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 D R , A S I H C RSS

후지와라 시노부

last modified: 2014-12-13 00:53:59 by Contributors

Fujiwara_Shinobu.jpg
[JPG image (12.68 KB)]


藤原 忍. 초수기신 단쿠가의 주인공, 동양비디오판 카루타에선 이름이 표동철. 덤으로 다이나믹 콩콩코믹스 로봇 백과 탱크카로 나온 카루타 코너에선 임전철. 성우는 야오 카즈키. 국내판은 김창기.

수전기대의 리더. 전투기 파일럿이였으나 하즈키 코타로 박사가 그의 전투기를 개조한 후 이글 파이터의 파일럿이 된다, 당시 나이는 18세.

상당한 열혈한. 군기라곤 찾아볼 수가 없어서 명령 위반은 기본에 단독 행동 상관 무시등을 해댄다. 하지만 실력만큼은 뛰어나서 특히 사격에는 초일류이다. 전용기인 이글 파이터가 극중 묘사가 가히 무적의 전투기라서 무게 제국의 기체를 상대로 고전한 적은 거의 없었지만 이글 파이터의 특성상 어그레시브 비스트 모드가 자동으로 발동되기에 정신력 소모로 고생한 적도 잦다. 수전기대에서 가장 짐승 어그레시브 비스트 모드에 적성이 뛰어나서 단쿠가의 합체는 사실 그의 정신력이 차지하는 부분이 크다.[1]

극중에 시노부보다 강한 실력과 정신력을 지닌 인물이 꽤 자주 나오는 편이므로, 이리저리 지고 치인다는 느낌이 다소 들지만 그렇다고 시노부의 실력까지 평가절하되는 것은 아니다.

단쿠가로 합체한 후 메인 파일럿을 맡긴 하는데, 단쿠가가 강적과 육탄전을 벌일 때나 단공포를 쏠때는 시바 료에게 조종을 맡기는 경우도 있다.

샤피로 키츠와는 유우키 사라와 삼각관계를 이루고 있는데, 특히 초반에 둘의 연인 관계에 대해 열폭한 적도 있고, 사라가 샤피로를 따라서 무게 제국에 가지 못한 것도 시노부가 막았기 때문. 하지만 마음을 잡지 못하던 사라를 위로하면서 히로인인 듯 동료인 듯 미묘한 관계를 유지한다. 그리고 두번째 OVA 갓블레스 단쿠가에서는 친구이상 연인미만 근처에서 서로 마지막 선을 못넘으며 이래저래 티격태격하지만 마지막에 사라의 키스도 빼앗고 결국 잘 된다. 백열의 종장 가서는 결국 잘 안 된 듯 OVA 백열의 종장에서는 무게 졸바도스와의 전쟁 이후 PTSD로 고생하며 도박 레이스에 출전하는 등 방황하는 삶을 보내다가, 사라의 설득으로 수전기대의 에이스로 돌아왔다.

명령 위반이 잦아서 이고르 준장에게는 항상 혼이 나고 한번은 수정까지 당했다.덕분에 매번 이고르 관련으론 투덜대지만 사실은 마음 속으론 아버지같다고 생각하고 있다. 츤데레.

무게 제국을 완전히 박살낸 후, 밴드를 시작. 동시에 군에서는 레전드로 취급받으며 후진 양성을 하기도 한다.

말버릇으로는 "やってやるぜ(얏떼야루제)!!"가 있으며 번역하면 "해치워주마!" 정도가 된다. 매화 한번 정도는 이 대사를 외친다. 이 대사는 단쿠가와 성우 야오 카즈키를 상징하는 대사로 자리잡게 되며, 원피스 등 다른 애니메이션에서도 야오 카즈키가 직접 외치기도 한다. 파이러츠 도킹 6!! 민나 얏떼야루제!! 전설의 흉악캐릭터가 등장하는 카이저 너클에서도 주인공 성우가 야오 카즈키라는 이유로 기술 이름이 단공아라거나, 얏떼야루제를 외친다거나 하는 요소가 들어있을 정도이다.

이래저래 열혈한이라 시비를 제일 많이 걸고 다닌다. 그리고 그때마다 발린다. 몸싸움으로 시비건 사람이 전부 자기보다 싸움을 잘하는 사람인게 문제. 일례로 첫 등장시 교관이었던 샤피로와 사라의 염장질을 보고 "연애질은 딴데 가서 하시지?"하고 시비를 걸었으나 "훗, 열폭은 그만둬."라는 말에 역으로 도발당했고, 계급장 떼고 붙자고 덤볐지만 무릎차기 한 방에 발렸다. 권법가인 료에게도 시비걸었다가 관광당하질 않나, 심지어 사라가 거의 넉다운시킨 떡대좋은 게릴라에게 도와준답시고 덤벼들었다가 한 방에 나가떨어지기까지 했다. 다만, 이 경우는 게릴라가 사라는 여자라 봐줬다는 것을 감안해야 한다. 이외에도 아란에게 덤벼들었다가 발리는 등 왠지 몸싸움에서 이기질 못하는 모습을 보여주는 게 꽤나 안습. 다만 주먹싸움에서 털린 이후에도 상대방에게 전혀 기죽지 않고 또다시 시비를 걸거나 자기 주장을 소리높여 펼치는 등 언제나 당당함을 잃지 않고, 시간이 흐르며 멋진 전략이나 조종솜씨를 선보임으로써 그저 입만 산게 아니라는걸 보여준다. 결국에는 그의 리더쉽을 모두가 인정하여 어쩌니 저쩌니 츳코미는 걸어도 그를 리더로서 마음깊이 인정한다. 갭 모에

