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 D R , A S I H C RSS

B. 제닛

last modified: 2015-02-17 12:26:55 by Contributors

Contents

1. 프로필
2. 개요
3. 성능
4. 기타


1. 프로필


KOF XI버전 일러스트
이름본 제닛(Bonne Jenet)[1]
격투 스타일LK 아츠
생일1월 23일
나이19세
신장167cm
체중49kg
혈액형AB형
쓰리 사이즈B-86/W-57/H-89
출신지영국
취미네일 아트, 영해침범
중요한 것리린나이츠의 동료들, 리린나이츠 제작 최신병기
좋아하는 음식서로인 스테이크
좋아하는 음악유로 비트
좋아하는 것심해 1000m의 고요함
싫어하는 것디젤선(냄새 때문에)
어려워하는 것아침
특기정확한 배꼽시계
잘 하는 스포츠승마, 테니스
성우사이토 레이[2]

테마곡 : BAD GIRL

2. 개요


아랑 MOW의 등장인물. 이후 KOF XI에서도 아랑 MOW팀으로 출전.

굴지의 재벌가 본(Bonne) 가문의 외동딸이자 해적 집단 리린나이츠의 두목. 특징은 금발과 나이답지 않은 나이스 바디.

재벌가의 딸로 태어나 언제나 새장 안의 새처럼 자유롭지 못한 생활을 했다. 더 이상 그런 인생을 견디지 못한 제닛은 탈출을 감행, 해적(자칭 의적)집단 '리린나이츠' 를 결성해 바다로 나선다. 그녀가 바라는 것은 오직 살아있다는 실감을 느끼게 해줄 아슬아슬하고 화끈한 사건 뿐이다.

카인 R. 하인라인이 주최한 KOF에 참가한 이유는 막대한 상금 때문이다. 그러나 건물이 무너지는 가운데 부하들이 상금을 놔두고 제닛만 챙겨서 도망나오는 바람에 말짱 도루묵..

본명은 본 제닛이지만 보통 B(Beauty). 제닛이라 불린다. 아마도 자칭인 듯하다. 해적집단의 두목답게 격투 실력도 뛰어나고 그 방면의 지식도 상당하다. 첫 사랑이 테리 보가드였으니 그 취향을 알 만하다. 애칭은 제니(Jenny).

명문가 외동딸답지 않게 그 복장이 굉장히 야시시한데 그럼에도 강철치마. 아랑 MOW에서는 절대로 그 안을 넘볼 수 없다(...) 하지만 결국 3D인 맥시멈 임팩트에 참전했을 때 그 안의 모습이 만천하에 드러났다.

아랑 MOW 엔딩에서 카인과 어떤 감정 교환이 있었을지도 모르지만 후속작이 없어 알 수 없다.

시라누이 마이와 서로를 라이벌로 의식하고 있다. 노출도도 포함해서... 만날 때마다 서로 험담을 퍼붓고 신경전을 펼친다.

3. 성능

게임 가동 초반에는 B급의 약캐로 여겨졌지만 점차 강점이 발견되어 리얼 파이트를 유발하는 강캐가 되어버렸다. 그 일등공신은 바로 헤리어 비. 공중기로 백스텝 중에도 발동되고 구석에서는 추가타까지 가능한, 제닛을 강캐로 만든 초고성능 기술이다. 헤리어를 제대로 사용하면 공중 잡기까지 있는 제닛 앞에서 상대는 점프를 봉인당한 것이나 마찬가지. 헤리어 비 뿐만 아니라 기본기 판정도 상당히 좋고, 초필살기도 리버설 및 연속기용으로 빠지지 않는다. 디하인드 브레이크와 헤리어 비를 이용해 쉴 새 없이 압박하고 추가타를 넣는 식의 플레이가 주로 보인다. 대회에서도 자주 쓰이는 캐릭터. 유일한 단점이라면 약한 방어력과 공중에서 맞을 때의 괴상망측한 피격 판정 정도. KOF 2002이진주를 생각하면 된다.

KOF XI에서도 참전했는데 여기서는 약캐릭터. 기본기는 그럭저럭 좋다만 필살기가 하나같이 느리고 퀵빨을 전혀 기대할 수가 없기 때문. 그래도 아테나, 모모코, 하야테 요 셋보단 약간 위인 듯하다. 과 함께 애정으로 들입다 파면 어떻게든 먹고 살 길은 있는 캐릭터.

덧붙여 MOW에서 유일하게 가드 반격 초필살기인 앙뉘 마드모아젤을 구사한다. 저스트 디펜스 발동과 동시에 A, B, C를 순서대로 따다닥 눌러주면 암전과 함께 하이힐을 벗어서 싸대기를 수도 없이 갈겨댄다(...) XI에서는 잡기 무적에 전신 반격 판정을 가진 반격기로 탈바꿈했다. 커맨드도 예전의 변태적인 그것이 아닌 간편한 ↓↙←↓↙← + E이다. 그런데 문제는 다른 곳에 있었으니... 앙뉘 마드모아젤이 성공하면 하이힐로 마구 팬 다음 어색해하며 하이힐을 다시 주워 신는데 이 딜레이 모션이 꽤나 크고 무적 판정이 없다. 가로우 같이 무거운 게임에선 별 문제가 되지 않았으나 XI은 게임 스피드가 빠르고 전방 낙법이 존재하기에 앙뉘 마드모아젤로 KO 시키지 않는 이상 날아간 상대가 전방 낙법을 쓰고 반격하는 것을 눈 뜨고 바라볼 수밖에 없다.

4. 기타

KOF XI PS2 판에서 엘리자베스 블랑토르셰, 과 함께 팀을 짜면 엔딩에 여왕님팀의 그림이 나온다. 그러나 윕이나 엘리자베스라면 몰라도 이쪽은 별로 여왕처럼 보이지 않는다. 채찍이 있었어야 했나?

KOF XIII에서는 출전하지 않았지만 여성격투가 스토리에서 잠시 언급되었고 거기에서 출전 떡밥이 있어서 팬들은 혹시 숨겨진 캐릭터로 나오거나 콘솔용 추가 캐릭터로 나오지 않을까 기대했지만 배경맨으로 등장하는 것이 확인되면서 팬들의 꿈은 좌절되었다. 그리고 여성 격투가 팀 엔딩에서 유리, 마이, 에게 태클을 거는 역할로 등장한다. 여담으로 마이는 이 캐릭터를 하이힐로 패는 노출과다의 야만스러운 여자라고 평했다. 뭥미? 지는 평소에 멀쩡히 입는다 이거지

KOF 맥시멈 임팩트 2에서 니논 베아르로 제닛을 이기면 니논이 제닛의 나이스 바디에 좌절(...)[3]하는 이벤트가 나온다.
----
  • [1] 본래 서양식 이름 순서대로라면 성이 뒤에 와야 하니까 '제닛 본 '이 맞다. 일본 게임이라지만 서양인 캐릭터 중 이런 경우는 특이한 케이스인 듯. 참고로 영문 위키를 참조해보면 그녀의 본명이 '제니 베른(Jennie Behrn)' 이라고 나오는 점으로 미루어보아 북미/유럽판에서는 본명에 대한 설정이 다른 듯하다.
  • [2] 백수전대 가오레인저에서 츠에츠에 역을 맡았다.
  • [3] 니논 : 전혀... 부럽지 않다고... (이후 고개 숙이고 침묵)
Valid XHTML 1.0! Valid CSS! powered by MoniWiki
last modified 2015-02-17 12:26:55
Processing time 0.1208 sec