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 D R , A S I H C RSS

하이잭

last modified: 2015-03-25 02:48:50 by Contributors

Contents

1. 제원
2. 소개
2.1. 설정의 변천
3. 극중에서의 활약
4. 파생형
5. 모형화
6. 기타
7. 게임에서의 등장
7.1. SD건담 캡슐파이터 온라인에서의 하이잭
7.2. 하이잭(빔 라이플)
7.3. 하이잭 커스텀


© Uploaded by Falloutghoul from Wikia


1. 제원

출연작기동전사 Z건담, 기동전사 건담 ZZ, 역습의 샤아
모델번호RMS-106
코드네임하이잭(Hi-Zack)
유닛타입범용 양산형 모빌슈트
제조지구연방
소속지구연방, 티탄즈
조종몸체 안의 전주위 화면 및 리니어 시트형 콕피트에 파일럿 1명
크기전고 20.6M / 두부고 18.0M
중량기본 38.7t / 최대 59.6t
질량비1.33
장갑재질티타늄 합금
동력장치미노스키프 타입 초밀도 핵융합로, 추진력 1,428kW
추진로켓 스러스터 16200 kg x 4 / 버니어 추진기 및 아포지 모터 10개
가속 성능최대 추력 가속도 1.09G
기타장치센서 범위 8900M
무장빔 라이플 & 히트호크 or 자쿠 머신건改 & 빔 사벨[1], 허리장착 미사일포트, 메가바주카 런처[2]

2. 소개

지구연방군티탄즈에서 사용된 범용 양산형 모빌슈트

RMS-106 하이잭은 일년전쟁이 종결된 후, 지구연방군에서 최초로 신규 개발한 주력 양산형 모빌슈트다. 물론 종전 후에 지구연방군은 RGM-79 의 뒤를 이어 RGM-79C 짐改나 RGM-79N GM 커스텀, 가장 가까이로는 RGM-79R 짐II 등의 양산기를 꾸준히 개발해왔지만, 이 기체들은 모두 기존 기체들의 개량기, 혹은 사양변경 정도에 머무르는 수준이었고, GM 시리즈와는 상관없이 신규개발이 이루어진 RMS-117 가르발디 베타도 주력 양산기라고 하기에는 무리가 있었다. 우주세기 0085년 당시 연방군의 주력 양산기는 RGM-79R GM II였으나 주력으로 운용하기에는 부족한 점이 많은 모빌슈트였고, 티탄즈 역시 독자기술로 개발한 고성능 양산기 RGM-79Q 짐 쿠엘을 주력으로 운용하기는 했으나, 자체기술로만 생산하다보니 많이 보유할 수 없었다.

이처럼 일년전쟁 후 연방군에서는 GM계로 대표되는 연방계 모빌슈트 뿐만 아니라, 구 지온공국군으로부터 압수한 다수의 지온계 모빌슈트도 함께 운용하는 형편이었다. 그러나, 연방계 모빌슈트와 지온계 모빌슈트는 기본구조에서부터 전자계, 구동계 등에서 많은 차이가 있었고, 이는 곧, 정비성과 운용성 부문에서 큰 문제점으로 드러나게 되었다. 그래서 연방군은 연방계 모빌슈트를 대표하는 GM과 지온계 모빌슈트를 대표하는 자쿠를 하나로 모은 새로운 설계개념을 가진 모빌슈트를 원했고, 결과적으로 그 외형은 자쿠를 닮게 되었다.

연방군의 차기 주력 모빌슈트의 개발을 담당한 곳은 하이잭의 형식번호에서도 알 수 있듯이 월면의 그라나다 기지(기지 코드 10)다. 그라나다 기지는 구 지온 공국의 최대 주요거점 중 한 곳이었으며, 이 당시에도 아직 많은 지온계 공장 시설과 기술자들이 남아 있었다. 기지의 공장시설을 적은 비용으로 유지하면서 기술자들의 유출을 막기 위해서 GM보다는 자쿠의 형상이 훨씬 더 효율적이었고, 종전 후에 압류된 지온군의 모빌슈트를 통해 훈련을 받은 파일럿이나 한 번쯤 지온계 모빌슈트를 경험해본 파일럿들 사이에서 자쿠에 대한 인기가 높았던 것도 이유였다. 또, 개발진들 사이에서는 유체 펄스 시스템이나 모노코크 구조 등의 지온계 기술을 본격적으로 연구하여 연방계 기술에 접목시키고자 하는 순수한 기술자로서의 욕구도 자쿠 형태를 가지는데 크게 기여했다. 결국 연방국의 차기 주력 양산기는 군상층부의 바람과 달리, 완전한 신형이 아니라, 과거 자쿠의 현대식 개량형 정도로 탄생될 수밖에 없었다.

