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 D R , A S I H C RSS

하이브리드

last modified: 2015-04-13 18:21:37 by Contributors



1. 개요

Hybrid. 본디 동물이나 식물 따위의 잡종, 이종을 뜻하는 영어 단어. 본뜻에서 응용하여, 두 가지 이상의 이질적인 기능이 합쳐진 것을 뜻하게 되었다.

3. 기타

이하의 픽션에서 이하의 의미로 사용된다.

3.1. 벤10 에일리언 포스 시즌1의 악당 외계종족

Highbreed.[1]

벤10 에일리언 포스에 등장하는 외계종족. 한국판 성우장광.

에일리언 포스 시즌1~2까지의 보스격 존재들로 하얀 몸에 빨간 눈들이 보라색 얼굴과 가슴에 난 형태를 하고 있다. 거기다 접이식 날개도 있어 비행도 가능하다. 휴먼가우소어를 날려버릴 정도로 힘도 세며 가슴에서 촉수가 나와장기자랑 땅 속 수맥을 찾거나 손에서 가시를 쏘는 등 스웜프파이어 못지않게 많은 능력들을 가진 종족.

자신들을 우주에서 제일 완벽한 종족이자 유일한 순혈 종족이라 여기며 우주의 다른 종족들을 하등생물 취급한다. 손만 닿아도 극도로 혐오할 정도.
에일리언 포스 1화부터 DN에일리언들을 부하로 두고 있으며 맥스 테니슨의 실종과 연관되어 있었다. 애초부터 이들 설정 자체가 우주 제일의 군사종족이기에 이 녀석들이 제대로 맘만 먹으면 그 행성을 쑥대밭으로 만들어버릴 수 있다고... 흠좀무.
그런데 그런 놈들치고는 어째 허당끼가 좀 있다(...) 다크스타의 부탁을 받고 벤을 공격했다가 자신도 당하거나 종족 우월성 운운하다가 빈틈을 보여서 얻어터지는 등... 물론 할 때는 진짜 제대로 하는 녀석들.

시즌2 마지막에는 마침내 갈반 프라임을 파괴하고 지구를 침공, 전 군사력을 가동해서 온우주의 행성들을 침략하기 시작한다. 벤 일행은 도저히 승산없는 이 전쟁에 끼어들어 싸우던 중 한가지 사실을 알게 되는데...

주의 : 내용 누설이 있습니다.

본 문서와 하위 문서 또는 이 틀 아래의 내용은 작품의 줄거리나 결말, 반전 요소를 설명합니다.
작품의 내용 누설을 원하지 않는다면 이 문서를 닫아 주세요.


사실 하이브리드들은 DNA의 순수성을 너무 오래 지킨 나머지 종족 자체가 멸종 위기에 처해 있었다. 이미 고향 행성에선 약한 전염병에도 수만명의 하이브리드들이 죽어가고 있었고 멸종 위기에서 벗어날 방법을 찾기 위해 온우주 곳곳을 하이브리드 함대들이 뒤지고 있었던 것.
결국 벤이 하이브리드의 지도자들을 찾아가 옴니트릭스의 시스템으로 옴니트릭스 속 외계인들의 DNA와 온 우주의 하이브리드들의 DNA를 재결합시켜준다. 멸종위기에서 벗어났지만 그 대가로 그들은 더이상 순혈 종족이 아니게 된 것.
이후 죽은 줄 알았던 레이나식 3세가 나타나 지도자들을 설득하면서 지도자들은 자신들의 잘못을 깨닫게 되고 벤에게 종족을 구해준 것에 대해 감사하며 하이브리드 전쟁의 종료를 선포한다. 자칫 수많은 희생자를 낳을 뻔했던 대전쟁을 벤이 멈춘 것이다. 뭐 정확히 말하자면 옴니트릭스가 멈춘 거였지만

그 가공할 군사력과 포스 넘치는 카리스마 등이 합쳐져 멋지단 평가가 많은 종족. 특히 벤이 상대한 다른 악당들과는 달리 개과천선하고 구원받는다는 색다른 결말인지라 스토리도 괜찮았다는 의견들도 많다.
여담으로 제작진의 말로는 모티브가 바나나(...에엑?!바나나?바나,바나나아!?)라고 한다. 애초에 식물에서 파생된 종족이라고 하며, 바바나도 재배에 의한 품종 단일화로 병충해 등에 약해지며 멸종 위기설이 나오는 걸 모티프로 삼은 모양이다.

