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 D R , A S I H C RSS

80Plus

last modified: 2015-02-15 13:48:11 by Contributors

80plus_run_horiz_logo.gif
[GIF image (6.67 KB)]


파워 서플라이의 효율이 80%이상일때 붙어지는 인증마크. 공식사이트는 http://www.80plus.org.

Contents

1. 설명
2. 주의사항
3. 80 PLUS 인증을 맹신하진 말라
4. 같이 살펴보면 좋은 UL 인증
5. 여담


1. 설명

처음에는 80 스탠다드 기준만을 놓고 출범했던 규격이지만, 효율이 90%에 달하는 괴물 제품들이 하나 둘 나오면서 세분화 초기 4등급, 2013년 현재는 6등급으로 세분화되었다. 85%이상이면 브론즈, 88%이상이면 실버, 90%이상이면 골드다. 참고로 일반적인 파워 서플라이의 파워 효율은 70% 정도, 싸구려 파워는 60%까지 내려간다.

현재 존재하는 파워 서플라이 효율에 관한 인증 중에서 가장 신뢰도가 높은 인증이다. 이만한 효율을 내려면 그만큼 내용물도 좋아야 하기에 내구력도 좋고 효율도 좋은 제품을 구입하는데 척도가 된다. 다만 가끔가다 내구력이 꽝인 폭탄이 없는건 아니다.

또한 저소음에도 도움이 된다. 효율이 나쁘다는건 그만큼 유출되는 전력이 많다는 뜻인데, 그렇게 쓸 수 없는 상태로 빠져나간 전력은 열이나 심지어 고주파음으로 변환되며, 열을 식히기위해 팬이 빠르게 돌아가 전기는 더 들어가고 소음은 더 커지는 악순환이 반복되기 때문. 고효율을 가진 80% 제품은 애초에 유출되는 전력이 적기에 열도 적고, 팬도 낮은 RPM으로 돌아갈 수 있어서 저소음이 가능해진다.

브론즈 이상은 무서운 가격을 자랑'했'지만 스탠다드 제품은 일반 제품에서 2~3만원을 더 주는 걸로 살 수 있기에 괜찮은 파워를 고르려면 이정도 수준에서 고르는게 좋다. (골드등급이 최고등급이던 시절 이야기, 더 높은 등급들도 나오고 전체적으로 인증받은 제품들이 많아져서 가격대까 싸져, 15년 초 현재는 실버나 심지어 골드 등급도 5~6만원대 제품도 있으니 좀 더 알아보고 사자) 이정도의 가격 차이는 몇년간 컴퓨터를 쓰는 걸로 충분히 메꿔진다.
돈이 아쉽다면 OEM으로 판매되면서 이 인증마크를 떼고 파는 제품이나 제품 판매가때문에 인증받는걸 포기한 제품, 인증받기에는 약간 딸리지만 80 플러스에 준하는 제품, 220V 전압만 지원해서 인증을 못받는[1]제품 으로 고르는것도 나쁘지는 않은 선택이다. 각각 앱솔루트에서 판매하는 포뮬러 시리즈, 파워렉스의 액티브 PFC 채용 제품, FSP의 SP시리즈, FSP의 APN 시리즈 등이 있다.

좀 좋은 것을 쓰는 사람들은 브론즈 등급을 쓴다. 예전엔 80 플러스 실버, 골드급 제품은 한국에서 아예 팔지도 않았기에 몇몇 하이엔드유저가 외국에서 직접 사오는 경우를 제외하면 한국에서 이 등급의 제품군을 쓰는 사람은 없었다. 다만 묻지마 파워에 대한 논란이 널리 알려진 이후로 파워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면서 실버급 이상의 제품도 간간이 찾아볼수 있게 되었다.

어쨌든 위에 서술했듯이 고가의 파워는 그만큼의 낮은 전류유출과 그로인한 저소음 및 높은 안정성을 기대할 수 있어서, 강력한 성능을 위해 그래픽카드를 크로스파이어와 SLI로 구성하거나 CPU를 오버클럭하는 이른바 파워 유저들은 돈을 좀더 주고 비싼 등급의 제품을 구입한다.

