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 D R , A S I H C RSS

후라곡

last modified: 2014-09-11 19:31:15 by Contributors


귀요미!
  • 신장 : 1.88m / 체중 56kg
  • 출신 행성 : 다양
  • 행성 위치 : 해당사항 없음
  • 위성 : 해당사항 없음
  • 중력 : 해당사항 없음
  • 대기 : 해당사항 없음
  • 지표 온도 : 해당 사항 없음
  • 인구 : 해당 사항 없음
  • 사회 구조 : 제정일치
  • 정치 : 해당사항 없음

인간 측에서 엔지니어라고 지칭하고 있지만, 본래 종족명은 후라곡(Huragok).

선조에 의해 탄생한 생명체이나, 실제로는 생명체를 흉내낸 기계 같은 존재다. 번식은 주변에 있는 물질을 사용하여 자식을 '구성'하는 것으로, 이 때 번식에 참여한 엔지니어들이 자신들이 배운 지식을 자식에게 넘겨준다. 따라서 더 많은 엔지니어들이 번식에 참여할수록 자식들이 물려받은 지식도 많아지게 된다.

이들의 이름은 태어난 후에 가스를 넣어 뜨는 정도에 따라 짓는 것 같다. 소설 헤일로 : 하베스트 행성 전투에 등장하는 '남들보다 가벼운' 같은 식.

등에는 이 붙어 있으며, 촉수들 끝에는 섬세한 섬모가 달려 있어 이것으로 무엇이든 순식간에 분해하거나 재조립할 수 있다. 실제로 소설에서도 길을 가다가 부서진 차량을 분해해서는 이리저리 짜 맞추어 보다가 (그대로 작동한다는 게 포인트), 본래대로 재조립하는 장면이 나온다.

일단 한 번 수리를 한 물건은 나중에 다시 수리를 하기 위해서 기억해둔다.

코버넌트는 이들을 선조의 유물 탐사나 폭탄을 매어 자폭을 시키는 등의 용도로 사용했다. 저힐라네가 사용하는 브루트 초퍼는 '어떤 이들보다 가벼운'(Lighter than Some)이라는 이름의 후라곡이 자신의 실수로 사망한 인간에게 제작해준 기계였으나, 이것은 오히려 인간들에게 피해를 주는 병기의 시초가 되고 말았다.(…)

헤일로3:ODST에서는 동료들의 도움으로 탈출한 엔지니어 버질이 스토리상 매우 중요한 역할에 서 있다. 그 외의 엔지니어들은 적으로 나오는데, 주변 놈들에게 강화 방어막을 씌워주는 데다가 그놈 자체의 맷집도 장난이 아니기 때문에(영웅 난이도 기준으로 스나이퍼 라이플 탄환 4발을 맞아도 쉴드가 안 벗겨진다!)이래저래 귀찮은 상대. 그러나 어디까지나 방어막이기 때문에 방어막의 천적 플라즈마 피스톨 차지샷으로는 한 방에 조질 수 있다. 방어막이 벗겨지는 순간 위로 떠오르면서 자폭하니 주의. 또는 주변 적들을 모두 조지면 자폭하는데 이럴 경우 엔지니어를 먼저 조지는 것보다 탄환 소모가 많으니 별로 권장할 만 하지는 않다.

헤일로 리치에서도 나온다. 모두 적으로 나오며 엔지니어 근처의 모든 적들은 슈퍼 쉴드가 붙는다. 어느 정도냐면 그런트에게도 쉴드가 붙어서 어설트 라이플 한탄창을 쏟아부어도 안죽을 정도. 공격 능력은 없지만 살려두면 무진장 성가시니 최우선 제거 대상. 다행히도 ODST에서 마냥 쉴드가 있지는 않으니 다행.

소설 글래스랜즈에서 캐서린 엘리자베스 핼시 박사 일행이 쉴드 월드 오닉스에서 발견한 엔지니어 덕택에 선조의 슬립스페이스 기술을 발견할 수 있었다. 그 기술은 UNSC 신조함 인피니티에 적용되었다.

I Wanna Be The Guy의 팬게임인 I Wanna Be The King에서 나온 적 있다. 패턴이 없이 돌아다녀 매우 어려운 수준.
Valid XHTML 1.0! Valid CSS! powered by MoniWiki
last modified 2014-09-11 19:31:15
Processing time 0.1622 sec