3.3. 스파이더맨



본명은 스콧 워싱턴. 하이브리드는 라이엇, 페이지, 래셔, 애거니의 합체물이다. 그 넷은 스크림에게 숙주들이 죽어서 심비오트들만 남게 되었고 그들이 융합한 뒤 자신의 숙주로 스콧 워싱턴을 선택하였다.

스콧 워싱턴은 슈퍼 악당을 위한 교도소 겸 연구소인 볼트의 간수였다. 심비오트들을 감시하는 동안 그들이 사악하지도 위협적이지도 않다는 걸 깨닫고 끔찍한 고통을 받는 그들을 탈출시켜 주었다. 그러던 도중 상관에게 발각되고 스콧은 해고되고 만다.

해고당한 후 그는 자신의 고향인 루클린의 슬럼가로 돌아간다. 그곳에서 갱단과 마찰이 빚어지게 되고 스콧은 두 다리를 쓸 수 없는 불구가 되어버린다. 그런때에 심비오트가 찾아와 그와 결합을 하게 되어 두 다리를 쓸 수가 있게 되었고, 그는 하이브리드로서 갱단에게 복수를 행한다.

주목을 받게 되자 심비오트라는 이유로 자신이 정의의 수호자임을 자처하는 에게 제거당할 뻔하나, 뉴 워리어즈로부터 구조된다. 저스티스에서 그에게 가입을 권유했지만 스콧은 그 제안을 거절하였다.

근 몇 년 간 참으로 투명한 존재감(...)을 선보였지만, 카니지가 메인 빌런으로 나오는 카니지 U.S.A.에서 다시 등장.
문제는 스콧 워싱턴은 안 나온다. 하이브리드 심비오트는 정부가 입수했다. 정부는 이 심비오트를 다시 라이엇, 페이지, 래셔, 애거니로 분리한 후 그들을 활용하는[2] '팀 머큐리'를 편성해 카니지에게 맞서 싸우게 했지만 큰 소득은 못 거뒀다.

대체 왜 뜬금없이 정부가 하이브리드 심비오트를 손에 넣었는지 카니지 U.S.A.에선 나오지 않았는데, 베놈 #15에서 원인이 밝혀진다. 에디 브룩이 하이브리드를 살해했기 때문. 웃긴 건, 에디 브룩은 심비오트는 다 나쁜 놈이라면서 살려달라는 애원도 씹고 스캇 워싱턴을 죽였는데 정작 심비오트는 카니지 U.S.A.에서 멀쩡히 살아있었다.(...) 분리되긴 했지만. 애꿎은 본체만 죽었나?

가지고 있는 특수 능력.

  • 전반적으로 스파이더맨과 비슷한 능력.
  • 심비오트를 통해서 볼수 있음.
  • 심비오트를 변형시켜 올가미 칼날등의 무기 생성.
  • 위장 능력.
  • 의복을 흉내낼수 있음.
  • 경계선 경고 센스.
  • 힘(?).
  • 심비오트 조각을 보내 매세지를 전달.
  • 공기를 타고 활공.

----
  • [1] Hybrid가 아니라 Highbreed다. 이들의 특성을 생각하면 발음만 같고 의미는 정반대인 교묘한 말장난이 된다.
  • [2] 개에게 씌운다든가 각력을 강화한다든가 하는 등으로 활용한다. 신체 전부를 심비오트로 강화할 수는 없는 듯?
Valid XHTML 1.0! Valid CSS! powered by MoniWiki
last modified 2015-04-13 18:21:37
Processing time 1.6111 sec