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 D R , A S I H C RSS

프테라스

last modified: 2014-11-02 09:02:06 by Contributors

Contents

1. 조이드
1.1. 파생형
1.1.1. 스테라스
2. 쥬라기 원시전 2에 등장하는 티라노족의 비행유닛

1. 조이드

형식번호 : RZ-010
타입 : 익룡형
길이 : 10.3m
높이 : 8.2m
중량 : 21.6 t
최고속도 : 마하 2.0~2.2
무장 : 6mm 발칸포, 공대공 2연장 자동추적미사일, 공대지 2연장 미사일포드 x2

헤릭 공화국에서 개발한 비행 조이드. 중앙대륙 전쟁때 개발된 구형 조이드로 익룡 형상을 하고 있다. 실제로는 사라만다의 다운 그레이드 타입. 프테라스라는 이름을 가지고 있지만 해당 이미지는 레이노스가 가지고 있으며 이름만 갖다 쓴 셈.

소형 비행형 조이드라 대공용 근접무기는 일체 없고 발칸포와 자동추적 미사일이 전부다. 이는 전략 폭격기인 사라만더의 컨셉을 그대로 가져오되, 소형으로 제작되었기 때문이다.

레이노스처럼 빠른 대공전투는 불가능하지만 저공 비행이 가능하고 호버링에 가까울 정도로 비행할 수 있기 때문에 지구의 헬기와 비슷한 위치에 놓여있다. 아군 병력의 호위나 대공이 취약한 소규모 적 부대를 급습하는데 큰 이점을 가진다.

다리 부분의 장갑을 미사일 팩으로 교체한 강화형이 있다.

1.1. 파생형

1.1.1. 스테라스

프테라스를 개조한 정찰기로 최대 고도 4만m와 최대 속도 마하 4의 고성능을 자랑하며 특수한 설계로 레이더에도 잡히지 않는다. 첫 등장인 구 배틀 스토리 4장 '고도 30,000m의 괴수' 편에서 능력을 살려 공화국의 비밀 연구소를 폭격하고, 요격을 위해 출격한 프테라스를 궤멸시키고 철수하는 데스 버드를 추격하여 데스 버드의 기지를 알아냈다.


2. 쥬라기 원시전 2에 등장하는 티라노족의 비행유닛

프테라노돈의 변종이 합쳐진 모습으로 거대하지만 원 형태를 유지하는 프테라노돈 등에 돌연변이가 탄 모습이다.

티라노 족의 유일하게 생산되는 비행 전투 유닛이며[1] 도끼를 던져서 공격한다. 유일한 비행유닛이라 공중전에서 반드시 필요하며 데미지와 가속 후 속도가 빨라 확장 급습에도 유용. 다만, 특징이 없어서 숫자로 압도한다는 것 이외에는 딱히 장점이 없는 상황. 허나, 문제는 비싸다. 그래서 트윈 프테라스로 가지 않는 이상, 파수용으로 몇 마리 뽑는 게 보통.

더 랭커에서는 프테라스 두 마리를 합쳐 트윈 프테라스라는 짭퉁 드래곤이 될 수 있다.

프테라노돈을 떠올릴 수 있는 요소는 실종된 지 오래. 드래곤과 마찬가지로 공대지 공격밖에 안되며 공격 방식도 불덩이 뱉기…… 공격력만 보면 드래곤이나 뮤턴트만큼은 아니지만, 그 사정거리가 상상을 초월한다. 흡사 가디언을 보는 느낌. 거기에 한번 공격하면 공격한 지점에 불구덩이가 남아 계속해서 추가데미지를 준다…랄까, 초기 데미지보다 지속데미지가 더 세다! 덕분에 레벨업만 잘 시켜놓으면 그야말로 대량 학살 무기가 된다.
----
Valid XHTML 1.0! Valid CSS! powered by MoniWiki
last modified 2014-11-02 09:02:06
Processing time 0.0596 sec