사실 사이보그와 육탄전에서 꽤 버틸 정도로 신체능력도 결코 떨어지는 편이 아니고 무게 졸바도스 병사나 양아치 정도는 바른다. 세뇌당했을 때의 사라를 업어치기로 내던지기도 했다. 본인이 몸싸움을 못한다기보단 열뻗치면 앞뒤 안가리고 덤비는 스타일인데다, 운나쁘게도 시비건 사람이 자기보다 몸싸움에 강한 경우가 많았던 것 뿐.

사복으로 핑크색 옷을 즐겨 입는다. TV판에서 자주 입는 그 셔츠는 공식 설정에 의하면 여성복이라고...

슈퍼로봇대전에서

단쿠가 전투의 주역인 시바 료의 성우인 시오자와 가네토씨가 돌아가신 관계로, 대다수의 대사를 시노부가 외치고 단쿠가를 관리하므로 원작과 달리 흡사 후지와라 시노부가 단쿠가로 혼자 다 해먹는 대활약을 하는 듯한 느낌이 든다. 예를 들어 단공검의 대사인 마음을 담아 공간을 벤다. 이름하야 단공검!" 이 대사는 시바 료가 하는 대사인데 슈로대에선 시노부가 한다.[2] 다만 음성이 없는 슈로대 J에서는 시바 료의 비중도 다소 높게 다뤄졌다.

열혈한에 솔직한 성격이라 교우관계는 좋은 편이다. 카부토 코우지,히비키 아키라,이카리 신지,아오이 효마 등 고전 슈퍼로봇 주인공과 친한 편이다. 성우가 같다는 이유로 쥬도 아시타하고도 친하며 같이 둘이 같이 얏떼 야루제를 외치는 이벤트도 있다. 다만 다소 흥분하기 쉬운 성격이라 원작처럼 트러블을 일으키는 경우가 잦다.

슈퍼로봇대전 알파에서는 기동전사 건담 0083 캐릭터들과 함께 등장했고, 코우 우라키척 키스와 친한 사이로 나온다. 직접적인 언급은 없지만 아마 사관학교 동기 쯤으로 설정되어 있지 않았을까. 애너벨 가토를 막아서면서 "악몽 따위는 여기서 끝장내주마!"라고 지지 않고 대꾸하는 포스도 보여준다. 다만 베르나르도 몬시아와는 썩 좋은 사이가 아닌데, 면전에 대고 "닥쳐, 콧수염!"라고 질러버리기도 한다. 몬시아도 한 성깔 하는지라 사우스 버닝이 말리지 않았다면 적 앞에서 서로 쌈박질을 벌였을 가능성이 매우 높다 하겠다.

상관 복이 매우 없는 편인데 거의 매번 상관이 미와 사키모리 장관이다. 그래서 항상 미와와 대립하며 징계를 받는 등 수난을 당한다. 원작대로 샤피로 키츠라면 더 말할 나위도 없고. 그나마 J에서는 상관이 테레사 테스타롯사 라서 신수가 폈다. 그런데 이 경우에도 정규군에서 사고치고 짤린 걸 미스릴이 받아줬다는 배경이 있다. 이래저래 하즈키 박사만 머리를 싸매게 생겼다.

또한 원작에서 밴드를 했다는 설정도 반영되어 넥키 바사라의 팬이라고 나온다. 블래스터 키드 (은하선풍 브라이거)와 기타 연주를 같이하는 이벤트도 있다.

성능은 4차 슈퍼로봇대전에서는 그야말로 극악으로 나왔으나 이후에 나온 4차S, F 등에선 우주A와 각종 정신기 보정, 랭크업 무기의 성능에 힘입어 슈퍼로봇 중에는 제법 쓸만하다. 반프레스토가 직접 만드는 슈로대에선 대체로 강하게 나오지만 예외로 알파 외전에서 단쿠가가 엄청 약화되어 함내대기 신세가 된다. 이건 3차 알파에서 전열에 복귀하면서 자학 개그로 써먹을 정도니 꽤나 충격이 컸던 듯 하다.

