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 D R , A S I H C RSS

페르디난트 포르셰

Ferdinand Porsche

1875년 10월 3일 오스트리아 출생 -1951년 1월 30일 사망

Contents

1. 소개
2. 생애
2.1. 젊은 시절
2.2. 포르셰의 창업
3. 나치 독일 협조
3.1. 히틀러와의 좆목질 친목
3.2. 전차 개발
4. 말로

1. 소개

공학 박사이자 폭스바겐포르셰의 창업자.이자 지뢰의 장인. 메르세데스-벤츠에도 일부분 관여했으며, 하이브리드 엔진에 지대한 관심을 가지고 있었다. 그 외에도 나치 독일에도 적극협조하여 차량 제조나 V-1의 개발을 하기도 한 전범이기도 하다. 그럼에도 그가 자동차에 끼친 영향은 지대하여, 1999년에는 "세기의 자동차 전문가"로 인정되거나 명예의 전당에 들어가기도 하였다.

2. 생애

2.1. 젊은 시절

아주 어렸을 시절에도 기계에 대해 지대한 관심을 보였다고 한다. 낮에는 아버지의 기계가계에서 일을 도우며. 야간에는 라이헨베르크에 있는 황국기계학교에서 수업을 듣는 주경야독식 생활을 이어나가다가. Béla Egger라는 회사에서 일을 얻게 되고. 그 후엔 지역 대학교에서 기계에 관련된 수업을 들은 것이 그가 배운 기계학의 전부였다고 한다.

2.2. 포르셰의 창업

1931년까지 그는 다임러 벤츠 등에서 일하다가 결국 포르셰를 창업하기에 이른다. 회사는 꽤나 잘 나갔고. 1934년 그는 히틀러의 "대중(Volks)를 위한 자동차를 만들어 달라"는 요청을 받아들여 폭스바겐(Volkswagen) 비틀을 만들게 된다. 포르셰는 곧 히틀러에게 "위대한 독일 공업자" 라는 명칭까지 받았으며 동년에는 독일 시민권 (그 전까진 그는 오스트리아인이었다) 또한 받는다. 그에 감명받았는지 그냥 사업상 필요였는지는 알 수 없지만. 1937년, 그는 나치당에 가입하게 된다.

3. 나치 독일 협조

3.1. 히틀러와의 좆목질 친목

위에서 보듯이 1930년대부터 그들의 만남은 시작되었는데. 놀랍게도 페르디난트 포르셰는 히틀러와 죽이 잘 맞았는지 그와 굉장히 친하게 지낸 듯 하다. 그와 신나게 대화를 나누는 사진을 쉽게 찾을 수 있으며. 아직 경쟁중인 전차 차체를 100대나 생산하거나. 구축전차 페르디난트에 그의 이름이 붙은 것만 해도 그 정도를 짐작해 볼 수 있다.뭐 개수하고 엘레판트로 이름 바꿨기는 하지만

3.2. 전차 개발

그가 개발한 전차중 대표적인 것은 6호전차 티거의 프로토타입차체나 그 차체로 만든 구축전차 엘레판트, 초중전차 마우스 등이다. 이중 엘레판트는 대체적으로 활약상과 카탈로그 스펙 자체는 굉장히 훌륭한 전차라고 인정받고 있다.

그러나 전차 덕후들은 그의 업적을 딱히 높이 치지는 않는다. 주로 그 빌어먹을 하이브리드 엔진에 대한 집착을 자동차 뿐만 아니라 전차에까지 접목하려 했다는 것이 그의 폐단이었으며 그가 만든 전차들은 기동성에서 심각한 문제가 발생하였다.[1] 위에 보듯이 히틀러와의 친분이 있었음에도 티거의 차체 결정 경합에서 그가 만든 버전이 떨어졌다는 것을 보면 얼마나 심각할지 알 수 있다. 자세한 내용은 티거 항목에 설명되어 있다.

월드 오브 탱크 갤러리월드 오브 탱크를 하며 그가 만든 전차를 타는 유저들은 그의 이름만 들어도 경기를 하며 그가 만들어낸 전차들을 극히 증오하는 경향이 있다.근데 주포 연구는 포르셰가 쉽다는게 함정

4. 말로

1945년 이후 그는 프랑스에서 폭스바겐의 제조를 계속해달라는 요청을 받는다. 그러나 동년 12월. 포르쉐는 전범혐의로 체포되었고 수감되었다. 그가 풀려나게 된 것은 1949년이었다. 그러나 전범인 그에게 은행은 돈을 빌려주지 않았고 회사 또한 미국의 엠바고에 걸려있는 상태였다. 그러나 그의 아들인 페리 포르셰가 335의 생산라인 중 하나를 받아내고 폭스바겐 비틀의 엄청난 로열티를 받아가며 삶을 이어갈 수 있었다.

그러나 1950년, 발작이 일어나 쓰러진 그는 회복하지 못하고 1951년 1월 30일 작고한다.
----
  • [1] 초창기 티거 프로토타입을 만들던 당시 최고속도에서는 헨쉘 사의 시안보다 우수했으나 기동중 문제가 발생하면서 탈락해버렸고, 그런 차대에다가 떡장갑과 묵직하고 큼직한 고정전투실을 얹어 만든 페르디난트는 말할 것도 없이 끔찍한 기동성과 엔진 내구성을 보여주었다.
Valid XHTML 1.0! Valid CSS! powered by MoniWiki
last modified 2015-03-20 23:27:17
Processing time 0.1475 sec