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 D R , A S I H C RSS

Clue

last modified: 2015-03-14 22:46:16 by Contributors


Contents

1. 사전적인 의미
2. 보드게임
3. 영화
4. 유즈맵

1. 사전적인 의미

영어로 증거나 실마리를 가리키는 말.

2. 보드게임


오리지널

유명한 보드게임들 중 하나. 현재 해즈브로에서 저작권을 가지고 판매하고 있다.

영국에서 개발되었으며, 영국 등 나라에서는 클루도(Cluedo)라는 이름을, 미국, 한국 등에서는 클루(Clue)를 사용한다. 각각 게임 속의 캐릭터를 맡아 어떤 장소에서 누가 무엇으로 저택 주인 존 바디(미국판 이름. 영국판은 "데이비드 블랙 박사")를 죽였는지 맞추는 게임이다. 등장인물들은 모두 색과 관련된 이름을 하고 있으며, 각 캐릭터 및 증거물들은 다음과 같다(원본 기준으로 등록했다).


클루(50주년 특별판)의 등장인물들. 왼쪽 위부터 시계방향으로 스칼렛, 화이트, 피콕, 머스터드, 그린, 플럼.

  • 등장인물
    • 스칼렛 양(Miss Scarlet)
    • 머스터드 대령(Colonel Mustard)
    • 화이트 부인(Mrs. White)
    • 그린 씨(Mr. Green)
    • 피콕 부인(Mrs. Peacock)
    • 플럼 교수(Professor Plum)
  • 흉기
    • 단검
    • 쇠파이프
    • 리볼버
    • 밧줄
    • 촛대
    • 렌치
  • 현장
    • 주방
    • 식당
    • 무도회장
    • 온실

    • 당구장
    • 도서관
    • 공부방
    • 휴게실

각자 캐릭터를 하나씩 고른 다음, 용의자/흉기/장소에서 하나씩을 골라 "기밀(Confidential)"이라 쓰인 봉투에 넣고 중앙에 놓는다. 이는 게임이 끝날 때까지 절대 공개되지 않는다.(아래에서 설명) 나머지 카드는 참가자들이 나눠 가지게 되며, 굳이 용의자/흉기/장소의 비율을 맞춰서 줘야 한다는 룰은 없다.

그 후 주사위를 굴려 원하는 방(범죄현장으로 추정하는 장소)에 가서 "(용의자)가 (흉기)로 이 곳(장소)에서 살인을 했다"라고 추리를 한다.[1] 만약 그 추리를 깨트릴 수 있는(=추리에서 부른 카드를 갖고 있는) 사람은 추리를 한 사람에게 카드를 보여주되[2] 둘 다 이것이 용의자/흉기/장소 중 어느 것인지는 말하지 않는다. 나머지 사람들은 단순히 그 추리가 잘못되었다는 것만 알면 되기 때문이다.

이런 식으로 추리와 증거를 주고받다가, 아무도 반박할 수 없는 추리가 나오게 되고 그 사람은 최종 추리[3]를 하게 된다. 중앙에 놓은 "기밀" 봉투는 최종 추리를 한 사람만 볼 수 있으며, 최종 추리를 한 사람은 봉투를 열어 안에 있는 카드를 확인한다. 맞으면 봉투 속의 카드를 꺼내 자신의 추리가 맞았다는 것을 확인시켜 준 후 게임에서 승리한다. 만약 틀렸으면 게임 오버가 되어 말없이 봉투를 원래대로 해놓는다. 가지고 있던 카드는 공개하지 않고, 계속 증명에 참여해야 한다.

기본적인 규칙은 이렇지만 오랜 시간동안 상당히 많은 판본이 나왔으며 판본마다 규칙과 구성에 세세한 차이가 존재한다. 한국에 정식 발매된 판본은 2009년에 나온 '클루 : 대저택 살인사건"[4]과 2013년에 나온 '클루'의 두 판본.

클루 : 대저택 살인사건의 특징
  • 6명의 등장 인물, 6곳의 장소, 9개의 흉기가 존재한다.
  • 플레이어 캐릭터는 각각 특수 능력을 가지고 있다. 특수 능력은 한 게임에 한 번만 사용 가능하다.
  • 22장의 음모 카드가 존재한다. 음모 카드는 부루마블의 황금열쇠나 모노폴리의 찬스 카드와 비슷한 카드.
  • 8장의 미궁 카드가 존재한다. 22장의 음모 카드에 섞어서 사용하는데, 미궁 카드 그 자체는 아무것도 아니지만 8번째 미궁 카드를 뽑는 사람은 죽는다.

클루 13년판의 특징
  • 6명의 등장 인물, 9곳의 장소. 6개의 흉기가 존재한다.
  • 캐릭터별 특수 능력과 미궁 카드는 사라졌다.
  • 음모 카드는 보너스 카드로 이름이 바뀌고, 13장으로 줄었다.

상당히 인기가 많아 여러가지 버젼의 클루가 제작되었다.

