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 D R , A S I H C RSS

홍앵

Contents

1. 紅桜
2. 1번의 검이 등장하는 에피소드의 통칭

1. 紅桜

은혼에 등장하는 검. 일본어 발음은 '베니자쿠라'.

에도 최고의 명공 무라타 진테츠가 만들었다는 명검. 이름의 유래는 달빛에 비춰보면 칼날이 연한 주홍빛을 띄는 것이 밤에 보는 벚꽃과 같이 아름답다 하여 붙였다고 한다. 돌도 자를 정도로 예리하다고 한다.

그런데 저주받은 요도라서, 검을 만든 진테츠도 한 달 뒤 사망했으며 검에 연루된 사람들 대부분이 변고를 겪었다고 한다.

사카타 긴토키가 처음 무라타 남매의 의뢰를 받고 찾으러 다닐 때만 해도 평범한 검인줄 알았는데 그 실상은 진테츠의 아들 무라타 테츠야가 최강의 검을 만들기 위해 아버지가 만든 홍앵의 복제품에 가라쿠리 기술을 도입하고, 다카스기 신스케와 연합해서 만들어낸 '대전함가라쿠리 기동병기'였다.

'전백'이란 AI를 탑재해 사용자에게 기생, 잠식하며 사용자의 몸을 조종하고, 스스로 전투를 학습하며 강해지는 기능이 들어있다. 어느 정도 학습해서 익숙해지면 전함 열 척을 홍앵 한 자루로 상대할 수 있다고 했다. 신스케는 이걸 양산해서 테러에 써먹을 생각이었다.

원본은 오카다 니조가 사용해서 비공정을 가로베기했지만 2~3척 정도 베자마자 오버히트했다. ……전함 열 척 상대한다면서? [1]
사카타 긴토키와의 검투에서 밀리자 폭주하여 니조를 완전히 터미네이터로 만들어버렸다. 결국 긴토키에게 박살. 신스케가 가지고 있던 양산 실험용은 가츠라 고타로가 전부 폭파시켰으나, 신역홍앵편 엔딩에서는 1자루가 바다에 가라앉았다.

2. 1번의 검이 등장하는 에피소드의 통칭

----
  • [1] 허나 홍앵이 이런 대규모의 격전에 투입된 것은 니조의 경우가 처음이자 마지막이었으므로 데이터 부족에 의해 설계 당시엔 예상하지 못했던 문제점들이 불거졌을 수도 있다.게다가 당시의 니조의 몸 상태는 정상이라고 보기 힘든 상태였다.
Valid XHTML 1.0! Valid CSS! powered by MoniWiki
last modified 2015-01-23 15:25:25
Processing time 0.0594 sec