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 D R , A S I H C RSS

Bakky

last modified: 2015-06-06 12:55:14 by Contributors

이 문서는 공식적으로 제명된 인물·집단을 다룹니다.

이 인물·단체는 특정 사건과 연루된 혐의로 활동하던 분야에서 공식적으로 제명 내지 퇴출되었습니다. 사건 전에 있었던 공식적인 성과는 본 인물/단체를 서술하거나 평가하는 데 효력이 없으며, 하위 문서를 포함한 그 어떠한 내용도 이를 옹호할 목적으로 작성되지 않았음을 명심하시기 바랍니다. 또한 단순히 웃음거리로 넘길 문제가 아닌 반면교사로 삼아야 하는 내용도 있으니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본 틀은 현업자 협회 등으로부터 공식적으로 제명이 통보된 인물/단체에게는 사용할 수 있습니다. 만일 제명 여부가 불분명한 인물·단체라면 반드시 위키워크샵에서의 토론을 거치기 바랍니다.


주의 : 사건 사고 관련 내용이 있습니다.

이 문서에는 실제로 발생한 사건에 대한 자세한 내용과 설명이 있습니다. 개개인에 따라 불쾌감을 느낄 수 있으므로, 열람에 주의해 주십시오. 실제 사건을 기초로 하여 작성되었으므로 충분한 검토 후 사실에 맞게 수정해주시길 바랍니다. 범죄 등의 불법적인 내용 및 따라하면 위험한 내용도 일부 포함되었을 수 있으므로 유의해주시기 바랍니다. 또한 수정자는 되도록 미풍양속에 어긋나지 않게 서술해 주십시오.

주의 : 비하적 내용이 포함된 문서입니다.

이 문서와 하위 문서 또는 이 틀 아래의 내용에는 불쾌감을 느낄 수 있는 욕설 등의 비하적 내용에 대한 직접·간접적인 언급 혹은 설명을 포함합니다. 또한 이 문서에는 욕설과 모욕적인 표현이 있으므로 열람 시 주의를 요하며, 열람을 원치 않으면 이 문서를 닫아 주세요.

주의 : 경솔한 수정 혹은 삭제 시 논란의 여지가 있습니다.

이 문서와 하위 문서는 개개인의 가치관 및 관점에 따라 매우 다르게 해석될 수 있으며, 특정 내용을 편향된 입장에서 편집하면 극심한 논란이나 분쟁을 초래할 가능성이 큽니다. 편집하기 전에 먼저 위키 게시판에서 해당 문서에 대한 의견을 개진해 주세요.

주의 : 폭력적이고 잔인한 내용이 포함된 문서입니다.

본 문서와 하위 문서는 폭력적이거나 잔인한 요소에 대한 직접적, 간접적인 언급 혹은 설명을 포함합니다.
열람시 주의를 요하며, 원하지 않으면 이 문서를 닫아 주세요.

주의 : 성(性)적 내용이 포함된 문서입니다.

이 문서와 하위 문서는 성(性)적인 요소에 대한 직접·간접적인 언급 혹은 설명을 포함합니다. 열람시 주의를 요하며, 원하지 않으면 이 문서를 닫아 주세요.


이 틀들이 이 놈들이 누구인지를 대신 설명해줘도 과언이 아니다.

Contents

1. 개요
2. 이들의 막장행위

1. 개요

일본야동 제작을 빙자해서 연쇄 집단강간을 저지른 희대의 범죄집단. AV계의 흑역사 중 원탑을 달린다.

엄밀히는 이것들을 AV라고 불러서는 절대 안 된다. 사실상 여기서 판매했던 물건들은 강간, 폭행장면을 담은 스너프필름이다.

물론 살인을 하지는 않았지만 배우들에게 실제로 고문을 하고 그걸 당당하게 필름에 담았다. 일부 배우들은 사망 직전까지 갔었다. 정말 살인 빼고는 다 했고 살인마저도 할 뻔했다. 그리고 어쩌면 살인보다 더한 행위일지도 모른다. 한마디로 AV계의 천하의 개쌍놈들, 레기라인, 삼풍그룹, 도쿄전력이라는 단어로도 부족할 정도.

출연 여배우들을 속여 보통의 AV물인 것처럼 계약한 후 다수의 인원을 동원해서 수위 높은 폭력을 동반한 성폭행을 가해 여배우들에게 몸도 마음도 심각한 상처를 입게 만들었다. 너무나도 리얼한 내용 때문에 일부 사람들은 진짜 아니냐는 의심도 했으나 대부분 리얼한 연출이 놀랍다는 반응으로 잘 나가던(...) 회사였다. 당연한 것이 범죄행위를 하는 영상을 드러내놓고 돈받고 판매할 줄 누가 상상했으랴?

