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 D R , A S I H C RSS

포확찢

last modified: 2015-04-04 10:51:58 by Contributors

주의 : 비하적 내용이 포함된 문서입니다.

이 문서와 하위 문서 또는 이 틀 아래의 내용에는 불쾌감을 느낄 수 있는 욕설 등의 비하적 내용에 대한 직접·간접적인 언급 혹은 설명을 포함합니다. 또한 이 문서에는 욕설과 모욕적인 표현이 있으므로 열람 시 주의를 요하며, 열람을 원치 않으면 이 문서를 닫아 주세요.

주의 : 폭력적이고 잔인한 내용이 포함된 문서입니다.

본 문서와 하위 문서는 폭력적이거나 잔인한 요소에 대한 직접적, 간접적인 언급 혹은 설명을 포함합니다.
열람시 주의를 요하며, 원하지 않으면 이 문서를 닫아 주세요.

ponydie.png
[PNG image (219.81 KB)]
가장 순화된 이미지[1] 사실은 함정카드
포니는 확 찢어야 제맛
절대로 먹는 확 찢는 것이 아니다

Contents

1. 개요
2. 해외
3. 예시
4. 관련 항목

1. 개요


" 어 버린다." 의 줄임말, My Little Pony: Friendship is Magic의 성인 팬인 브로니들 중 극성팬들에 대한 안티테제로 생겨난 용어.

원래는 디씨에서 사용되던 보확찢이라는 단어의 파생어. 보확찢의 유래는 (구)(구)던갤로 거슬러 올라간다. 어느날 던갤의 한 유동닉이 자신이 여자라면서 얼굴인증을 했는데, 그때 당시의 네임드 세노오라는 유저가 보면 확 찢어버릴 사진 라는 의미를 담아 보확찢으로 리플을 달았지만 음란마귀가 쓰인 던갤러들은 그곳을 확 찢는다는 걸로 변조해서 드립을 쳤고, 캡쳐가 뿌려지는 바람에 퍼지게 된 단어이다.

단어의 파생지는 국내 브로니들의 최초 발생지라 여겨지는 고갤이다. 2011년 중순 당시 분위기가 침체되고 있던 상황을 틈타 한 갤러가 꾸준글로 4세대 포니 애니의 플짤을 뿌려서 잠시동안 갤러리 내에서 화제가 되었다. 그러나 애초에 갤러리 성격에 맞지 않는 글이 계속 올라오다보니 갤러리 내에서 반발이 일어나기 시작했고 결국 같은 해 7~8월을 기점으로 불만을 가진듯한 어느 한 갤러가 꾸준글에 대응하는, 현재 포확찢으로 알려져 있는 이미지 (혐짤주의)를 올리기 시작했다.[2] 그러자 극성 브로니들은 그에 맞서서 포니 플래시를 더더욱 마구 뿌려댔고, 급기야 나중에는 외부에서 포니로 개념글 테러를 하는 일까지 발생했다. 그리고 이는 위와 같은 단어가 만들어지는 빌미가 되었다.

이 극성 브로니들의 만행은 국내에 포니가 정착하는 시점에서 초장부터 안티를 양산시켰고, 장기적으로는 '포니는 까야 제맛'이라는 인식을 퍼뜨리는 데에 크게 기여했다.[3]

그런데 의아하게도 이런 것들을 외치는 자들 중에서는 오히려 브로니가 되거나[4] 아니면 정작 포확찢을 보여주는데도 격렬히 싫어하는 경우도 소수 존재한다. 이단이다 혹시 항목 중에 1번케이스인가?