최근 테스트실의 온도를 섭씨 23도 정도로 쾌적하게 설정하고 테스트 한다는 등의 증언이 나오면서 신뢰성에 의문을 제기하는 얘기들도 나오고 있다. 흔히들 아주 빡센 환경에서 테스트한다고 상상하는데 별로 그렇지는 않은듯. 게다가 이 온도는 자료 수집용 표준 엔지니어링 룸의 온도인 25도보다 2도나 낮다. 어디까지나 내구도 테스트가 아닌 효율 테스트의 한계? 아니면 보다 많은 파워 서플라이에 인증 딱지를 붙여주기 위한 임시방편? 참고 링크

2009년 12월 플래티넘 등급이 신설되었다. 말 그대로 최상위권을 위한 등급으로, 230V 전압(대한민국에서는 220V 전압) 기준으로 20% 로드에서 90%, 50% 로드에서 94%, 100% 로드에서 91% 이상의 효율이면 이 등급이 붙는다고 한다. 다만 이 플래티넘은 어디까지나 워크스테이션이나 서버용 컴퓨터용의 기준이라 일반인이 쓰는 것과는 선정기준이 다르다고 한다. 참고 링크

그리고 티타늄 등급이 신설되었는데 230V 전압(대한민국에서는 220V 전압) 전용인 제품을 대상으로 만들어진 듯하다. 조건은 10% 로드에서 90%, 20% 로드에서 94%, 50% 로드에서 96%, 100% 로드에서 91% 이상의 효율일 것. 신설된 달은 추가바람.

여담으로 이렇게 3~4가지로 나눠서 측정하는 이유는, 정격 출력의 50%정도에서 최고효율이 나오고 멀어질 수록 떨어지기 때문. 다만 무조건 50%는 아니고 제품 설계에 따라 조금씩 달라지는데, 이 때문에 80Plus인증을 더 높은 등급으로 받으려고 멀쩡한 정격출력 표기를 줄여서 나오는 제품들도 가끔 나온다. (예를 들면 실제 800W까지 정격 공급이 가능한 제품을 400W에서 효율이 80% 간신히 넘는 수준이라 600~650W로 바꿔서 80Plus 실버/골드 인증을 받고 나온다던가)

2. 주의사항

80 Plus 등급을 받더라도 무조건 신뢰해서는 안된다.
80 Plus는 출시때 한번 심사를 받지 일정 기간마다 재심사를 받는 마크가 아닌점을 악용해서 악질적인 회사는 심사받을때나 출시 초기에만 쓸만한 파워를 내놓고 점차 성능을 떨어뜨리면서 이익을 챙기는 사기를 치기 때문에 웬만큼 이름값있는 회사가 아니면 의심해야한다[2].
진짜 심한 경우에는 심사받지도 않아놓고 마크를 달아서 판매하는 사기도 치거나 비슷한 모양의 로고를 만들기도 한다.

아래는 실제로 사용되는 80 Plus 로고.

로고 명칭 기준
80sta.jpg
[JPG image (31.46 KB)]
80 Plus Standard 효율 80% 이상
80bro.jpg
[JPG image (35.81 KB)]
80 Plus Bronze 효율 85% 이상
80sil.jpg
[JPG image (32.19 KB)]
80 Plus Silver 효율 88% 이상
80gol.jpg
[JPG image (37 KB)]
80 Plus Gold 효율 90% 이상
80 Plus Platinum 효율 94% 이상
80plus_titanium.gif
[GIF image (2.63 KB)]
80 Plus Titanium 효율 96% 이상

3. 80 PLUS 인증을 맹신하진 말라

국내에서는 80 PLUS 인증의 유명세가 커져서 80 PLUS 인증만 있으면 질좋은 파워 서플라이인 것처럼 오해 할 수 있는데, 꼭 그런 것은 아니다.[3] 기본적으로 80 PLUS인증은 파워 서플라이의 전력 효율만을 판단하는 인증이기 때문에 그 외에 전자파나 전기제품으로서의 여러가지 안전기준은 따지지 않는다.

