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 D R , A S I H C RSS

BUSIN 0 Wizardry Alternative NEO

No older revisions available

No older revisions available




장르 : RPG
대응기종 : 플레이스테이션2
개발원 : 라쿠진
발매원 : 아틀라스
인원수 : 1명
미디어 : DVD-ROM
발매일 : 통상판…2003년 11월 13일
Best판…2005년 1월 27일
가격 : 통상판…6,800엔(세금별도)
Best판…2,940엔
대상연령 : CERO:12세이상 대상
디바이스 메모리 카드(8MB)

Contents

1. 개요
2. 시간의 개념
3. 신직업
4. 신 얼라이드액션
5. 한글판에 대해서


1. 개요

003년에 발매된, BUSIN의 속편. BUSIN의 400년전의 두한을 무대로 하고 있기 때문에 넘버링은 0으로 되어 있다. 시스템적으로는 로드의 고속화나 애니메이션 컷의 도입 등 전작에서 유저가 품고 있던 불만점을 개량하면서, 새로운 시스템도 다수 받아들여지고 있다.

전작에서는 몬스터 디자인은 테라다 카츠야, 캐릭터 디자인은 오사무 코이치가 담당하고 있었지만, 본작에서는 캐릭터 디자인도 테라다 카츠야가 담당하고 있다.

「월간 코믹 러쉬」(쟈이브) 2004년 3 월호에서 8 월호까지 만화화 작품이 연재되었다. 작화 스즈라기 카린. (2004년 9월 7일 초판 ISBN 978-4-902314-85-4)

2. 시간의 개념

전작에서도 월령에 의한 시간의 개념은 있었지만, 본작에서는 월령이 폐지되어 월일이 표시되게 되었다. 시간은 던전내의 이동시에 리얼타임으로 흐른다(던전내에서도 캠프 중이나 이벤트 등은 시간이 흐르지 않는다). 또한, 여관에 묵으면 1일 경과한다. 이것에 의해 특정기간에만 개최되는 이벤트가 존재하거나 기한내의 의뢰등이 있다. 덧붙여 본작에서는 연령의 개념은 없기 때문에, 캐릭터가 노화하지는 않는다.

3. 신직업

  • 연금술사 Alchemist
소재를 입수하기 쉬워진다. 던전내에서도「연금술」커멘드로 마법석의 합성을 할 수 있다.
LV4까지의 마술사 마법, 승려 마법을 습득할 수 있다.
  • 의적 Gizoku
전투중에「훔친다」커멘드로 적으로부터 아이템을 훔칠 수가 있다.
LV3까지의 마술사 마법, 승려 마법을 습득할 수 있다.
  • 수도승 Monk
후열에서도 공격 가능한 봉을 장비 할 수 있다. 회피율이 통상보다 높다. 통상의 무기로도 언데드 몬스터에게 데미지를 줄 수가 있다.
LV5까지의 승려 마법을 습득할 수 있다.

이상은 모두 상급직이며, 이 밖에도 조건을 만족하는 일로「최상급직」으로 클래스 체인지도 가능하게 된다. 최상급직에는「성기사」「흑기사」「은밀」「장군」「괴도」의 5종류가 있다.

4. 신 얼라이드액션

전작에서는 얼라이드액션은 모험자 길드에서 구입하든지, 파티 랭크가 상승함에 따라서 자동적으로 새로운 것이 사용할 수 있게 되었었다. 본작에서는 얼라이드액션이 아직 확립하기 전의 시대로, 우리들이 얼라이드를 만들어낸다고 하는 설정이 되어 있다. 본작에서의 얼라이드의 습득 방법은 크게 3개로 나눌 수 있다. 첫번째는 얼라이드를 습득한 전사의 잔류사념이 담긴「식별팔찌」를 입수하는 것. 두번째는 전투중에 어느 조건을 채우는 것으로 얼라이드를 자력으로 짜내는「발견계 얼라이드」. 그리고 세번째가 기존의 얼라이드가 어느 조건하에서 변화하는 「변화계 얼라이드」.

또한, 본작에서는 얼라이드는 한 번에 세트 할 수 있는 수에 한계가 있어, 세트 하지 않은 얼라이드는 사용할 수 없다. 얼라이드마다 「얼라이드포인트(AP)」가 설정되어 있고, AP는 사용할 때 마다 서서히 줄어들어 가서, 그 만큼 한 번에 세트 할 수 있는 얼라이드의 수가 증가한다. 또한, 파티 랭크를 올리는 것으로 세트 할 수 있는 범위 그 자체가 커진다.


5. 한글판에 대해서

이 작품은 (주)손오공에서 텍스트 한글화를 해서 한국내에 발매되었다. 하지만 광고하나 하지 않고 발매되어 이 작품이 발매되었다는 사실 자체를 아는 사람이 드물다. 하지만 게임성만큼은 걸작이란 평가가 아깝지 않을 정도이니 1인칭 던전 rpg에 거부감이 없다면 꼭 해보자. ps2를 빌려서라도 해볼 가치가 있다. 이정도의 작품이 제대로 된 마케팅이 없어서 제대로 알려지지 못했다는게 정말 안타까울 뿐.

Valid XHTML 1.0! Valid CSS! powered by MoniWiki
last modified 2013-07-31 19:15:27
Processing time 0.0341 sec