하이잭의 개발은 달의 그라나다 공장에서 이루어졌으며, 지온계 기술과 연방계 기술을 일찍부터 접목해온 애너하임 일렉트로닉스社를 개발에 참가시킨 것도 흥미로운 부분이다. 제네레이터는 본래 애너하임의 제품을 탑재할 예정이었지만, 일년전쟁 때부터 지구연방군과 긴밀한 유착관계를 맺어온 친연방 지구계 메이커인 타킴 중공업의 막후교섭에 의해 어쩔 수 없이 타킴제 제네레이터를 탑재하게 된다. 기체는 대폭적인 경량화에 성공함으로서 연료적재량이 증가했고, 버니어 및 스러스터 기술의 향상에 힘입어 높은 기동성을 발휘했다. 게다가, 생산비도 낮았기 때문에 선행 양산형의 평가를 거쳐 곧바로 지구연방군의 차기 주력기로 제식채용되었다. 한편, 지구 지상주의를 내건 티탄즈에서 구 지온군의 자쿠II와 흡사한 하이잭을 채용하기란 여간 껄끄러운 게 아니었지만, 한편으로는 이를 역이용해서 지온군 잔당의 사기를 꺾을 수 있는 좋은 선전도구로 활용할 수 있었으며, GM II 등의 성능에 불만을 가진 파일럿들을 위해서 채용을 결정했다. 자쿠II와 같이 범용형이기 때문에 모든 전투나 지형에 대응할 수 있지만, 크게 눈에 띄는 특징이 없다는게 나름대로 단점이라면 단점일 것이다. 다리와 백 팩의 형상으로 보아 직접적인 원형이 된 기종은 MS-06R-2 고기동형 자쿠II 후기형과 MS-06R-3 고기동형 자쿠II 최종형으로 짐작된다.

머리 부분의 센서 유닛은 비용 절감과 신뢰성 유지를 위해 모노아이 방식을 채용했다. 그 때문에 자쿠II와 흡사한 외관이 되었지만, 센서 기능은 더욱 향상했다. 무단계 방위 안테나가 내장되었으며, 카메라 아이의 탐색 범위는 280도로, 상당히 넓다. 또, 후두부에는 옵션 래치가 설치되어 있다. 시간이 한참이나 흘렀음에도 불구하고, 하이잭은 오히려 자쿠II보다도 많은 동력 케이블이 외부로 노출된 것이 특징이다. 머리 부분의 동력 파이프는 자쿠II와 비교해서 거의 바뀌지 않은 머리 구조로 인해 설계구조상 노출된 것이고, 양 팔의 동력 파이프는 빔 병기 사용을 위한 에너지 서플라이용 케이블이다. 허리 부분의 동력 파이프 역시 이젝션 포드의 탑재로 인해 동체 내부 공간이 좁아져 어쩔 수 없이 외부로 노출시킨 것이다. 그나마, 다리 부분은 지상보행때, 수목이나 건물 잔해에 걸리지 않도록 특별힌 신경쓴 결과, 무리하게나마 내부로 집어넣을 수 있었다. 다리 부분의 스러스터 유닛은 기존의 YRMS-106 선행 양산형에 탑재된 유닛에 편향판을 추가해서 표준 장비화를 이루었다. 또, 백팩의 스러스터에도 편향판이 추가되었으며, 서브 센서와 일체화된 방열판은 위를 향하게끔 방향이 변경이 되어 핀 유닛으로 불리게 되었다. 일부 시작형 모빌슈트에만 채용되었던 전방위 모니터와 리니어 시트를 양산기로서는 처음으로 도입한 기종으로도 유명하다.