고로 쉽게 말하면 그저 전기 덜 먹으면 땡이라는 것이다.

더군다나 인증 받은 이후 추가적인 인증의 관리가 이루어 지는 것이 아니라서 그 후의 제품의 질은 어디까지나 해당회사의 자주적인 품질관리에 맡길 수 밖에 없는 것이다. 80 PLUS 일반 인증은 골든 샘플과 함께 돈만 바치면 누구라도 받을 수 있다는 비아냥을 살 정도로 지금은 남발되고 있는 상황이기에 실제 제품의 품질과 효율성을 보장하는 척도로 쓸 수 없다.

그렇기 때문에 80 PLUS인증을 너무 맹신하게 되면 신문 광고나 TV 광고만을 보고 그냥 혹해서 사는 것과 다르지 않을 수도 있다. 결론은 80 PLUS인증은 그저 여러가지 품질표시의 기준 중 하나 일 뿐 절대적인 것은 아니라는 것을 잊지 말자. 파워 서플라이는 대체로 돈과 브랜드가 신뢰성을 결정하는 것이 현실이다.

따라서 현명한 위키러라면 국내외의 다양한 실측 벤치마크를 최대한 둘러보고 사도록 하자. 특히 파워 서플라이 리뷰 자체를 까는 기사를 보면 마지막에 제대로 리뷰하는 사이트 목록도 제공하고 있으니 눈여겨 볼 것. 저 사이트들 중에는 위에서 언급한 테스트실의 온도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40~45도의 고온 스트레스 테스트를 하기도 하며, 의외로 최고 브랜드의 고가 제품도 이 테스트에서는 빌빌대는 경우도 많다. (일례로 Corsair의 RM750, 여기 11번째 댓글을 보자)

4. 같이 살펴보면 좋은 UL 인증

참고로 전기제품[4]을 구입 할때에는 UL 인증을 눈여겨보는 것이 좋다.

UL 인증은 원래 필수 인증은 아니지만, 여러가지 검사기준을 동반하며 사후관리도 이루어지는 인증으로 그 신뢰성이 높은 인증 중 하나이다. 실제로 국내에서 판매되던 몇 파워서플라이 업체들은 가짜 UL인증을 부착하여 물의를 일으킨 일도 있다.

UL 인증은 공식 웹사이트에서 일련번호를 통해 해당 제품의 인증여부를 확인가능하니 잊지 말자. 일련번호가 없는 UL 인증 마크를 부착한 제품의 경우 가짜일 확률이 높다.

5. 여담

참고로 리그베다 위키에서는 가슴 둘레가 80 이상인 사람을 가르켜 이렇게 부르기도 한다. 상세한 항목은 80 Plus(캐릭터) 항목 참조.

----
  • [1] 80 Plus인증은 100V 전압에서 테스트를 한다.
  • [2] 대표적인 예가 뻥궁으로 불리는 천궁 시리즈다.
  • [3] 이는 어디까지나 지나친 뻥파워의 범람으로 인한 반작용에 불과하다. 80Plus 인증을 받으려면 일단 표기출력의 100%를 다 건 상태에서 효율을 측정해야 되니 적어도 표기 출력의 70~~80%정도 걸었다고 드라마틱하게 터지는 파워는 인증을 받을 수가 없다. (내용을 보면 알겠지만 Corsair 자사 제품 광고로, 브랜드를 가린 레알 묻지마 저가 파워 6개를 테스트 했는데 모두 75% 부하에서 2분안에 죽었다. 6개 가격을 합치면 자사 450W 가격의 2배가 넘는데 '저가'의 의미가 뭔지 모르겠다고 비아냥대는 광고)
  • [4] 파워서플라이는 다른 PC 부품과는 다르게 전자제품이 아닌 전기제품으로 분류된다.

Valid XHTML 1.0! Valid CSS! powered by MoniWiki
last modified 2015-02-15 13:48:11
Processing time 0.1189 sec