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 D R , A S I H C RSS

표류도시

last modified: 2015-02-25 18:38:57 by Contributors

Contents

1. 소개
2. 사용 BGM
3. 스토리
4. 표류도시의 진실
5. 평가
6. 기타


1. 소개

라테일 프레이오스 대륙에 '히어로즈' 업데이트로 추가된 지역. 특이하게 프레이오스 대륙의 서부에 위치하며, 무한회랑(라테일)에서 하늘아리호를 타고 갈 수 있다.
라테일 3차전직 퀘스트를 하게 되는 장소이며 이곳에서 4차 직업으로 전직할 수 있다. 전직한 이후에는 일반 사냥터가 된 표류도시에서 사냥 가능하며 잡몹들은 은의 발톱 평판을 준다. 인스턴스 던전으로 이미르 연구소가 있다.

2. 사용 BGM

모두 이상화(ASTRO MAN)가 작곡했다.

145. [하늘아리호] step one
146. [표류도시] be ruined
147. [아니스 하트 테마] fall in love
148. [아우르겔미르 연구소] DB
149. [표류도시 외곽] Lost Temple[1]
150. [표류도시 보스전] fantasy in latale

3. 스토리

수십년 전 허공해 상공에 갑자기 나타난 도시유적. 왜인지 도시 전체가 폐허로 되어있지만, 과거 상당한 과학 기술을 지닌 도시였던 듯 하다. 과거의 잔해인 듯한 골렘들이 아직 살아 있다.
플레이어는 이곳에서의 조사를 부탁받고 조사에 임하는데, 한 소녀가 플레이어를 보고 겁에 질려 달아난다던가, 가디언메카 엘메이가 플레이어를 보고는 분노하여 플레이어를 공격하다 정신을 차리고는 플레이어가 이미 죽었고 마왕을 물리친 영웅이라는 이야기를 한다거나, 표류도시 폐허건물 어딘가에서는 구형 로봇들이 플레이어를 주인이라고 반기고 이곳이 집이라고 하는 등 플레이어와 관련된 이상한 일들이 이어진다. 플레이어는 이 상황에 의문을 품으며 자신을 보고 겁에 질려 도망친 한 소녀를 따라 아우르겔미르 연구소로 들어가게 된다. 아우르겔미르 연구소 내부 포탈의 프로텍트를 해제하고 깊은 곳으로 들어가자, 낯익은 풍경의 기묘한 거리가 펼쳐진다. 이곳에서 있을 리 없는 자라며 수많은 에이전트들에게 포위되는데, 예의 그 소녀가 플레이어의 이름을 부르며 탈출 포탈을 열어주고, 소녀에게 충격적인 진실을 듣게 되는데...


4. 표류도시의 진실

주의 : 내용 누설이 있습니다.

본 문서와 하위 문서 또는 이 틀 아래의 내용은 작품의 줄거리나 결말, 반전 요소를 설명합니다.
작품의 내용 누설을 원하지 않는다면 이 문서를 닫아 주세요.

사실 이 소녀는 지엔디아 타운포탈을 관리하고 있었던 라무아였고, 이 표류도시의 정체는 미래의 미드가르드였다. 즉, 플레이어가 이리스를 구하지 못한 루트의 결말. 표류도시쪽 시공간의 플레이어의 잘못된 선택이 행성 전체의 참극을 부른 듯 하다. 특히 플레이어는 바나헤임에서의 일을 가장 후회했다고. 플레이어의 잘못된 선택으로 이리스를 포함해 조에, 흑월성주, 초엔 팜, 레비 아렌스, 가티아 수 등 이리스 파티 멤버 상당수가 목숨을 잃었고, 세계적으로는 엄청난 힘을 가진 아가슈라의 습격으로 비프로스트의 붕괴를 시작으로 아스가르드가 아틀란티스와 충돌하여 걷잡을 수 없는 재앙이 일어났으며 뒤이어 엄청난 유성우가 수도 없이 떨어지는 대재앙으로 지엔디아를 포함한 행성 전체가 궤멸되었다. 플레이어와 사라스바티 등 남은 사람들은 아우르겔미르 연구소에서 세계를 네트워크의 형태로 복원하려는 노력을 했지만, 실패한 듯. 레코드&쿼리 형제 사망과 함께 무엇인지 알 수 없는 강력한 존재의 침입으로 미드가르드의 주민들은 에이전트로 변하여 공격하기 시작했고, 플레이어는 충분히 싸울 수 있었음에도 차마 공격할 수 없어 웃으며 죽어갔다.[2] 플레이어가 죽어가는 와중에 기적적으로 살린 가디언메카가 엘메이. 플레이어가 죽고 난 후 라무아와 엘메이를 포함한 남은 사람들은 마지막 희망으로 플레이어의 인격을 복원시켜 아우르겔미르 연구소에 보관해두고 있었고, 라무아가 지금의 플레이어에게 주게 된다. 미래의 자신의 기억을 받게 된 플레이어는 이리스 파티의 운명과 후회, 분노, 슬픔의 감정까지도 고스란히 받게 되고, 절망의 나락으로 떨어지려는 찰나 죽은 사라스바티의 인격이 플레이어에게 희망을 주게 된다. 정신을 차린 플레이어는 배드엔드로 끝나버린 세계에서 있는 힘껏 싸워온 미래의 자신이 준 엄청난 힘을 깨닫게 된다. [3]

5. 평가

여러 모로 앞으로의 시나리오 전개에 대한 떡밥을 많이 던져준 스토리라고 할 수 있다. 특히 이리스를 구출하지 않으면 충격과 공포의 꿈도 희망도 없는 전개로 갈 것이라는 점과 바나헤임에서 중요한 스토리상의 분기점이 있을 것이란 것을 암시하고 있다. 왠지 스타2의 사라 케리건과 라테일의 이리스의 포지션이 비슷하다는 점에서 시나리오 라이터가 블리자드 팬인듯? 스토리의 중심이 다름아닌 플레이어라는 점에서도 지금까지의 시나리오 중에서도 이번 시나리오는 좀 특이하다고 볼 수 있다. 동시에 여러모로 감동적인 부분도 많다.

6. 기타



----
  • [1] 윤현택(DINY)이 작곡한 제나디아 신전지역의 BGM인 Lost Temple과는 이름만 같고 다른 곡이다. 곡을 공식 홈페이지에서 내려받아 재생하면 DINY의 곡은 Lost Temple, ASTRO MAN의 곡은 LOST TEMPLE이라 표시되는 차이가 있다.
  • [2] 최후에 베어야할 적들이 플레이어 자신이 지키고 싶어했던 이들(미드가르드의 주민들)이었기에 공격할 수가 없었다고...
  • [3] 이것이 3차 전직이다. 3차전직은 아직 플레이어가 겪지못한 미래의 자신이 가진 힘인셈.

Valid XHTML 1.0! Valid CSS! powered by MoniWiki
last modified 2015-02-25 18:38:57
Processing time 0.0695 sec