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 D R , A S I H C RSS

패트릭 배리


UFC미들급 체격인데 억지로 비급 파이터 & 1979년 7월 7일생 , 펫 베리 라고도 표기한다.

원래 순수 입식파이터 출신으로 요즘의 UFC 파이터들이 레슬링 출신들이 많다는걸 생각한다면 꽤 드문 케이스라 할수 있다. UFC에 오기전에 킥복싱 파이터로써 18승 9KO 6패 1무를 기록했으며 이때부터 타격실력은 꽤 인정 받았던 편이다. 특히 펀치력이 상당히 뛰어났고,로우킥 또한 발군이었다.

K-1지역그랑프리에 출전해서 게리 굿리지를 초살시키기도 했으나 본선진출까진 실패했다. 알렉산터 피츠쿠노프라는 194cm,95kg의 가라데출신 선수와 3연전을 벌였고(스펙상 밀릴 수 밖에 없는 싸움. 토너먼트인 k-1에선 같은 선수와 연전을 벌이는 경우가 흔하지만,지역그랑프리급 선수에겐 보기 드문 일),자빗 사메도프에게 미국에서 편파판정패를 당하기도 했다. 경기는 배리가 우세했는데,로우킥점수를 인정하지 않는 룰이었다고.

킥복싱을 하면서 중국의 전통 타격무술인 산타를 수련하기도 했다. 중국 본토에서 열린 2003년도 산타대회에선 준우승도 했었고 중국의 산타 국가대표와 훈련도 같이했다고 한다. 입식 파이터 시절에 산타를 이용한 변칙 스탠스를 구사하기도 했다.

그러다가 2008년부터 종합격투기의 세계에 발을 들이게 되었는데 2005년 이후부터 레슬러가 득세하는 시대가 된 종합격투기계에 입식타격으로만 커리어를 쌓았던 베리가 어느정도 성적을 낼지도 관심거리였는데 군소단체에서 3연속 KO를 시켜버릴정도로 뛰어난 타격실력을 보인뒤에 2008년 후반에 UFC로 오게 되었다.

그러나 UFC라는 무대는 하나만 잘해서는 성공하기 힘든 무대였고 여기 온 후로는 퐁당퐁당 성적으로 올리고 있다. UFC 헤비급에서의 위치는 아슬아슬하게 퇴출은 면하고 있는 수준. 무엇보다 입식 타격가 출신이라 그라운드나 서브미션엔 영 쥐약이었고 그 상태로만 가면 답이 없는 모습을 계속 보여주니 말 다했다. 더군다나 절대로 감량을 하지 않고 훈련을 많이 하는 스타일도 아니고 자기 하고 싶은거 다하고 오르는 타입...그의 체격은 180cm , 106kg로 경기때와 평상시때 똑같다. 그냥 평체로 뛰는거다 (...) 헤비급에서 가장 작은 선수라고 한다. 사진에서도 보이지만 실제 그의 골격은 미들급 정도가 딱 적합한 파이터이다. 키를 생각한다면 미들급에서도 썩 우위는 아니지만...

화이트대표도 베리에게 체급 하향을 여러번 권고했으나 베리는 난 헤비급이 좋음 뿌우!~~~ 라고 했다고 한다. 한마디로 체격의 열세 , 짧은 리치등 단점을 안고 싸우는 셈인데 정작 베리는 승부에 연연않고 경기 자체를 즐기는 타입인지라 별로 대수롭지 않다는 반응...실제로 한 인터뷰에서 헤비급의 한계 체중은 120kg이고 자신은 14kg만 늘리면 된다고 허허 웃었다고 한다 (...) 그러나 그 작은 체구에도 불구하고 UFC 헤비급 내에서 타격실력으로만큼은 손꼽히는 선수인지라 그보다 훨씬 큰 파이터들을 위험한 상황에 여러번 빠뜨리기도 하는등 저력은 있는 선수. 다만 깔려서 서브미션 걸리면 답이 없는게 문제...UFC에 오고나서도 그냥 입식타격 스킬로만 싸우고 있는 셈이다.

경기가 없을땐 짤방감 셀카를 많이 찍는걸로도 유명하다. 노숙자들이 모여있는 곳으로 가서 팬티 한장만 입은채로 같이 사진찍는 시니컬함을 보이기도 한다. 베리가 유명한건 어쩌면 이것 때문인지도...짤방 제조기

2012년 5월 6일 UFC on FOX 3에서는 스트라이크포스에서 건너온 타격가인 라바 "빅" 존슨과 경기했다. 존슨이 워낙 크고 길어서 신장 차이는 13cm, 리치 차이도 16cm나 나는 대조적인 매치업이었다. 본 경기에서는 초반 존슨의 타격에 밀리자 그라운드로 전환, 사이드 마운트에서 하이 키락 그립까지 잡아내는 등 이전엔 보여주지 않았던 그라운드 스킬들을 보여주었다. 그러나 하위에 있던 존슨이 배리의 언더훅을 파고 일어나 스탠딩으로 돌아가자 승부는 기울기 시작했고, 이후 펜스에 몰린채 존슨의 무지막지한 펀치 러쉬를 20초 넘게 맞다가 실신 TKO패를 당했다. 주무기인 타격전에서 밀렸으니 사실상 완패.

2012년 12월 15일 The Ultimate Fighter 16 Finale에서 셰인 델 로자리오를 KO로 이겼지만 이후 2연패를 하게 된다.

2013년 6월 15일 UFC 161에서 숀 조던에게 KO패 당했고 2013년 UFN 33에서 소아 파렐레이에게 파운딩으로 KO패를 당해 퇴출 될 가능성도 있다.
다행히 퇴출은 면했으나, 결국 그렇게도 싫어하는 감량을 권고받아, 2014년부터는 라이트헤비급에서 뛰게 된다고 한다.
결국 퇴출됐고, 트위터를 통해 MMA 무대 은퇴를 선언했다.

이후 Glory와 계약하며 UFC 진출 이후 약 8년만에 입식 무대로 복귀하게 되었다.
Valid XHTML 1.0! Valid CSS! powered by MoniWiki
last modified 2015-02-02 13:01:44
Processing time 0.1096 sec