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 D R , A S I H C RSS

Colonel Bogey March


메인 테마로 쓰였던 영화 콰이 강의 다리

이게 군가란 말인가

Contents

1. 개요
1.1. 보기 대령은 누구인가
1.2. 보기 대령 행진곡의 제작
2. 가사(?)


1. 개요

1.1. 보기 대령은 누구인가

보기’라는 아이디어는 ‘보기 대령(大領)’에 대한 재미있는 이야기에서 유래되었다. 1891년 5월13일 영국 해군의 토머스 브라운 박사와 육군의 찰스웰먼 소령은 영국 남동부 해안의 그레이트 야머스 링크스(Great Yarmouth Links)에서 그들이 그 코스의 그라운드 스코어보다 더 잘 할 수 있는지의 여부를 시험해 보기로 하였다.

한편, 당시 런던의 음악 공연장에서 가장 인기 있었던 노래는 ‘보기맨’으로 ‘조심하지 않으면 그 무서운 괴물이 너를 잡아 간다’는 내용을 다룬 것이었다.

그런데 이 때 웰먼 소령은 대개 그라운드 스코어(보기)보다 성적이 좋지 않았기 때문에 “제기랄! 그라운드 스코어는 꼭 보기맨 같구만. 항상 나를 잡아 가는 걸 보니”라고 소리 질렀다. 그 뒤 브라운 박사는 이 표현을 매우 좋아해서 그의 클럽에서는 그라운드 스코어를 ‘보기’라고 부르게 하였다.

이후 그들은 상상속의 친구인 ‘보기맨’을 널리 소개하고 보기맨에 대항하여 플레이하기 시작하였다. 그들이 티업 할 때 한 친구인 바이덜 대위가 외쳤다.

“우리는 군복무 시와 같은 방식으로 플레이를 해야 한다. 이 클럽의 모든 회원은 각자에게 해당하는 군 계급을 갖고 있다. 그리고 보기맨이 비록 그 모습은 없지만 우리의 새 회원임과 동시에 결코 실수를 저지르지 않는 만큼 그는 확실한 지휘관이다. 따라서 그의 계급은 대령이어야 한다.”

그렇게 그들은 끝까지 농담하기를 즐기면서 “보기 대령님, 우리가 이렇게 링크스에서 당신을 만나게 되니 대단히 반갑습니다. 그러나 당신을 뵙자는 말을 할 수가 없군요.”라며 상상속의 인물에게 엄숙히 절하였다고 한다.
(런던의 데일리 메일(Daily Mail)에서 발췌한 내용)


과연 기행신사의 나라 답게 상상의 친구와 잘 노는 영국 사람들

1.2. 보기 대령 행진곡의 제작

1914년 앨퍼드(Alford)라는 필명으로도 알려진 리케츠(Ricketts)가 스코틀랜드 사단의 일부인 '아가일과 서덜랜드 고지 연대'의 군악대에 재직하면서 곡을 만들었다. 당시에는 널리 알려진 휘파람 부분만 있었고, 저 위에도 있는 콰이 강의 다리에 나오는 노래는 휘파람 부분에 맬컴 아널드(Malcom Arnold)의 행진곡풍 부분이 더해져 있다.

2. 가사(?)

원래는 가사가 없었으나 사람들이 알아서 가사를 붙여 노래부르기 시작했고, 그 중 압권은 제2차세계대전 중 생겨났는데... 바로 히틀러고환이 한 쪽 밖에 없어란 노래이다. 간주에서 자꾸 중얼거리는 Sieg Heil은 무시하도록 하자


Hitler has only got one ball,
히틀러는 고환이 하나 밖에 없어,
Göring's got two but very small,
괴링은 둘 다 있지만 매우 작지[2]
Himmler has something sim'lar,
히믈러는 그 비스무리한 뭔가가 달렸고
And Goebbels has no balls at all.
하지만 괴벨스아무 것도 없지

Hitler has only got one ball,
히틀러는 고환이 하나 밖에 없어
the other is in the Albert Hall
한쪽은 앨버트 홀[3]에 있지
His mother, the dirty bugger,
더러운 수간쟁이인 그의 어머니가
Cut it off when he was small.
그가 어릴 때 잘라내 버렸지

And she threw it, into the coca tree
그녀는 그 걸 코카 나무에 던졌어
and it landed into the deep blue sea
그리고는 깊은 바다에 떨어졌지
Where the fishes got off their dishes
고기들이 밥 먹고 나서
and ate scallops and bollocks for tea
조개랑 다과로 즐겼지


영화 '존 라베'에서 욘 라베와 영국 의사가 같이 부르는 장면이 나온다. 처음에는 욘 라베는 자신이 나치 당원이기도 하고 그때까지만 해도 히틀러의 실체를 모른체 '독일을 패전의 상처에서 구한 위대한 총통'으로만 알아 이 노래를 부르는 것을 매우 불쾌해했으나, 유대인 기자로부터 나치즘의 만행을 듣고 차차 생각을 바꾸게 됨으로 피아노를 치면서 같이 부르게 된다.

영화 '콰이강의 다리'의 이미지 때문인지 일본군에 포로로 잡혀도 굴하지 않는다는 영국군 자존심을 보여준다고 여겨지는 듯. 헤이세이 덴노가 영국에 방문할 당시에 영국군 참전군인 단체에서 일본군의 고문 및 전쟁범죄 사죄를 성토하면서 덴노가 탄 마차가 지나갈 때 휘파람으로 이 곡을 불면서 야유한 적도 있다.

악당들 희대의 코즈믹호러 영화 익스펜더블 3의 티저음악으로도 리메이크 되었다. 활기차게 학살하라고흘러가다가 점점 코즈믹호러스럽게과격해지는 게 특징이다.
----
  • [1] 3분 50초경에 나온다
  • [2] 사실 괴링은 주 홀 폭동때 총 맞고 정말로 하나를 잃었다.
  • [3] 런던 부근 켄싱턴에 있는 공연장
Valid XHTML 1.0! Valid CSS! powered by MoniWiki
last modified 2014-11-14 16:45:23
Processing time 0.0685 sec