모든 무장은 옵션화되었으며, 자쿠II와 같이 오른쪽 어깨에는 옵션 마운트 래치를 설치한 실드를, 왼쪽 어깨에는 격투전용의 스파이크 아머를 장비한 것외에는 고정 무장을 가지고 있지 않다. 휴대 무장은 센서를 연방군 규격에 맞추어 성능을 향상시킨 자쿠 머신건改나 마라사이와 공용할 수 있는 에너지 팩 방식의 빔 라이플을 각 전황이나 임무에 맞춰 선택장비할 수 있다. 그러나, 탑재된 제네레이터가 필요충분한 출력을 발휘하지 못했기 때문에 2개 이상의 빔 병기를 동시에 사용할 수 없었다. 즉, 빔 사벨과 빔 라이플을 동시에 장비하지 못하고, 빔 라이플을 사용할 때에는 근접전 무장으로 히트 호크를 장비했으며, 빔 사벨 사용시에는 자쿠 머신건改를 장비했다. 또한, 빔 사벨을 장비하지 않을 때에는 허리의 빔 사벨용 래치에 3연장 미사일 포드를 2기 장착하여 좀 더 중거리 화력을 강화할 수도 있다. 양 팔의 전용 래치에 장착되는 실드의 안쪽면에는 2개의 에너지 팩을 수납할 수 있으며, 양 팔 어느 쪽에라도 장착이 가능했기 때문에 왼팔에만 실드를 장착했던 GM 시리즈로부터 기종전환을 한 파일럿들에게는 호평을 받았다. 또, 장거리 사격용 메가란처를 운용하는 것이 가능하다. 물론 하이잭의 제네레이터 출력으로는 무리가 있기 때문에 단독으로는 사용하지 못하고, 에너지 공급용 기체 1기를 더 필요로 했다.
하이잭은 당시의 신기술과 최대의 효율성을 살려 개발된 전형적인 범용 양산형 모빌슈트였지만, 타킴제 제너레이터 채용의 영향으로 인해 실제 발휘되는 기체 출력은 오히려 GM II보다 낮았다. 타킴 중공업의 제너레이터는 한 때 RX-78 시리즈 및 RGM-79 시리즈에 채용되면서 매우 신뢰성이 높았지만, 하이잭이 지온계 방식의 모빌슈트 공정으로 제조된데다가 애너하임과 타킴 중공업간의 제휴부족으로 인한 호환성 부재로 제 성능을 발휘할 수 없었던 것이 가장 큰 이유였다. 결국 하이잭은 제식양산되어 배치된지 얼마 지나지도 않아서 파일럿들에게 불평이 터져 나왔으며, GM II에 실망한 나머지 하이잭에 큰 기대를 걸었던 파일럿들 사이에서는 자쿠의 탈을 뒤집어 쓴 GM이라고까지 야유를 받았다. 그리프스 전쟁이 본격적으로 시작되기도 전에 하이잭은 점점 빔 병기가 일반화되어가는 추세 속에서 고출력 제네레이터를 탑재한 모빌슈트들에게 설 자리를 잃고 말았다.

그리프스 전역 때는 지구연방 정규군과 독립부대 티탄즈에서 따로 운용되었다. 정규군인 지구연방군에서는 기체 전신을 푸른색으로 도장했으며, 티탄즈에서는 지온군 잔당에게 심리적 압박감을 주기 위해 일부러 자쿠II와 같은 녹색[3]으로 도장하여 운용했다. 티탄즈의 일부 실험부대에서는 티탄즈 정규 컬러인 짙은 남색에 황색 라인으로 도장한 기체도 있었다. 그리프스 전쟁이 끝나고 다카르 기지에 배치되었던 기체들은 네오지온군의 다카르 제압 때 대부분 포획되어 네오지온군의 전력으로 사용된다. 근본적으로 지온군 잔당인 네오지온군이 다시 녹색 하이잭을 사용한 것은 참으로 아이러니한 일이다. 한편, 지온 공국의 패망후, 겨우 자치권을 얻어낸 지온 공화국에서도 하이잭을 운용했지만, 사실 티탄즈의 감시하에 놓여 있었기 때문에 녹색 하이잭이 운용되었다. 대장기에 블레이드 안테나를 장착한 것이 지온 공화국 사양의 특징이라면 특징일 것이다.