Bakky 사건이 발생한 이후 사람들은 이게 연출이 아닌 실제 상황임을 알게 되고 기겁하였으며 이 회사는 얼마 안 가 사장인 쿠리야마 류가 구속되면서 공중분해 되었다. 절대로 짜고 찍은 게 아니다. 실제로 강간을 하면서 당당하게 카메라에 담아서 그것을 돈 받고 판매했다는 것이다. 즉, '리얼한 연출'이 아니라 그냥 리얼이었다. 여기에 출연한 여배우들은 대개 자궁이 완전히 손상되거나 직장이 파열되고[1] 생식기에도 온갖 학대를 당하는 등 심각한 육체적 타격과 함께 PTSD(외상 후 스트레스 장애) 등의 증세까지 겪었다고 한다. 심한 경우에는 전기 고문을 받거나 목졸림을 당하기도 했고 제작진 가운데 일부는 남자 배우를 감금 폭행하기도 했다고.[2]

이후 제작진 전원이 재판에 회부되어 징역형을 받았을 때 대부분의 죄목은 당연히 강간치상이었다. 사필귀정. 사장은 법원에서 그 유명한 "저것들은 다 창녀일 뿐이야"라는 어깃장을 남겼다. 그리고 너희들은 집단 강간범일 뿐이지![3]

Bakky의 한 카메라맨은 구속 영장이 발부된 후 도주하다 결국 자살까지 했다. 하지만 이들의 악행을 보면 인과응보라는 생각밖에 들지 않는다.

건전한 정신을 위해 시청은 삼가도록 하자. 당연하지만 자국인 일본 내에서도 Bakky의 평판은 바닥을 길 정도로 나쁘다. 타 AV 제작사들은 물론 초변태 AV 매니아라고 자칭하는 사람들까지 영구제명 대상에 레기라인 취급을 많이 할 정도다. 무엇보다 이러한 사실을 알고도 이 회사가 제작한 영상물을 거리낌 없이 딸감목적으로 시청한다는 것은, 극도로 부도덕한 행위임과 동시에 피해자들을 모욕하는 행위이다. 설령 이 영상을 보고 성욕을 느꼈다 하더라도, 영상을 소장하거나 감상하려는 행위는 이런 범죄행위에 동조하겠다는 뜻이나 다름없음을 유의하자.

지금은 이름을 COLLECTOR로 바꿔서 계속 영업중이라고 한다. 일단 COLLECTOR에서는 Bakky와의 관련설을 부정하고 있으며, 모든 장면은 안전하게 연출된 장면이라고 하고 있다. 하지만 위탁판매란 사유로 Bakky가 제작했던 AV를 파는 것도 그렇고[4] 이들이 지금 제작하고 있는 AV는 어떻게 봐도 Bakky가 찍어왔던 방식의 연장선으로밖에 보이지 않는다. 덕분에 항상 의심의 눈초리가 향해 있으며, 일본에서 AV 관련 정보를 다루는 사이트나 커뮤니티 에선 그냥 대놓고 元バッキー(전 Bakky[5])라고 표기되어있는 경우가 많다. 어떻게 생각할지는 COLLECTOR 항목을 보고 생각하자.[6]

2. 이들의 막장행위

몇몇 영상을 설명하자면 내용은 다음과 같다. 가벼운 SM 플레이를 하는 것처럼 여배우와 계약한 후 남자 배우들이 생글생글 웃다가 여배우의 옷을 찢어발기는데(포르노에 나오는 연출 플레이 같은 액션이 아니라 진짜로) 그럴 힘이 어디서 난건지 싶다. 그 옷도 의류제조사에게 의뢰해서 약한 힘에도 쉽게 찢기도록 만든 AV 연출용이 아닌 진짜 옷이다! 그런 뒤 나체인 상태에서 물고문을 시작한다. 물론 이 물고문도 연출이나 애교가 아니라 진짜다.

아예 대놓고 물고문을 하는 영상을 촬영하기도 했다. 전반에는 다른 회사의 정상적인 AV같이 검열삭제를 한다. 그런데 검열삭제가 끝나고 지친 배우를 갑자기 끌고 가더니 수영장에 빠뜨린다. 그리고 안에 있던 남자들이 숨을 못 쉬고 나오지 못하게 잡는다. 아예 숨을 못 쉬게 여배우 바로 위에 투명한 플라스틱 판을 깔아 정말 질식사 직전까지 간다. 혼절하기 일보직전에 갑자기 물고문을 중단하고 기절한 여배우에게 검열삭제를 하더니 여배우가 정신을 차리자 갑자기 잘못을 빈다(...) '강도 높은 연출을 위한 연기였으니 이해해 달라' 뭐 이런 식으로. 여배우는 공포에 질려있다가 차츰 마음을 추스리고 나중에는 웃는 모습까지 보여주나 적당히 분위기가 풀어졌다 싶은 순간 다시 수영장으로 빠뜨려 물고문을 시작한다. 이 쓰레기 같은 영상의 피해자는 카지마 사나로 장래가 촉망했던 배우였지만 이 인간쓰레기들로 인해 이후로 외상 후 스트레스 장애에 시달리며 AV계에서 은퇴하게 된다. 인재(人材)를 말살시킨 인재(人災)다.

