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 D R , A S I H C RSS

활성 산소

last modified: 2015-04-14 22:04:50 by Contributors

성인병을 비롯한 질병을 일으키는 흑막(!)이자 노화를 일으키는 주범.
우리 체내에 있는 산화 효소는 활성산소를 억제하는 기능이 있다.

Contents

1. 활성산소(활성산소종 : ROS)란 무엇인가?
2. 체내에서 활성 산소의 생성
3. 활성 산소의 해결사, 효소 와 항산화제
4. 활성산소가 발생하는 경우
5. 결론
6. 기타

1. 활성산소(활성산소종 : ROS)란 무엇인가?

일반적인 산소(안정한 상태)보다 활성이 크고 불안정하며 높은 에너지를 갖고 있는 산소를 말한다. 정줄놓 상태가 된 산소라고도 할 수 있겠다.
대표적인 예로는 Superoxide(O2-), 과산화수소(H2O2), 히드록시라디칼(OH*)이 있다.

다른 예와 자세한 내용은 네이버 지식사전을 참고하자.
http://terms.naver.com/entry.nhn?docId=298324

2. 체내에서 활성 산소의 생성

지구상에 존재하는 대부분의 생물은 산소를 이용해 호흡을 한다. 이러한 호흡의 핵심은 세포미토콘드리아(Mitochondria)라는 세포내 소기관에 있다. 미토콘드리아에 있는 전자전달계(Electron transport chain)는 섭취한 유기물로부터 유래된 전자를 산소로 전달하며 에너지를 생성하고, 전자를 받은 산소는 양성자(혹은 수소 양이온, H+)와 함께 안정한 상태인 물이 된다.

이 호흡과정에서 일부(극히 일부)가 이 되지 않고 전자만 받아 Radical 상태가 되는데 이것에 체내 호흡과정에서 주로 생기는 활성산소의 일종인 Superoxide이다.[1]

이 Radical 들은 불안정하고 높은 에너지를 갖고 있어, 신체의 다른 분자들과 쉽게 산화반응을 일으킬 수 있으며, 이로 인해 세포와 조직이 손상을 입게 된다. 쉽게 생각하면 어느 미친 불도저가 몸 속을 마구 헤집는다고 생각하면 되겠다.

이러한 조직과 세포의 지속적인 손상은 노화를 불러 일으키며, 높은 에너지를 갖고 있는 활성산소종은 방사선과 같이 세포의 DNA를 공격하여 변형시킬 수 있으므로, 암을 유발할 수 있다.

3. 활성 산소의 해결사, 효소 와 항산화제

활성산소는 반응성이 높으므로 생물은 호흡과 함께 시작된 딜레마(산소호흡을 하면 활성산소가 생기니...)를 해결하기 위해 활성 산소를 무력화시키고 안정한 상태의 물질로 변환하는 체계를 발달시켜왔다. 대표적인 예로는 중고등학교때 많이 본 효소인 카탈라아제(Catalase)와 SOD(Super Oxide Dismutase)이다.

SOD는 Superoxide를 과산화수소(H2O2)나 일반적인 산소(O2)로 변환시키며, 카탈라아제는 과산화수소를 물과 산소로 분해한다.

또한 여러 항산화제 또한 갖고 있는데, 이는 생물의 생체 분자나 조직 대신 산화되어 조직을 보호하는 몸빵(...)의 역할을 한다. 이러한 항산화제는 공격을 받아 산화된 이후에 다시 환원되어 몸빵의 의무(...)를 수행할 수 있도록 재생되므로, 항산화 효과를 본답시고 과량으로 먹을 필요도 없다. 권장량을 섭취하는 것으로 충분하다.

항산화제의 대표적인 예로는 비타민 C라 부르는 아스코르브산, 글루타치온, 비타민 E라 부르는 토코페롤 등이 있다.

항산화제와 관련해서는 다음의 영문위키를 참조하자.
http://en.wikipedia.org/wiki/Antioxidant

4. 활성산소가 발생하는 경우

0. 숨을 쉰다(…).[2]
  1. 대식세포[3]가 세균을 죽일 때[4]
  2. 격렬한 운동을 할 때[5]
  3. 과도한 스트레스를 받을 때[6]
  4. 화학물질이 체내에 들어올 때[7]
  5. 흡연[8]
  6. 자외선, 방사선에 노출[9]
  7. 혈관이 막혔다가 갑작스럽게 풀릴 때[10]
  8. 말라리아에 감염된다[11]

5. 결론

지금까지의 활성산소가 건강을 위협하는 최대의 적이라는 내용이 언론 및 보통의 인식이지만, 활성 산소가 아이고 우린 이제 죽었어! 할 정도로 킹왕짱 무서운 것은 아니다. 2000년대 이후부터 새로운 만악의 근원으로 널리 알려지고 있지만, 실제로 활성 산소만이 위에서 예를 든 많은 질병들의 원인이 되는 것이 아니며, 또한 활성 산소가 결정적으로 크게 기여하는 것도 아니다.[12]

다만 활성 산소는 그 자체보다는 상기 서술한 내용대로 오존층 파괴처럼 다른 파괴를 돕는 촉매 역할을 할 수 있어 물론 많으면 좋지 않다. 튀김 등의 요리는 조리과정상 화학적으로 열분해와 같은 과정을 거치는 꼴이므로 비교적 많은 라디칼들이 발생될 위험이 있는데 사실 활성 산소는 개인이 컨트롤하기 힘들다. 반응성이 워낙 좋아서 민폐인 녀석이라 외부에서 만들어지고 체내까지 들어오기도 전에 반응이 끝나는 경우가 대부분. 운동을 하거나 자외선 노출 등의 경우에도 산소를 사용하는 과정이므로 필연적으로 부산물로 산소 라디칼이 생기지만 그 양은 극미량이고 금방 불활성화된다. 애초에 산소가 전자 하나를 더 어디서 가져와서 라디칼이 된다는 것 자체가 굉장한 에너지를 필요로 한다! 절대 쉽게 생겨나는 쉽게 운반되는 것이 아니다. 힘들게 생겨나서 금방 사라져버린다.

