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 D R , A S I H C RSS

트레이시 스트라우스

last modified: 2013-11-05 03:51:31 by Contributors

히어로즈(미드)의 등장인물. 존재 자체가 스포일러인 인물로, 시즌 3에 처음 등장했다.

배우는 리 라터. 즉, 키 샌더스의 배우와 동일하며, 설정상 키 샌더스쌍둥이 자매다.

능력은 냉동.아오키지? 몸과 접촉한 것을 급속도로 얼릴 수 있으며, 인간 정도는 몇 초도 안돼서 얼릴 수 있다. 심지어 금속도 얼려 깨트릴 수 있는듯. 그러나 본인의 육체에 얼음에 대한 내성은 없다.

능력이 각성하면서 인생이 지대로 꼬인 여자. 처음 등장시에는 정치 상담가로서 꽤 유능한 커리어우먼의 모습을 보여주지만, 능력이 각성하면서 모든게 다 날라갔다.

본래 꽤 선량한 성격이었던 것 같지만 정치계에 들어가면서 조금 성격이 이기적으로 변했다고 한다. 작중에도 꽤 이기적인 모습을 보여준다.

첫 능력 각성시에 그녀를 끈질기게 쫒아다니던 신문기자를 실수로 얼려 죽였으며, 그 때문에 죄책감을 느껴 자살도 시도하나 네이슨에게 구출된다. 그 후로 네이슨과 썸싱이 생기나, 네이슨은……(…).

볼륨4에서 단코에게 붙잡혀 히터로 고문당했다. 그 후로 반란군(즉 조카 마이카)을 잡을 미끼로서 풀려나게 되고, 그녀도 그 사실을 알고 반란군을 팔아넘겨 자유를 얻으려고 했었다. 그러나 막상 반란군을 보게되니 자기 조카 초딩애라 차마 팔아넘기지 못하고 마이카를 도망치게 하려다 능력을 무리하게 사용. 꽤 많은 특수부대원을들 얼리고서 본인도 얼어붙고, 단코에게 총을 맞아 얼어붙은 상태로 산산조각나서 사망.



-하는 듯 했으나 불륨4 피날레에 T-1000이 되어 돌아왔다.

시즌4(볼륨5)가 시작한 시점에서는 자기의 인생을 송두리째 날려버린 자들에게 복수를 암약하는 중인듯.

능력도 변하게 되었는데, 시즌3(볼륨 3,4)에서는 단순하게 상대방을 얼리는 능력이었지만 시즌4부터는 녹아서 '물'이 되었다. 얼음조각이 되었던 상태에서 단코에 의해 산산조각난 후 얼음이 녹아서 물이 되었다고.

작중 등장한 묘사로는
1. 온 몸이 물로 이루어져있다.(물리공격이 전혀 먹히지 않는다)
2. 물로 변한 상태에서도 의지를 가지고 있음(어디든 침입 가능)
3. 본인 몸이 변한 물 뿐 아니라 그 이외의 물도 조정이 가능함(양도 제한이 없는듯)
4. 무엇인가를 얼리는 능력은 그대로 가지고 있다(인간 정도는 몇초만에 얼음상으로 만들수 있다.)

은근히 묘사된걸로는 암만 봐도 T-1000최강 아닐까....


챕터5에서는 초반에 살짝 나오고 공기 상태를 유지하다가 막판 완전 잊혀졌을 때 등장하여 꽤나 중요한 역할을 수행해낸다.
Valid XHTML 1.0! Valid CSS! powered by MoniWiki
last modified 2013-11-05 03:51:31
Processing time 0.0934 sec