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 D R , A S I H C RSS

해구신

last modified: 2015-07-10 14:33:46 by Contributors

海狗腎

물개음경고환한의학에서 일컫는 말로, 건조시켜 한약재로 사용한다. 올눌제(膃肭臍)라고 하기도 한다. 물개가 고자라니!! 참고로 물개 한 마리의 해구신의 길이는 40cm정도.

동의보감에 따르면 해구신의 주된 효능을 "오로칠상(五勞七傷: 심신이 지나치게 지쳐 있는 상태로 만병의 근원)과 성기능이 쇠약한 것, 음위진(발기부전), 기운이 없고 얼굴이 검게 되며, 정액이 찬 것, 남자의 정력이 약하고 정액이 적은 것, 성생활을 지나치게 한 탓으로 여위고 상한 것, 여우에 홀린 것, 꿈에 헛것을 보고 방사하는 것을 낫게 하며 양기를 높이고 허리와 무릎을 튼튼하게 한다"고 길게도 늘어놓았는데 즉 쉽게 말해 제. 하지만 그냥 정력제가 아니라 과거에 최상급으로 치던 약제라, 무척 귀했다고 한다. 옛 남성들에게 해구신으로 담근 술을 남자의 로망으로 여겼다고 한다.

속설의 해구신 처방은 다음과 같다. 해구신에는 물개의 음경과 음낭을 모두 사용한다. 사실 해구신의 복용법은 떼어낸 해구신을 말린 다음 술에 하루쯤 담궈서 불리고, 종이에 싸서 불에 구워서 썰거나 달여서 먹는다. 뜨겁게 하여 먹는 것이 효과가 좋다고 알려져 있다. 가루로 만들거나 환약으로 만들기도 한다. 교미하기 전 발정기의 것이 가장 효과가 좋다고 알려져 있다.(…) 주성분은 단백질로서, 주로 콜라겐과 엘라스틴 등의 경성 단백질이다. 평범한 영양분이기 때문에 별다른 효과가 있는 물질은 없다. 참고로 해구신으로 만든 환약의 이름은 올눌보천환(膃肭補天丸)이라고 소개되어있다.참고기사

하지만 요즘들어 비아그라의 등장으로 해구신 판매가 타격을 받기도 했고, 근대에 와서 박쥐먹는다고 초음파 내며 밤눈이 좋아지는게 아니며 고양이먹는다고 뼈가 부드러워 몇 층에서 떨어져도 안 다친다는 게 아니듯이 이거 먹는다고 정력이 좋아진다는 건 헛소리라는걸 사람들이 잘 알게 되자 예전과 같은 인기는 사라졌다.

그렇긴 해도 아직도 나이가 좀 있는 사람들은 해구신을 더 정력제로 생각하는 경우가 있는 듯하다. 실제로 남미 대사를 지낸 이의 아내가 쓴 책에서도 자신이 목격한 나라망신을 언급한 바 있다. 아르헨티나 최남단 섬을 한국인 여러 관광객이 탄 배가 가는데 한 암초에 물개들이 한가득 여유롭게 일광욕을 즐기고 있는데 이를 본 한 나이 든 한국인 관광객이 해구신들이 이리도 많다면서 그냥 바다로 뛰어들었다는 것(...) 물론 즉각에서 배 승무원들에게 억지로 올려졌는데 돌아와서 수백만원 벌금형을 당했다. 현지에선 물개는 보호종이거니와 해구신은 강력처벌 대상이기에 자칫하면 징역형까지 먹을뻔 한걸 겨우 빌어서 벌금형으로 끝냈다고. 한국으로 오는 길에 그 사람은 아내에게 계속 욕먹고 이 사람 때문에 다른 일행들까지 해구신 밀매범으로 오인받아서 조사받아야 했기에 일정이 엉망이 된 사람들에게 노망났냐는 소리를 대놓고 듣으며 고개 숙인 채로 와야 했다고 한다. 나중에 한국에서 업체로부터 손해배상까지 당했다는 후문도 듣었다고 한다. 참고로 물개는 사람이 맨 손으로 당할 상대가 아니다.

CITES(멸종 위기에 처한 야생 동,식물종의 국제 거래에 관한 협약)에 의거, 거래 금지 품목이다. 물개고기는 유통이 돼도 해구신만큼은 금지되고 있다. 진품이 국내에 들어와 있다면 밀수품이니 주의.
Valid XHTML 1.0! Valid CSS! powered by MoniWiki
last modified 2015-07-10 14:33:46
Processing time 0.0593 sec