대체로 능력치는 격투,사격 양쪽이 비슷한 대신 다른 에이스급 능력치보다 뒤쳐진다. 격투에 특화된 반죠, 코우지 등보다 격투 능력치가 낮고, 사격에 특화된 아무로, 쥬도 등에 비해 사격 능력치가 낮다. 그리고 방어 쪽도 취약한 편. 정신기로는 주로 기합,열혈,가속, 필중을 가지고 있을 때가 많다.

사족으로 4차 슈퍼로봇대전에서 초반에 합체하지 못하는 이유는 훈련 중 실수로 아군을 향해 단공포를 오인 사격해서 징계를 받았기 때문이며, 2차 알파에서 못 나온 건 미와 장관에게 개겼다가 밉보여서...''' 라는 뒷설정 등이 붙어있다.

알파 외전에서는 미래로 날려간 뒤에 하란 반죠, 수전기대 동료들과 함께 브레이커 일을 하고 있었다. 노센트의 함정을 역으로 이용해서 원래 동료들과 합류하는 데에 성공했다. 그 일이 의외로 재미있었다며 "이게 천직이 아닐까."하고 생각했다 한다.

컴팩트 2 및 임팩트에서는 초반 지상에서 근무하던 중 우주에서 싸우고 있는 론드벨대에 증원을 가기로 결정났는데, 전력을 함부로 움직여도 괜찮냐는 브라이트의 우려에 하즈키 코타로가 '그럼 멋대로 명령을 위반하고 론드벨대로 가버렸다고 둘러대자.'고 제안하는걸 우연히 듣게 되자 "우리들 보고 명령 위반을 하라는 거잖아?"라며 반감을 드러내...는 듯 하다가 "그래, 하면 되잖아! 지상근무는 신물이 난다고!"라면서 대번에 수락해버렸다.

그리하여 (그레이트) 마징가팀과 함께 HLV에 실려 우주로 발사되지만, 중간에 가이조크의 전함이 HLV를 추격해오자 이를 막기 위해 성층권에서 뛰어내려버렸다. 덕분에 우주 미아로 떠돌다가 가까스로 라카이람에 회수된 뒤 중간에 뛰쳐나가버린걸 빈정대는 진 캇페이에게 '너희들이 제대로 처리를 안 해서 가이조크가 우리를 쫓아온게 아니냐'고 반문하며 티격태격하는가 하면 단가이오팀의 파이 산다와는 '왠지 건방지다.'라면서 으르렁대고 있고, 수전기대 동료들은 '원래 저런 놈이다', '애들 같은 놈이다'라며 옆에서 같이 빈정대고 있다.

3차 알파에서는 (시나리오 상에서) 궁지에 몰린 히비키 아키라한테 일갈을 날리면서 멋지게 재등장.

제2차 슈퍼로봇대전 Z 파계편에서는 무게 졸바도스와의 싸움을 끝내고 위기상황에 처해있을때 WILL의 인도로 2차 Z의 세계관으로 넘어온 것으로 나온다. 여기서는 F.S가 그와 수전기대 팀의 보호자로서 등장한다.

단쿠가 노바의 파일럿인 히다카 아오이를 비롯한 팀 D 멤버들에겐 선배라고 불리운다. 특유의 과격한 성격은 여전하여서 아오이조차도 보고 조금 놀랐다.

재세편에서는 백열의 종장 스토리가 일부 재현되어서 유우키 사라와 연인 사이가 된다. 이때문에 시노부를 마음에 두고 있던 아오이가 살짝 쇼크를 먹기도... 최종 결전 이후에는 자신들의 세계로 돌아가게 된다. 그리고...제3차 슈퍼로봇대전 Z 시옥편에서 짤리게 된다(...)하지만 다른 짤린 참전작과 달리 원조단쿠가는 더미데이터로 발견되었고 단쿠가 노바멤버들에게 간접적으로 언급도 되어서 천옥편에서 부활할 가능성이 있었으나 결국 못나왔다. 안습
----
  • [1] OVA 백열의 종장에서 그가 유독 PTSD 증상을 겪는건 가장 단쿠가의 어그레시브 비스트 시스템에 혹사당한 후유증이라는 뒷설정이 있다. 사실 OVA '백열의 종장'은 '갓블레스 단쿠가'와 제작스탭진이 꽤 달라지는 바람에 갓블레스 단쿠가를 없던 일 수준으로 뒤집어버려서 팬들에게도 욕먹을 정도로 꼬여있는 작품이긴 하지만.
  • [2] 첫 OVA '잃어버린 자들을 위한 레퀴엠'에서 처음 단공검이 등장했을 때는 료가 외친게 맞지만, 두번째 OVA '갓블레스 단쿠가'에서 단공광아검을 쓸 때는 시노부가 외친게 맞다. 그러므로 시노부가 그 대사를 외치는 게 이상한 건 아니다. 슈퍼로봇대전에서도 이미 갓블레스 단쿠가의 연출을 메인으로 삼은지 오래되었으니까.
Valid XHTML 1.0! Valid CSS! powered by MoniWiki
last modified 2014-12-13 00:53:59
Processing time 0.1180 sec