정리해 말하면 활성 산소의 존재가 몸에 좋지 않은 것은 맞지만, 호들갑을 떨 정도로 무서운 것은 아니다. 이미 다들 알고 있고 잘 대처하고 있다. 생명체의 진화는 폼이 아니다. 다만 활성 산소 또는 그보다 더욱 위험한 다른 이유들로 인해[13] 염색체가 손상을 입으면 이는 복구되지 않으므로 손상을 입은 염색체가 많아지거나 손상이 지나치게 커지면 돌연변이를 유발할 수도 있다. 활성 산소가 그 활동성을 지키면서 세포벽과 세포 내 물질들을 뚫고 핵을 뚫고 무사히 들어간다는 전제 하에.

건강을 챙기는 것은 좋지만, 이를 확대 해석하여 호들갑을 떠는 것은 더욱 좋지 않고 도움도 안 된다. 과학적 지식을 어설프게 이용하여, 또한 함부로 자연현상을 확정짓지 않고 모든 극단의 가능성까지도 인정하고 고려하는 과학적 입장을 악의적으로 사용하는 것은 좋지 않다. 이를 간과할 경우 개인적이든 사회적이든 큰 혼란을 가져올 수 있다. 이런 것을 유사과학이라고 하며 크게 경계해야 한다.[14]

결론적으로 활성 산소가 여러 곳에 쓰이는 평범한 화학종이지만 체내에서는 그다지 좋지 않을 수도 있다는 것을 인식하는 것으로 끝내고 적절한 환경에서 적절히 운동하고 적절한 음식을 섭취하는 것으로 그 대응은 충분하다.

활성 산소종(Reactive Oxygen Species : ROS)에 대하여 더욱 자세한 정보는 영어가 된다면 링크#를 참조할 것.

6. 기타

활성 산소는 수돗물을 소독하는데에도 사용된다. 수돗물은 염소로 소독한다고 알고 있는 사람이 많을텐데, 염소소독의 원리가 바로 염소를 물과 반응시키면 만들어지는 활성 산소를 이용해 소독하는 것이다.

여기서는 활성산소의 단점만을 서술해놓았지만 사실 이 활성산소는 우리 몸에 반드시 필요한 물질로 세포신호전달과 항상성유지에 반드시 필요한 산화환원신호의 매개체가 된다고 한다. 물론 농도가 낮을 때의 얘기.# 국내의 연구진이 활성산소에 대한 세포반응의 기전을 규명해서 주목을 받고 있다.#자세한 건 직접 찾아보자.
----
  • [1] 대략 0.2% ~ 1% 정도이며, 그나마도 방어 체계에 의해 무력화된다.
  • [2] 활성산소가 발생하는 근본적인 이유다. 미토콘드리아산소를 이용해서 에너지를 만들어내는 이상, 활성산소는 필연적으로 발생할 수밖에 없다.
  • [3] 곰팡이나 세균등이 우리 몸에 침투해 들어와 악영향을 끼칠 때 막아내는 면역세포
  • [4] 발생하는 것은 맞으나 이것은 활성산소를 이물질에 대한 무기로 이용하는 것이다.
  • [5] 호흡량이 늘어난다.
  • [6] 역시 호흡과 대사가 늘어난다.
  • [7] 모든 화학 물질의 대사에는 호흡이 관여한다. 참고로 이 경우의 대표적인 예시가 음식을 먹을 때.
  • [8] 불완전 연소로 인한 활성산소가 기도로 들어온다. 뿐만 아니라 담배연기에는 여러 산화적이고 독성인 물질이 많다.
  • [9] 에너지가 높은 전자기파나 입자선은 물 분자를 간단히 쪼갤 수 있으며, 특히 방사선은 가장 위험한 히드록시라디칼을 만들어 낸다.
  • [10] 심근경색뇌경색을 병원에서 치료할 때 일어나는 ‘허헐재관류 손상’을 가리킨다. 막혔던 피가 갑자기 쏟아져 들어오는 속도가 빠를수록 활성산소의 생성량이 늘어나 2차 손상이 심해진다.
  • [11] 말라리아가 헤모글로빈을 파괴하면 활성산소가 발생하는데, 이것은 말라리아에게도 치명적이므로 말라리아는 이것을 막기 위해 찌꺼기를 모아 헤모조인을 만들어내고, 그 결과 몸에 반점이 생기게 된다.
  • [12] 활성산소가 밝혀지기 전에도 오래 산 사람들은 많았다는 것을 생각해보자. 현재 산소호흡을 하며 살아가는 생물들은 활성산소를 충분히 버텨내었기에 산소로 호흡을 하며 지금까지 멸종하지 않았던 것이다.
  • [13] 알코올이라든지 담배라든지 아니면 세포 분열 중 오류가 난다던지...활성 산소는 별 것 아니다 오히려.
  • [14] 대표적인 예로 활성산소를 제거한답시고 체내에 과산화수소(...)를 주사기로 주입한다던가, 수소수(...)라는 이상한 물을 팔아먹는 데 쓰인다.
Valid XHTML 1.0! Valid CSS! powered by MoniWiki
last modified 2015-04-14 22:04:50
Processing time 0.1122 sec