심슨 가족 클루도 제작되었는데, 캐스팅(?)은 다음과 같다.
어떤 사람을 제외하고는 꽤 적절한 캐스팅이다.

다른 심슨 가족 클루도 있는데, 캐스팅이 약간 바뀌었다. 머스터드 대령이 바트 심슨으로 바뀌었다든지 등등.

고전 탐정 버젼.

빅뱅 이론 버젼

해리 포터 시리즈 버젼[5]

스쿠비 두 버젼

패밀리 가이 버젼

고대신화 버젼

셜록 버전 2인용인가보군

명탐정 코난 버전

보글보글 스폰지밥 버전

그 외에 어지간히 유명한 대중 매체의 상당수는 클루가 나온다고 보면 된다.


심지어 국내출시 해적판도 나와 있다. 1000원숍에서 주로 유통되는 골든게임 시리즈중 '골든게임 추리왕'이 그것.

웹툰 마음의 소리 에도 소재로 나온적이 있었다. 거기서는 캐릭터, 장소, 무기 3개를 맞추어야 하는데 정답에 실수로 장소, 캐릭터, 캐릭터.. 이렇게 넣었다는 소재였다.(침실에서... 미스터 그린이... 머스터드 대령과... ?) 이 게임에 침실은 없는 듯3 하지만 무시하자. 클루2에는 침실이있다. 문제는 머스티드가 대령이 아닐뿐

3. 영화


2의 게임을 원전으로 한 영화. 국내에는 살인무도회라는 이름으로 알려져있다. 집사 워즈워스 역을 록키 호러 픽쳐 쇼로 유명한 팀 커리가 맡았다. 또한 백투 더 퓨처 시리즈에서 브라운 박사로 유명한 크리스토퍼 로이드가 변태끼가 농후한 플럼 교수 역을 맡기도 했다. 미스 스칼렛도 본래는 스타워즈레아 오르가나로 유명한 캐리 피셔가 맡기로 했었지만, 약물 중독 치료로 하차했다고.

원전은 그냥 살인사건이 일어난건데 영화판은 난데없이 냉전을 배경으로 각각의 등장인물의 켕기는 뒷구석을 조사해 협박해 먹고 살던 존 바디란 인물이 그의 피해자들을 모아 존 바디를 추궁하려던 워즈워스의 맨션에서 살해된뒤 다른 인물들과 함께 누가 죽였나를 알아보려는 내용. 코메디 센스도 상당하고 후반에 워즈워스가 진상을 규명하는 장면은 영화의 백미. 약간 시모네타스러운 내용도 나온다[6]. 다만 추리 부분은 좀 약하다. 다른 인물이 비명 지르는걸 왜 못들었나에 대한 설명이 다른 인물이 마침 비명을 지르고 있었기 때문이라든지.

참고로 엔딩이 3가지다. 처음부터 엔딩을 3가지로 만들었고 극장 개봉때는 각 극장마다 다른 엔딩을 준비했었다. 후에 나온 비디오판이나 디비디판에선 3가지가 차례대로 나온다.

4. 유즈맵

스타크래프트유즈맵 'Clue'.
2. 의 게임을 원전으로 한 유즈맵. 실제 보드게임 Clue의 기능을 매우 휼륭하게 재현하였다. 실제 보드게임 Clue 와 다른점이 거의 없는 수준. 다만 트리거 알고리즘에 문제가 좀 있는지 가끔 시작하기 전에 튕긴다. 게임중에 튕기는것보단 낫지만..
참고로 Mrs.White 가 제일 불리하다. 가끔씩 카드를 한장 못받기 때문.
----
  • [1] 이 때 자신의 손에 있는 카드를 불러도 무방하지만, 이렇게 했을 경우 서로 자신의 손에 있는 카드를 불러 난이도가 높아지기 때문에 게임 전에 정해놓고 하는 것이 좋다.
  • [2] 가끔 추리에 해당하는 증거물(카드)을 두 개 이상 들고 있는 사람이 있는데, 이 때는 하나만 보여주면 된다.
  • [3] 슈퍼패미콤판 게임에서는 구분을 하기 위해 추리를 "제안(Suggestion)"으로, 추리 선언을 "고발(Accusation)"으로 표기했다.
  • [4] 2011년에 클루 넘버원이라고 대저택 살인사건의 염가판이 나오기도 했다.
  • [5] 이것은 한국에서 정발이 되었다.
  • [6] 작중 인물 한명이 예전에 매춘업소를 관리했고, 한 인물의 스캔들 사진을 보고 Mrs White가 "저거 불가능한 체위인데"라고 하자 Professor Plum이 "가능하다는걸 보여주지"하면서 소파에 눕힌다거나, Miss Scarlet이 Search me라고 하자 몸을 더듬는다거나...
Valid XHTML 1.0! Valid CSS! powered by MoniWiki
last modified 2015-03-14 22:46:16
Processing time 0.2804 sec