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 D R , A S I H C RSS

펜과 텔러의 스모크 앤 미러스

Penn & Teller's Smoke and Mirrors

Contents

1. 개요
2. 사막 버스(Desert Bus)


1. 개요

1980~90년대 마술계의 이단아로 수많은 화제를 이끌었던 듀오 펜과 텔러[1]가 화끈하게 질른 비디오 게임이다. 1995년 메가 CD(세가 CD)로 발매...되려다 퍼블리셔가 파산하는 바람에 결국 세상의 빛을 보지 못하고 미발매 게임으로 남았고, 한참 나중에 리뷰어가 받은 극소수의 카피가 유출되면서 일반인들도 접근할 수 있게 됐다.

게임 자체는 6가지의 간단한 미니 게임으로 구성돼 있는데, 당대 미디의 진가답게 곳곳에서 병맛 센스가 넘쳐흐른다. 무조건 1P가 이기는 2인용 게임이라던가, 이 게임의 그래픽이 너무 우수해서 당신의 TV를 박살낼 수도 있다는 경고문을 넣는다던가 등 어느 하나 정상인 게 없다. 시도때도 없이 나오는 두 사람간의 만담은 팬이라면 절대로 빠지지 않고 봐야 한다.

하지만 이것들은 밑에서 설명하는 것에 비하면 약과에 불과하다.

2. 사막 버스(Desert Bus)

"이 게임은 멍청할정도로 현실과 똑같습니다!"
- 게임 시작때 나오는 펜의 게임 설명대사.

이 게임에 있는 6가지 미니 게임 중 하나. 사막 한가운데에 있는 직선주로로 버스를 몰고 애리조나투싼에서 네바다라스베가스까지 운전하는 것이 목표이다.

게임하는 방법은 보다시피 아주 명확하고 직관적이지만, 한 가지 커다란 난관이 있다. 계기판을 보면 버스의 최고 속력은 시속 45마일이고 레알 경x고속 [2]주행해야 거리는 360마일인데, 이건 리얼타임으로 반영된다. 즉, 게임을 깨려면 8시간 동안 쉬지 않고 버스를 몰고 가야 한다.[3] 중간에 일시정지도 안되며,[4] 가속 버튼을 고정시켜놓아도 버스 방향이 조금씩 오른쪽으로 휘어서(기본적으로 핸들이 오른쪽으로 휘어있다) 바퀴가 모래에 빠져버리기 때문에 얍삽이를 쓸 수도 없다. 이런식으로 멈춰버리거나 잠시 차를 세워두면 버스가 과열되면서 고장을 일으켜 견인당해서 출발지로 돌아간다. 물론 돌아가는 것도 리얼타임으로 진행된다.

버스 안에 승객도 없고, 해가 져서 밤으로 변하거나 가끔씩 표지판이 지나가는 것 말고는 배경에 아무것도, 정말 아무것도 없이 단조롭게 버스만 주구장창 몰아야 한다. 그야말로 지루함과의 전쟁. 그렇게 해서 첫 목적지인 라스베가스까지 진행하면 1점이 추가되면서 다음 행선지로 가는지 묻게 되는데, 만약 12초가 지나도 선택지를 고르지 않으면 게임은 종료된다. 얻을 수 있는 최대 점수는 99점이며, 플레이 시간은 1000시간까지만 기록된다. 이는 TAS로 확인된 것. #

나중에 펜이 라디오 쇼에 나와서 해설하길, 1990년대에 이나 모탈 컴뱃 등을 빌미로 당시 미법무장관이 직접 거론하는 등 게임의 폭력성에 대한 목소리가 높아지자 이에 대한 대답으로 내놓은 것이었다고 한다.여기를 읽어보면 알겠지만, 미국에서 게임에 대한 논란은 대한민국 이상으로 뿌리가 깊고 수많은 격렬한 논쟁을 유발시켰으며, 이는 지금도 현재진행형이다.

참고로 이 게임에도 컬트가 붙으면서 2007년부터 매년 한 코미디 그룹이 주선하는 Desert Bus for Hope라는 자선 행사가 생겼다. 이게 뭐하는 곳인가 하면, 몇 명이 돌아가면서 이 게임을 쉬지 않고 플레이하는 모습을 방송하면서 페이팔을 통해 기부를 받는 행사이다.(...) 이거 무시할 게 못되는 것이, 매년 후원금이 불어나서 2013년 행사에는 무려 $520,000 이상, 2014년 행사에선 $630,000 이상을 모으는 데 성공했다. 물론 이는 페니 아케이드가 운영하는 Child's Play를 통해 전액 기부됐다.

나중에는 안드로이드, iOS용으로 발매했고, 험블 번들에도 한번 나온 바 있다.

AVGN이 2014년 5월 리뷰했다. 사막 버스 에피소드는 AVGN의 10주년 기념 에피소드였다.
----
  • [1] 펜&텔러에 대한 간단한 소개.
  • [2] 단위환산 하면 약 85km/h
  • [3] 이론상으로는... 물론 처음 시작시에는 천천히 증가하면서 45마일에 멈추기에 깨는 시간은 8시간보다 아주 약간 길 것이다.
  • [4] Start 버튼을 눌러도 경적만 울린다. 그들이 설명하기를, "우리가 빼놓은게 아닙니다. 인생에 정지버튼이라는게 있나요?" 적어도 운전에는 일시정지가 있지
Valid XHTML 1.0! Valid CSS! powered by MoniWiki
last modified 2015-02-12 19:50:02
Processing time 0.0776 sec