2.1. 설정의 변천

본래 하이잭은 애니메이션 방영 당시부터 전방위 모니터를 채용하지 않았고, 어디까지나 리니어 시트만을 최초로 채용한 모빌슈트라는 설정을 가지고 있었다. 그러나, 리니어 시트를 채용한 콕핏에는 반드시 전방위 모니터도 동시 채용한다는 설정과 인식이 널리 퍼지면서 결국 전방위 모니터도 채용한 최초의 양산형 모빌슈트로 설정이 변경되었다.
또한, 지구연방군이 자체 개발한 모빌슈트라는 설정도 애니메이션 방영 때부터 나온 것으로, 일부러 지온군 잔당에게 심리적 압박감을 주기 위해서 자쿠II와 비슷한 외관으로 개발했다는 설정이었다. 하지만, 잡지 기획 및 소설 Advance of Zeta에서 좀 더 설득력있는 설정으로 애너하임 일렉트로닉스社가 개발한 것으로 변경되었다. 한편에서는 하이잭 선행양산형은 애너하임제가 맞지만, 티탄즈와 지구연방군에서 제식 운용된 RMS-106 하이잭은 그 데이터를 바탕으로 지구연방군에서 자체 개발한 양산기라는 설도 있다.
빔 라이플과 빔 사벨을 동시에 장비할 수 없는 이유도 애니메이션 방영 당시에는 '기체의 질량비 문제로 동시장비불능'이었다.

3. 극중에서의 활약

애니메이션 기동전사 Z건담에서는 전쟁 초반부터 티탄즈의 주력기로 등장한다. 전황이 격화되면서 주력 양산기의 자리는 마라사이나 바잠이 차지하지만, 주요 전력으로 그리프스 전쟁 마지막까지 그 모습을 볼 수 있다. 티탄즈에서는 제리드 메사카크리콘 카크라, 사라 자비아로프 등이 탑승했다. 또, 연방군에서는 푸른색으로 도장된 하이잭을 운용했다. 연방군과 티탄즈의 기체 컬러링이 달랐던 이유는 시청자들에게 티탄즈를 적(=지온)으로 인식시키기 위해서 일부러 자쿠II와 같은 녹색으로 도장한 것이다.

기동전사 건담 ZZ에서도 티탄즈 잔당의 것인지, 연방군으로부터 노획한 것인지 분명치 않지만, 네오지온이 점령한 다카르에서 그 모습을 확인할 수 있다.

기동전사 건담 Ecole du Ciel에서는 3대가 등장. 자신의 원조인 자쿠II 1대와 대결하나 파일럿인 아스나의 재치여린 전투센스에 당해 2대는 격추[4], 1대는 거의 온전히 포획되어 보수, 재도색된 후 잠시간 아스나가 쓴다.[5] 당시 아스나가 소속된 해적단에서 가장 최신형 기체였다.

4. 파생형

  • RX-106 하이잭(시작형)
애니메이션 기동전사 Z건담 방영시에 발매된 반다이의 플라모델 1/144 MS-06M 자쿠 마린 타입(마린 하이잭)의 메뉴얼에 문자설정으로만 존재하는 기체다. RMS-106 하이잭의 프로토타입으로 설계된 기체로, 본기의 제네레이터가 MS-06M 자쿠 마린 타입에도 탑재되면서 MS-06M이 마린 하이잭이라는 이름으로 불리게 된다.
  • YRMS-106 하이잭 선행 양산형
  • YRMS-106+BL-85X 바이잭 TR-2 빅위그
  • RMS-106C 하이잭 캐넌
  • RMS-106CS 하이잭 커스텀
    Z건담 작중에서 단 한번만 등장해서 아는 사람만 안다는 심히 마이너한 기체로 그냥 빔 런처를 장비한 하이잭 2대로 아는 사람들도 적지않다. 39화에서 등장하여 빔 런처로 사이드 2의 콜로니 13번지 주역에서 2대가 매복하여 에우고의 모빌슈트 9기를 저격하여 격추했고, 대망의 10번째를 격추하려하지만 하필이면 그것이 크와트로가 조종하는 백식. 엑스트라들 치고는 꽤 선전했지만 엑스트라의 운명을 벗어날수는 없었다. 극장판 Z건담에서는 3편 '별의 고동은 사랑'에서 등장하며 재단의 문 공역을 마라사이와 함께 경비중인 기체를 볼수있다.
  • RMS-116 하이잭 커스텀(루나II 생산기)
  • RMS-116H 하비 하이잭
  • RMS-119 EWAC '아이잭'
  • MS-06M(MSM-01) 마린 하이잭

5. 모형화

MG와 HGUC로 존재하며 HGUC가 가장 먼저 발매되었다. MG는 2004년 8월 발매된 티탄즈 컬러만, HGUC는 2000년 7월 티탄즈 컬러 발매이후 2005년 7월 지구연방군 버전이 발매되어 티탄즈/연방군 버전 모두가 존재한다.

