쟁사인 타카라용자 시리즈보다 시청률에서 2배를 앞서나갈 정도로 큰 성공을 거두었지만 열혈최강 고자우라를 방영할 시기, 상품개발진이 높은 수준의 키트를 만드려고 상품제작 시간을 지연시킨 결과 애니 방영 시작 이후 9개월이나 걸려서 키트가 완성되었다. 상품 발매가 지연된 결과 열혈최강 고자우라는 시장에서 대참패하였고 앨드린 시리즈는 애니화의 종료와 함께 곧 침몰해버렸다.[3] 그 덕에 업계에서는 역시 토미에게 캐릭터는 무리다 소리를 들었다.

엘드린 시리즈가 막을 내린 후, 토미는 소비자가 텔레비젼보다 출판을 통해서 상품의 정보를 얻는다는 걸 알게 되고 애천사전설 웨딩피치를 통해 발전시킨 소학관과의 관계를 통해서 「폭주형제 렛츠고」(우리는 챔피언)의 상품화권을 획득, 미니 게임기나 캐릭터 상품을 독점, 상당한 성공을 거둔다. 이후 포켓몬스터의 상품화권을 취득하여 대히트. 치열한 경합이 예상되었단 반다이다마고치의 상품권을 취득하여 포켓몬에는 신경을 쓰지 않았다. 포켓몬스터 애니메이션의 대히트에 의해서 1980년대부터 완구 업계 3위의 지위에 있던 토미는 1997년도에 2위로 부상한다.

이 후 타카라가 베이블레이드(탑블레이드)를 히트시켜 포켓몬의 부진이 겹친 토미로부터 2001년 2위를 만회한다. 그러나 베이블레이드의 실패와 더불어 경영부진에 빠진 타카라는 토미를 존속 회사로 합병하여[4] 타카라토미로 거듭난다.

합병한 두 회사는 완구업계에서 2위가 되었지만 1위인 반다이에는 여전히 상대가 되지 않았는데, 이는 다각 경영 체제인 반다이의 방식 때문. 완구사업만 비교하면 호각이다.

사실 토미라는 회사는 막장으로 유명한데, 이미 전설이 된 만악의 근원 토미 마케팅부부터 시작해서 만드는 게임(주로 애니/만화의 캐릭터 게임 위주였다.)은 하나같이 B급스러워서 팬들에게 혹평을 받고, 만드는 키트 역시 건프라 등과 비교하면 떨어지는 퀄리티면서도 상술에 도가 튼건 반다이랑 비슷하다. 사실 게임이나 키트만 이러면 다행이고, 마케팅의 핵심이 되어야 할 애니메이션마저도 안습의 극한을 달리는 경우가 꽤 되니 더욱 안습. 매화가 최종회 연출을 하는 것으로 악명높은 인조곤충 카부토보그가 이 친구들이 만든 작품이니 더 말해 뭣하랴...

나루토 게임을 많이 만들었는데 죄다 어째 좀...

오죽하면 미국에서 조이드를 팔고 있는 해즈브로에서 자체 개발한 키트의 퀄리티가 훨씬 뛰어난 경우까지 있다. 게다가 조이드 사가 등의 캐릭터 게임은 계속 나오는 상황임에도 불구하고 팬들이 슈퍼로봇대전에 조이드가 나온다고 반프레스토가 제작해준다고 기뻐할 정도면 답이 없다.(...)

조이드의 세계멸망 리셋도 상당한 병크였지만, 열혈최강 고자우라의 경우 애니메이션 방영 후 9개월이나 걸려서 상품이 발매되었다. 게다가 3대의 주역로봇을 무리하게 합체시키려다 되려 엄청난 양의 잉여부품을 남기는 등 경쟁업체인 타카라의 판권물인 용자시리즈에 못미치는 퀄리티. 이 병크는 결정적으로 엘드란 시리즈를 박살내버렸다. 상상해보라, 경쟁 시리즈들보다 두배 이상의 시청률을 기록하던 시리즈가 패배한다니.

현재는 반다이의 게임에도 토미가 스폰서를 했던 작품이 나오는 상황. 그렇게 치고박던 셋이 이런 관계가 된 걸 보면 세월이란 참 대단하구나 싶다.

2. Tommy

톰슨(Thompson)같은 인명의 애칭. 영국군 육군사병을 부르는 별명이자 멸칭이기도 하다.

3. Tommy gun

톰슨 기관단총. 왜 이렇게 됐는지 알고 싶다면 2번을 보면 한 큐에 이

5. 구미마스코트



구미시의 캐릭터는 거북이를 상징하는 Tortoise와 새천년, 황금시대의 Millennium 지성, 감성, 첨단정보기술의 Intelligence의 합성어로 "TOMI(토미)"라 명하였다.
또한 심볼을 사용하여 전자의 스피드와 거북이의 총명함은 구미시민의 진취적인 시민의식을 대변하였으며, 넥타이는 예절과 인간성의 상징으로써 첨단 기술과 인간이 조화로운 도시임을 상징하였다.

6. 밥줘의 등장인물. 이현우(배우)가 연기했다


7. 허스키 익스프레스NPC

자신이 플레이 하는 고블린 슬레이어라는 온라인 게임에서 한 노가다를 유저에게도 간접체험 시켜주는 악랄한 꼬맹이.
흑석 백만개를 캐오라며 뺑뺑이를 돌리는데 5개씩 22번(=110개)을 가져다 주면 여러가지 광부 헬멧중 하나를 랜덤으로 던져준다.
  • 노랑, 주황, 초록, 빨강 = 기술 경험치 획득 7% 보너스
  • 흰색, 검정 = 기술 경험치 획득 10% 보너스
게다가 이 퀘스트는 한번 완료하면 얼마든지 다시 할 수 있다. 노예확정. 야! 신난다~

8. 마이티 몰핀 파워레인저의 등장인물

속칭 미국제일남

9. 역전재판 시리즈의 등장인물

애칭. 토미타 마츠오 항목 참고.

10. 영 어벤저스의 일원

'스피드' 토마스 셰퍼드의 애칭 겸 통칭. 항목 참조.
----
  • [1] 이 제품군을 기반으로 토미카 히어로 시리즈가 파생된다.
  • [2] 일본 독자의 철도 모형 규격.
  • [3] 특히나 라이징오 이후에 발매된 간바루가와 고자우라의 경우, 3대의 주역로봇을 무리하게 합체시킨 결과, 엄청난 양의 잉여부품이 생기는 등 경쟁작인 용자시리즈에 못미치는 완구 퀄리티를 보였다.
  • [4] 토미가 타카라를 합병했다고 보는게 정확하겠지만...
Valid XHTML 1.0! Valid CSS! powered by MoniWiki
last modified 2015-04-05 00:14:48
Processing time 0.0409 sec