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 D R , A S I H C RSS

티리스팔 숲

last modified: 2015-03-02 19:12:22 by Contributors

MMORPG 월드 오브 워크래프트의 지역 일람
대도시
스톰윈드 아이언포지 샤트라스 오그리마 언더시티
다르나서스 엑소다르 달라란 썬더 블러프 실버문
일곱 별의 제단 폭풍방패 전쟁의 창 두 달의 제단
칼림도어
듀로타 멀고어 북부 불모의 땅 남부 불모의 땅 돌발톱 산맥
잿빛 골짜기 잊혀진 땅 버섯구름 봉우리 페랄라스 타나리스
안퀴라즈 여명의 설원 악령숲 어둠해안 실리더스
운고로 분화구 먼지진흙 습지대 아즈샤라 달숲 텔드랏실
하늘안개 섬 핏빛안개 섬 하이잘 산 울둠
동부 왕국
엘윈 숲 서부 몰락지대 던 모로 저습지 모단 호수
아라시 고원 티리스팔 숲 언덕마루 구릉지 은빛소나무 숲 동부 내륙지
서부 역병지대 동부 역병지대 영원노래 숲 유령의 땅 쿠엘다나스 섬
저주받은 땅 슬픔의 늪 가시덤불 골짜기 저승바람 고개 이글거리는 협곡
불타는 평원 그늘숲 붉은마루 산맥 황야의 땅 길니아스
무법항 황혼의 고원 톨 바라드
아웃랜드
지옥불 반도 장가르 습지대 테로카르 숲 나그란드 칼날 산맥
어둠달 골짜기 황천의 폭풍
노스렌드
북풍의 땅 울부짖는 협만 용의 안식처 회색 구릉지 수정노래 숲
줄드락 숄라자르 분지 폭풍우 봉우리 얼음왕관
판다리아
비취 숲 네 바람의 계곡 크라사랑 밀림 장막의 계단 쿤라이 봉우리
탕랑 평원 공포의 황무지 영원꽃 골짜기 천둥의 섬 괴수의 섬
영원의 섬
드레노어
서리불꽃 마루 어둠달 골짜기 고르그론드 탈라도르 아라크 첨탑
나그란드 타나안 밀림 아쉬란
기타 지역
케잔 잃어버린 섬 바쉬르 심원의 영지 혼돈의 소용돌이
불의 땅 유랑도


© Uploaded by Varghedin from Wikia


Tirisfal Glades. 월드 오브 워크래프트에 등장하는 지역. 티리스팔의 수호자라는 이름이 유래한 곳이다.

과거에 로데론 왕국이 있던 땅이다. 아서스 메네실이 로데론을 말아먹은 후 현재는 포세이큰이 로데론의 폐허에 언더시티를 건설하여 언데드의 터전으로 삼고 있다. 북동쪽으로 붉은십자군의 거점인 붉은십자군 수도원이 있다. 동부 왕국 스컬지의 주요 세력권인 역병지대의 서부 역병지대와도 접해있어 스컬지가 포세이큰 방어선을 피해 들어오는 일이 잦은듯.

처음엔 하이엘프들이 정착한 땅이지만 정체를 알 수 없는 사악한 기운 때문에 북부로 이동했다고 하며, 이 때문에 티리스팔 숲이나 로다미어 호수에 고대 신이 봉인되어 있거나, 최소한 그와 연관된 요소가 있으리라 추측하는 팬들이 있다.
근데 그런 거 없다는 제작진의 공식 언급이 나와버렸다. # 다만 적혀있는 대로 고대신은 아닌 그 무언가가 존재하니 땅을 파는(...)등의 행위는 추천하지 않는다고 경고했다.

상세

Tirisfal_Glades.jpg
[JPG image (553.61 KB)]


중심 도시는 호드 대도시 언더시티 외에 '브릴'이 있다. 이곳은 대격변 이후 노스렌드에서 보던 포세이큰 양식의 건물이 되고, 주변에 성벽이 생겨 어느 정도 도시의 위용을 갖게 되었다. 그리고 퀘스트 내용은 큰 변화가 없으나, 전체 퀘스트를 아우르는 중심 스토리라인이 생겨서 드라마틱한 전개를 볼 수 있다. 그리고 자연스럽게 은빛소나무 숲 퀘스트로 이어지게 되었다.

눈여겨볼 만한 떡밥으로, 호드 진영의 공동묘지에서 수행하는 퀘스트를 진행하다 보면 장작나무 마을 베랄드라는 자가 고대 로다미어 호수에 일어난 정체불명의 질병을 조사한 일지가 나오고 이후 타렌 제분소 퀘스트에선 언더시티에서 고대의 혈석을 훔쳐서 달라란에 망명한 반역자들의 이야기가 나온다. 베랄드의 일지에 대해서는 해당 항목 참조.

동쪽에 위치한 발니르 농장은 아서스 메네실의(그리고 리치 왕의) 애마인 천하무적이 묻혔던 곳이기도 하다. 파멸의 메아리 패치에서 이 무덤이 파헤쳐진 것을 볼 수 있게 되었다.

와우 최대의 떡밥 중 하나인 암흑사제 살렘의 상자가 있던 곳이기도 하며, 또한 대격변에서 새로이 추가된 정체불명의 이벤트도 존재한다.[1] 또한 티리스팔 숲의 어원이 티르의 몰락(Tyr's fall)이라는 설이 존재한다. 즉, 티리스팔 숲이 티르가 몰락한 숲이란 소리. 어쩌면 칼림도어에서 피신한 하이엘프들이 그곳에 정착을 했을 때에 의문의 병이 돌았던 이유도 티르의 영향일 수도...
----
  • [1] 우리나라에서는 생소한 용어이지만 서구권 문화에서는 유명하다. 저렇듯 버섯이 원형을 이루며 자라 있는 것을 보통 페어리 링 이라고 칭하는데 요정들이 놀다 간 자리라고 한다. 이벤트를 보면 말 그대로 요정이 놀다가 간 자리.
Valid XHTML 1.0! Valid CSS! powered by MoniWiki
last modified 2015-03-02 19:12:22
Processing time 0.1593 sec