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 D R , A S I H C RSS

프란체스코 메르데린

last modified: 2013-07-31 19:16:34 by Contributors

폴라리스 랩소디의 등장인물
정식 이름은 프란체스코 릴파인 엔 돌리안 메르데린.

다벨의 통치자이며, 소위 '황제병'환자.

황제가 되고자 하는 야욕은 병이 될 정도로 넘쳐 펠라론추기경 자리를 사기 위해 가문 대대로 내려오던 '메르데린 컬렉션'(고서적 세트인 듯)을 경매에 붙이고 있을 정도지만, 야욕을 따라갈 만큼 능력이 출중하지 못했기에 늘 속앓이만 하던 인물이다.

그러던 차에 휘리 노이에스를 얻고, 휘리는 그의 야망을 한 단계씩 이루어 주었다. 유명하지만 일개 가수인 휘리의 전략가적인 능력을 어떻게 알아보았는지는 자세히 서술되어 있지는 않다.

그는 휘리에게 볼지악 자작 작위를 수여하고 기사로 임명했으며 휘리가 요구한 볼지악 요새 내 모든 '병'에 대한 사용권까지 허가했다. 휘리에 대한 그의 신임이 얼마나 큰지 알 수 있는 대목이다.

주의 : 내용 누설이 있습니다.

본 문서와 하위 문서 또는 이 틀 아래의 내용은 작품의 줄거리나 결말, 반전 요소를 설명합니다.
작품의 내용 누설을 원하지 않는다면 이 문서를 닫아 주세요.


볼지악 전투에서 승리하고 브라도 켄드리드까지 전사시킨 휘리를 치하하고자 마련한 술자리에서 그는 휘리에게 암살당한다. 이후 그의 죽음은 프란체스코 메르데린에게 반대 의사를 갖고 있었던 '비밀 결사'에 의해 행해진 것으로 알려진다.
이후 휘리는 프란체스코 메르데린의 아들 발랑스 메르데린을 지배자로 세운 후, 자신이 섭정을 함으로써 다벨의 실질적인 권력을 장악하게 된다.
Valid XHTML 1.0! Valid CSS! powered by MoniWiki
last modified 2013-07-31 19:16:34
Processing time 0.0113 sec