포확찢에 시달린 브로니들중에 일부 해탈한 브로니들은 이런 반응을 보이거나 닥터의 손 재생성 태워버리자
포확찢을 자신의 것으로 만들기도 한다

다만 시간이 지날수록 포확찢 유행이 군중심리가 되어가기도 했다. 공지를 준수한 아무 이상없는 포니 관련글이 올라와도 포확찢 내지 여러 공격을 받는 식. 심한 경우 훈훈한 포니 일상물 만화를 그려 올려도 댓글로 포확찢이 올라오는 추태도 보인다. 비슷한 사례로 인터넷에서 대세가 된 진격의 거인은 도배수준으로 올라오거나 "진격의~" 같은 드립들이 남발되어도 별 말이 없다는 점에서 브로니들은 약간의 억울함을 느끼는 모양이다. 진격의 거인도 시간이 지나면서 관련유머나 억지 드립들이 너무 많다면서 짜증을 보이는 네티즌들도 늘어나는 추세이다. 더욱이 큰 사건 하나가 터지면서 넷상에서 진거 드립이 거의 없어졌다.

어찌됐든 포니도 다른 작품들과 같이 엄연한 하나의 작품이다. 그러니까 괜히 아무 이유 없이 포니 언급되었다는 이유만으로 포확찣글 올려서 브로니들에게 욕 먹지 말자.[5]

왠지 모르게 대부분 핑키 파이 가 많이 찢긴다.근데 어떤 팬픽애니메이션에선 핑키가 손수 포니를 찢는다

2. 해외

북미권에서도 포니는 나타났다 하면 바로 둘로 편이 갈리는 논쟁의 소재이다. 특히 포니와 다른 작품을 크로스오버한 팬아트 등이 눈에 띄기만 하면 포니가 나타났다는 것 하나 때문에 그 작품과 아예 관계를 끊어버린다고 말해버린다. 그래도 하루만 지나면 다른 엔딩을 보느라 다시 플레이하겠지

3. 예시

----
  • [1] 아무래도 상관없는 얘기지만, 이미지의 글자에 오자가 있다. '찣'이 아닌 '찢'이 맞다.
  • [2] 이 이미지가 지금의 포확찢을 대표하는 이미지가 되었다. 묘사를 하자면 Warhammer 40,000드레드노트핑키 파이를 말 그대로 반으로 확 찢어버리는 그림.
  • [3] 해외에서도 브로니들과 일반인과의 키보드 배틀이 빈번한 것을 보면 포확찢 또한 전세계적인 현상인 것 같다위아더월드.
  • [4] 실제로 롤갤의 포확찢 소모임의 리더인 '차마명수'라는 갤러가 브로니로 전향해 그룹을 포니 소모임으로 바꿔먹은 일까지 있다.
  • [5] 물론 극성으로 포확찣을 싫어하는 브로니들은 강경한 방식으로 대응하여 과한 팬쉽을 보여주면서 같은 브로니끼리도 눈살을 찌푸리는 행동을 하기도 한다. 이러한 현상은 다른 애니일 경우에도 그 팬이 많다면 쉽게 나타나는 현상이다. 애초에 잘못한 소수의 개념에 밥 말아 쳐먹은 팬 때문에, 그것도 아무런 빌미를 제공하지 않은 상태에서 전체가 욕 먹는 것을 어느 곳에서 좋아하겠는가?
  • [6] 만들어질 당시에는 FiM과는 관계없는 전형적 유니콘 스테레오타입의 패러디였으나 이후 몬스터 이름 등에서 몇몇 관련 있는 요소가 추가된 듯. 자세한 것은 알록달록동산 항목 참조.
  • [7] 4chan /mlp/ 상주 인원은 전직 브로니였다가 자신들을 더 이상 브로니로 부르지 않고 그냥 포니를 즐긴다고 말하고 있지만, 다른 게시판에서는 당연히 알려고도 하지 않는다.
  • [8] 특히 파시어 탈디르와 마차는 위에서 언급된 /tg/에서 연애 팬픽 Love Can Bloom을 비롯하여 수많은 팬픽의 주인공으로 사랑(?)받았기 때문에 충격이 더 컸다. 이 성우 건 때문에 지금은 /tg/가 /mlp/를 건드리지 않고 /mlp/도 자기들 포스팅을 자기 게시판 안으로 제한하고 있다.
Valid XHTML 1.0! Valid CSS! powered by MoniWiki
last modified 2015-04-04 10:51:58
Processing time 0.0836 sec