강간보다 더한 인미수 행위에 가까운 행위도 있다. 피해자들이 실신하고 심한 경우 대량의 을 강제로 먹여서 완전 의식을 잃고 술이 입과 코로 역류하다[7] 호흡을 하지 못해서 거의 사망 직전까지 갔다가 주변의 개새끼, 아니 씨발새끼들이 달려들어 억지로, 억지로 살려놓은 경우도 있다. 참고로 피해자는 완전 의식을 잃고 호흡 역시 정지된 상태였고 거의 살인 직전까지 갔었다. 미사키 텐시 참고.

연출인지 아닌지는 밝혀진 바 없지만 스태프들이 수면제를 탄 음료수를 시음회를 하는 척하며 행인들에게 권하다가 어떤 아가씨를 먹여 잠들게 해 검열삭제하는 내용의 AV도 있다. 하지만 위의 행위들 때문에 이것도 진짜일 것이라 믿을 수 밖에 없는 사람들이 많다. 만일 이게 진짜라면 이들은 모집된 배우도 아니고 아무 상관없는 일반인까지 건드린 이른바 강제노동이나 강제 성매매가 되어 아예 인간이기를 포기한 사람들이 될 것이다. DC DDR 갤러리에서 자신을 의료인이라고 밝힌 한 유저가 해당 피해 여성이 진짜로 수면 상태인 것으로 진단해 논란이 일었다. 프로포폴 계열의 약물을 음료에 투약한 듯. 실제로 촬영이 끝난 뒤 여성은 무슨일이 일어난 줄도 모르고 옷을 입고 나가버린다. 거기다 이 여성, 커플링을 끼는 것으로 보아 남자친구가 있는 엄연한 일반인이다. 아마추어라도 배우면 촬영상 필요하지 않는 이상 이런 영상에 출연하는데 반지를 끼고오지 않는다.

어떤 영상물에서는 마약으로 추정되는 물건을 여배우에게 섭취하게해서 인사불성이 된 상황에 강간하는 것도 있다.

이런 변태적이고 비인륜적인 행위가 필름 재생 시간 내내 계속된다. 정상적인 인간이라면 도저히 보기 어려울 정도의 필름. 스카톨로지, 시간, 수간 등 온갖 변태 플레이가 있지만 남자 수십 명이 여자 하나를 죽기 직전까지 고문하고 폭행하며 강간하는 플레이에는 당연히 미치지 못한다. 아무리 자신을 초변태귀축(...)이라고 칭하는 사람이라도 제정신으로 볼 수 있는 것이 아니다.

이것을 본 사람 중 일부는 얼마나 충격을 먹었던지 금딸까지 하게 될 정도로 진짜 강간이 얼마나 무서운 것인지 깨닫게 한다.[8]

그렇게 AV제작사가 여배우들을 "가지고 노는 장난감"으로 취급하면 어떤 놈이 되는지를 보여준 쓰레기만도 못한 것들. 쓰레기에게 실례다. 쓰레기 욕하지 마라! 쓰레기가 얘네보단 훨씬 낫다. 그래, 쓰레기는 재활용이라도 되니깐

----
  • [1] 직장파열은 생존율이 얼마 안 될 정도로 위험하다.
  • [2] 남자 배우들 역시 좋진 못한 대우를 받았다. 즉, 남녀노소 가리지 않고 막장짓을 했다는것(...)
  • [3] 실제 쿠리야마 류는 성격이 이상한 걸로 유명하다. 저런 어깃장이나 지껄이니(...) 진짜 말을 잃게 만든다.
  • [4] 단, 2009년부터 재고가 나간 것은 팔지 않고 있다.
  • [5] 일본어 위키백과에는 Bakky의 직접적인 후계단체라고 표현하고 있다. collecctor의 임원진과 전 Bakky의 임원진이 어떤 관계인지를 자세히 조사해놓은 일본어 웹사이트도 있다.
  • [6] 사실 이놈들도 bakky와 별반 차이 없다. 이름만 바뀐 것.
  • [7] 의식적으로 토해내는 것이 아니라 대량으로 섭취한 술이 그냥 코와 입으로 줄줄줄 흘러나오게 된다.
  • [8] 강간 항목을 참조하면 알 수 있지만 강간의 본질은 폭력에 있다. 대부분의 강간에는 강제 섹스는 말할 것도 없고, 구타, 목 조르기, 언어 폭력, 도검류의 사용 등 비인륜적인 폭력이 동반된다.
Valid XHTML 1.0! Valid CSS! powered by MoniWiki
last modified 2015-06-06 12:55:14
Processing time 0.0486 sec