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 D R , A S I H C RSS

후카미치

last modified: 2013-07-31 19:24:42 by Contributors


Contents

1. 개요
2. 상세
3. 그의 정체 및 스포일러
3.1. 명대사


1. 개요

만화 에어마스터의 등장인물.
성우는 코야스 타케히토 한국판은 서윤선.

작품 스토리 상 중반부 이후의 핵심을 이루는 카미치 랭킹을 세운 창시자로 정체나 배경 등이 모두 베일에 싸여있었다.

항상 군복 비스름한 후드티를 입고서, 썬글라스 비스름한 물안경(…)을 끼고 있고 얼굴엔 타이즈 비스름한 걸로 얼굴 옆면을 가려 본격 수상한 사람으로 변장하고 있다. TVA 해변에서도 등장했는데, 옷은 벗었어도 물안경과 타이즈와 모자는 벗지 않는 괴악한 차림을 선보였다(…).

출처를 모를 거대한 자금력을 바탕으로 파이트 머니를 랭커들에게 지급하여 싸움꾼들을 모으고, 그 싸움을 위성 통신을 이용해 일본 전국의 팬들에게 실시간으로 중계하고 승패에 랭킹을 메기는 등, 후카미치 랭킹의 모든 이벤트와 상황을 혼자서 관리하는 상당한 자질의 수완가.

허나 상대를 조롱하는 듯한 특유의 미소썩소로 랭커들에겐 그다지 좋은 인상을 받지는 못하며, 실제로 약한 랭커들에겐 대놓고 무시하는 태도를 보이기도 한다.


2. 상세


커피를 상당히 좋아해서 카페를 자주 찾는다. 얼마나 좋아하는지 가본 카페들을 컴퓨터에 모조리 기록해 수십개의 요소로 나누어 각각 평점을 메겨서 랭킹을 세울 정도.

그의 관련한 내용은 거의 언급되어있지 않으며, 코믹스판 14권에서 후카미치 랭킹 7위였던 후카미치 노부히코의 형이라는 것만이 살짝 밝혀졌다.

전투능력도 직접적으로 비추진 않았지만, 나가토를 제압하고 키타에다 킨지로의 주먹도 휙휙 피하는 모습을 보면 못해도 랭커 10위 안의 녀석들과는 대적할 수 있을 정도인듯.[1]


3. 그의 정체 및 스포일러


주의 : 내용 누설이 있습니다.

본 문서와 하위 문서 또는 이 틀 아래의 내용은 작품의 줄거리나 결말, 반전 요소를 설명합니다.
작품의 내용 누설을 원하지 않는다면 이 문서를 닫아 주세요.


실은 전직 일본 전국구 아이돌인 아이돌 마스터 야부사와로서, 현실에 아무런 만족을 느끼지 못하고 권태를 느끼며 무료하게 살아가는 청년이었다. 허나 어느날 그는 우연찮게 묘망이라는 인류최강의 인간을 찾아내게 되고, 그를 쓰러뜨려보기 위해 본격적으로 강한 싸움꾼들을 모으게 된다.

이것이 후카미치 랭킹의 발단이 되었다. 그리고 그는 자신의 신분을 철저히 숨기며 후카미치 랭킹을 이끌어 오다가, 자신이 생각하는 이상적인 배우들이 모두 모였을때 후카미치 배틀로열을 개막했다.

허나 강자들이 하나둘 잇따라 서로를 잡아먹으면서 쓰러져가고, 자신의 최종목표를 쓰러뜨려줄거라 생각했던 에어마스터마저 스스로의 각성을 견디지 못하고 쓰러져버리자, 그 결과에 만족하지 못하고 쓰러졌다가 다시 의식을 찾은 몇몇 랭커떨거지들을 모아 후카미치 파티(…)를 이루어 묘망을 쓰러뜨리러 간다.

이 때 그의 전투실력이 드러나는데 그 실력은 그야말로 충공깽. 동생 카미치 노부히코처럼 폭죽을 동반한 체술을 주로 싸우는데 그 스피드와 파워는 랭킹 7위인 자신의 동생과는 비교조차도 안 될 정도로 막강하다. 게다가 그 비상한 머리로 전투 도중도중에 전략을 세워 공격을 가하기도 하였다.

하지만 그가 먼치킨이라는 것에 결정타를 날린 것이 따로 있었으니, 바로 그의 능력 '확정예측'.
상대방의 공격범위를 분석하고 자신의 상상력을 더하여, 짧은 시간에 상대의 다음 공격을 완벽하게 읽어내는 능력[2]이다. 허나 이 기술을 쓰면 상당한 두뇌회전을 요구하기에, 남발하면 뇌에 무리가 간다.
하지만 그는 사용을 의식을 잃기 직전까지 사용해, 눈과 코에서 피를 뿜어가고 양팔이 부러지면서도 끈질긴 근성으로 묘망에게 덤볐고 자신의 다리가 부러질 정도로 강력한 킥[3]으로 묘망을 결국 패배시켰다.[4]

후카미치 랭킹 배틀로열이 끝난 후엔 여전히 랭킹을 관리하는 듯 하는 모습을 보여주었디.

결국 작중기준으로 보자면, 아이돌급 외모, 비상한 머리, 엄청난 부자, 최강의 인간마저도 뛰어넘은 전투력 등, 그야말로 킹 오브 중엄.
정말 엄친아도 이만한 엄친아는 드물다.

3.1. 명대사


"야, 묘망. 야, 묘망. '허풍'을 얕보지마! 그거 몰라? 나도 방금 알았는데. 그것밖에 없으면, 인간은… 마지막엔 '허세'로 움직여."

"천 명의 천 가지 '꿈'이 하나도 이루어지지 않는 경우도 있다. 내 '꿈'은, 이루어졌다."


----
  • [1] 사실 그가 약했다면 먼치킨들만 모인 그 살벌한 랭킹을 혼자서 관리하진 못했을 것이다.
  • [2] 간단히 말해서 순간예지
  • [3] 발차기를 날리기 전에 말하기를, "사신님 부탁해요. 에어마스터처럼 부드럽고 사카모토 쥬리에타처럼 초강력한 일격…."
  • [4] 정확히는 15대만 쓰러뜨렸다.

Valid XHTML 1.0! Valid CSS! powered by MoniWiki
last modified 2013-07-31 19:24:42
Processing time 0.0906 sec