MG 하이잭을 설명하자면, 꽤나 생긴 것만큼이나 단순하다. 일단 초중기 제품치고는 색분할 문제는 없다. 물론 발 부분 일부를 스티커 처리해야하지만...그리고 고무 연질 파이프 부분과 일반 동력 파이프 부분이 색이 미묘하게 다르긴 하지만 연질 파이프가 가동성을 죽이진 않는다. 무기 구성은 충분히 있는 편이며, 데칼로 제리드 전용기와 카크리콘 전용기를 재현할 수 있다. 내구성도 좋으며 가성비는 어느정도 하는 편이다.

6. 기타

하이잭이 연방군과 티탄즈에서 주로 사용된 이유가 콜로니 국가였던 지온의 상징이었던 자쿠를 사용하여 콜로니에 더 큰 압박을 준다는 정책이었다는데... 아무리봐도 건담 MK-2에우고로 넘어가 주인공이 되었기에 적이란 인식이 강했던 자쿠를 티탄즈와 연방군이 이용하게 된 것 같다. 실질적으로 적군의 병기와 유사한 것을 사용함으로 의해 콜로니에 압박을 줄 수 있다기보다는 콜로니 측 기술의 우월성을 인정하는 꼴이 돼서 여러모로 말이 안되는 이야기다. [6]단적인 예로 짐II는 에우고에서 청색으로 칠해 많이 사용한데 반해 하이잭은 에우고 사양이 없다. 그야말로 어른의 사정.

지구연방의 기술로 만들어진 자쿠라서 지온측에서는 없는 취급을 당하고 있다. 덕분에 자쿠2의 정식후계기는 자쿠III가 되어버렸다.

© Uploaded by Sbrzzi from Wikia


기동전사 건담 UC에서도 등장한다. 소설에 등장.

© Uploaded by CrusaderRedG21 from Wikia


그리고 하이잭 커스텀도 등장하는데, 원작과 달리 흑색 위주로 도장되어있으며, 기존 하이잭 커스텀과 다른 느낌을 풍긴다. 아무리 그래도 그렇지 이건 너무 다르잖아

7. 게임에서의 등장

7.1. SD건담 캡슐파이터 온라인에서의 하이잭

  • 속성 : 중거리형
  • 랭크 : C
  • 무장 :
    • 빔 사벨 : 여타 대부분의 찌기체와 동일한 4타 다운무기. 의외로 선타판정이 양호하고, 1-3타까지의 칼질속도도 좋아서 여차할 때는 충분히 의지해도 될 정도이며, 격투 3타 다음의 미사일 런처 콤보도 성립된다. 격투성능 어중간한 찌기체나 빠기체 정도라면 격투만으로도 충분히 대응할 수 있으며, 잘만 쓰면 동 랭크의 묵기도 쳐바를 수 있는 수준. 하지만 본격 고랭크 묵기에게 들이댈 정도는 아니니 상황 봐서 지르도록 하자.
    • 자쿠 머신건 개량형 : 어디서나 볼 수 있는 머신건. 평범한 탄창과 평범한 발사속도, 평범한 리로드 타임, 평범한 사정거리를 지니고 있는 평범한 머신건. ... 인데, 공격력 업과 장갑관통이 발동하면 동급 최강의 머신건으로 재탄생. 근데 기체 자체스탯이 잉여잖아. 안될거야, 아마.
    • 미사일 포드 : 발사도중 자체경직이 발생하는 로켓 계열 무기. 체공시간을 벌거나 3타 격투 다음의 콤보 마무리용 등으로 사용할 만 하다. 리로드 속도는 그냥저냥인데, 공업이 발동한 상태에서 전탄히트에 성공하면 데미지가 좀 출중하다.
    • 난무형 필살기 : 자쿠2와 구성이 동일하다. 차이나는 건 그저 격투모션 뿐.
  • 스킬
    • 공격력 업(베테랑)
    • 장갑 관통(에이스)
  • 설명 : 기본속도가 많이 떨어지고 민첩성도 그리 좋지 않으며, 방어력이나 체력 역시 후달려서 잘못 두들겨맞기 시작하면 순식간에 터져 나가는 폭죽기체이다. 하지만, 보유 스킬과 2번 머신건의 조합은 데미지 딜링을 위한 완벽한 조합이며, 의외로 괜찮은 성능의 격투와 공업 미사일런처 전탄히트 데미지도 좋은 편이라서 사용하기에 따라서 충분히 높은 전과를 올릴 수 있는 기체이다. (머신건의 성능 단 하나만 따지고 보면 이 놈을 압도할 수 있는 C랭 기체는 단언컨데 없다.)
에어리즈와 무장 구성이나 스킬면에서 비교가 되는 편이다. 차이점이라면 공업/방업의 차이와 격투 성능의 차이인데, 에어리즈 쪽이 카운터 용의 단타격투와 방업으로 수비적인 면이 강한 반면, 하이잭은 보통의 4타 격투와 공업으로 공격과 역습에 보다 치중한 경향이 있다.
다만, CU버전의 에어리즈가 기업/장갑관통의 조합으로 C랭크 실탄중거리 기체중에서 기동력과 공격력을 동시에 톱의 자리에 위치해 버려서 기동력도 별로고 미사일도 홀딩인 하이잭을 쓰는건 단순한 애정으로 봐야 한다.


오픈베타 초기 기체중에서 스킬개편으로 가장 큰 수혜를 입은 기체라해도 과언이 아니다. 오베초기엔 설정오류로 히트호크를 들고다녔으나 패치
  • 입수 방법 및 조합식
    • 1. 캡슐머신 (2호기, 11호기, 14호기(각 1,200))
    • 2. 상점 구입(4,200)

7.2. 하이잭(빔 라이플)

  • 속성: 중거리형
  • 랭크: CR
  • 무장
    • 히트 호크
    • 빔 라이플
    • 미사일 포드
    • 난무형 필살기
  • 스킬
    • 기동성 업(베테랑)
    • 철벽수비 C(에이스)
  • 설명
    그냥 하이잭은 공이 높고 장갑이 있는지 없는지 알 수 없는 수준이었다면 하잭빔라는 그 반대. 그러나 이쪽은 미사일 포드의 존재 덕분에 공격력도 크게 꿀리지는 않는 수준...이지만 2번의 화력 차이가 있긴 있다. 사실 C랭 좀비라면 묵돔이 차지하고 있는데다, 묵돔은 부따에 바주카가 달렸다. 쓸 필요가 없는 녀석.
  • 입수 방법 : 캡슐 까기

7.3. 하이잭 커스텀

  • 속성: 원거리형
  • 랭크: C
  • 무장
    • 빔 사벨
    • 저격용 빔 런처(저출력)
    • 저격용 빔 런처(고출력)
  • 스킬
    • 정밀 저격(베테랑)
    • 저력(에이스)
  • 설명 : 빔 저격이다. 스킬빨로 인해 C랭 저격기 중 저격 데미지가 가장 높지만 문제는 빔저격. 잘 맞춘다면 모를까 스플도 없는 빔 저격으론 gg. 설상가상 이게 실탄저격이라고 해도 C랭 저격기엔 건탱크가 있다.
그렇지만 정말 잘 맞추기만한다면 C랭크의 버스터라는
별명을 붙여줘도 아깝지않은 뎀딜을 자랑한다.
1번 모션이 빔 사벨->숄더 어택->빔 사벨이란 식으로 좀 특이하다. 그리고 그 덕분에 C랭 빠기들 중에서도 손꼽힐 정도로 구린 성능의 1번이기도 하다. 숄더 어택의 모션딜레이가 아주 감당이 안되는 수준.
  • 입수 방법 : 캡슐까기. 캡슐머신 11, 15호
----
  • [1] 출력부족으로 빔병기를 나눠 사용해야함.
  • [2] 에너지 충전용 기체 1기 필요
  • [3] 실제로는 지온과 마찬가지로 단번에 악역이라는 것을 알 수 있게 하기 위해 일부러 녹색 컬러를 지정했다.
  • [4] 그나마 자쿠II로 격추 가능했던 건 한 대 뿐이고 다른 한 대는 릭 돔II와의 기습적인 태그로 겨우 격추시켰다. 정면으로 싸웠다면 1대1도 벅찼을 것이다.
  • [5] 2기 마지막 전투에선 짐 칸느를 탔다.
  • [6] 사실 연방의 승리도 물량전에 의한 것에 가까우니.
Valid XHTML 1.0! Valid CSS! powered by MoniWiki
last modified 2015-03-25 02:48:50
Processing time 0.2720 sec