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 D R , A S I H C RSS

HTML5


  • 상위 항목: HTML

Contents

1. 개요
2. 설명
3. 변경사항
3.1. 선언문
3.2. 시맨틱 태그
3.2.1. 레이아웃 태그
3.2.1.1. 예시
3.2.2. 멀티미디어 태그
3.2.3. 폼 관련
3.2.4. 기타 태그
3.2.5. 용도가 바뀐 태그
3.2.6. 사용 불가 태그
4. 기타

1. 개요

2008년 1월부터 논의가 시작된 버전으로 2014년 10월 28일 확정된 최신 표준이다. XHTML에서 다시 HTML로 회귀하게 되었다. 따라서 HTML5는 XHTML의 상위 버전이 아니라, HTML4.01의 상위 버전이다. 플래시실버라이트 등의 플러그인을 기반으로 하는 인터넷 에 대한 필요성을 줄이는 것에 초점을 맞추고 있다.

2014년 10월 28일, HTML5의 최종 권고안이 확정되어 최신 표준으로 지정되었다.

2. 설명

지지리도 안 지켜지던 웹표준에 새로운 바람을 불게 했으며, 단순히 '코더'라고 불리던 HTML 개발자들의 이미지를 바꾸어 줄 만큼 좋은 녀석이다.

이전에는 자바스크립트를 사용해서 엄청나게 긴 코드를 써야만 했던걸 간단한 단어 몇개로 구현해낼 수 있고, 불필요하게 길게 적어야했던 이전 버전에서 꼭 필요한 부분만 남기도록 개선되었다.

반면, 세간에 성능이 과장되게 알려진 감이 있는데, 일반적인 인식과는 달리 액티브X, 플래시, 실버라이트, 자바, 자바스크립트극히 일부분밖에 대체하지 못한다. 저 "일부분"이라고 하는 게 <video>태그 같은 건데, 그나마도 영상을 표시만 하지 저기다가 뭔가 컨트롤 같은 걸 좀 붙이려고 하면 다시 자바스크립트가 동원되어야 한다.[1] 애초에 HTML5의 기능이라고 알려진 것 중 상당수가 자바스크립트를 끌어와서 쓰는 것이다. HTML5의 목적은 저것들을 완전히 대체하는 것이 아니라, 기술의 발전에 표준이 못 따라가다보니 발생한 각종 비표준 코드에서 사용하던 기능들을 수용할 수 있도록 그 판을 넓혀 놓은 것이다. 단순한 경쟁자라기보단, 상호 보완적인 관계라고 보는 것이 맞다.

인터넷 익스플로러는 9부터 지원한다. 8 이하를 지원하려면 html5shiv.js 라는 자바스크립트를 이용하면 된다. 단 이 스크립트를 쓸 경우 페이지 렌더링 속도가 느려진다는 단점이 있다.

3. 변경사항

HTML5로 접어들어 HTML이 다양한 기능을 포함하면서 새롭게 추가된 태그들과 의미가 변경된 태그들이 여럿 있다.

3.1. 선언문

이전 버전의 HTML과 XHTML이 유효성 검사를 위한 선언문이 쓸데없이 길었던 반면, HTML5에서는 간단하게 몇 자만 적으면 된다.

<!DOCTYPE html>

3.2. 시맨틱 태그

기존 웹 표준에서는 <div> 태그를 잔뜩 사용하여 화면을 분할, 여러가지 레이아웃을 만들어냈지만, HTML5에서는 시맨틱 웹을 중요시하여 여러가지 태그를 새롭게 만들었다. 이러한 태그들을 시맨틱 태그라고 한다.

사용방법은 기존의 <div> 태그와 차이가 없으나, 시맨틱 태그를 사용한 레이아웃은 컴퓨터가 읽어낼 수 있다. 즉, 검색 사이트에서 어디가 내용인지를 알 수 있어서 검색 노출을 용이하게하고, 궁극적으로 눈으로 페이지를 볼 수 없는 사람들에게 사이트의 어디가 본문인지 아닌지 알려줄 수 있다는 장점이 있다.

기존 태그는 일부분을 제외하고는 HTML 4.01에서 사용되던 태그가 거의 그대로 사용된다. 원래 HTML을 표준에 맞게 사용했다면 큰 어려움 없이 HTML5에도 적응할 수 있다.

3.2.1. 레이아웃 태그

  • <header>
    일반적으로 페이지나 해당 섹션의 가장 윗부분에 위치한다. 페이지 맨 위에 쓸 때는 사이트의 제목이 보통 들어가며, 선택적으로 상단바나 검색창 등이 안에 들어갈 수 있다. <head> 태그랑 헷갈리면 매우 곤란하다. section이나 article, aside 등으로 묶어놓은 섹션 안의 헤더 용도로 사용해도 된다. 이건 아래 footer 태그도 마찬가지다.
  • <nav>
    내비게이션(navigation)의 약자로, 일반적으로 상단바 등 사이트를 안내하는 요소에 사용된다. 보통은 안에 <ul>을 넣어 목록 형태로 사용한다.
  • <article>
    웹 페이지의 내용에 사용하는 태그이다. 문서나 페이지, 사이트에서 독립적으로 배포 혹은 재사용(예를 들어 투고 같은)할 수 있는 섹션에 사용한다.
  • <section>
    웹 페이지의 섹션에 사용하는 태그이다. 웹 페이지를 의미적으로 각각의 파트로 구분하기 위해 쓰는 태그이다. 이 태그를 사용하면 검색엔진이 긁어가지 않는다는 이야기가 있는데 루머다. HTML5 표준 문서에 보면 "요소의 내용을 배포(syndicate)해도 이치에 맞다면 section 요소 대신 article 요소를 사용하기를 권합니다."라는 부분이 있는데, 이 부분의 해석이 잘못 퍼진 것으로 추정된다.
  • <aside>
    본문의 주요 부분을 표시하고 남은 부분을 설명하는 태그이다. 특별한 일이 아니면 사이드바나 광고창 등 중요하지 않은 부분에 사용된다.
  • <footer>
    일반적으로 페이지나 해당 파트의 가장 아랫부분에 위치한다. 페이지 맨 아래에 쓸 때는 사이트의 라이선스, 주소, 연락처 등을 넣는다.

3.2.1.1. 예시
레이아웃 태그를 사용한 HTML5 마크업의 기초 뼈대는 다음과 같다.

<!DOCTYPE html>
<html lang="ko">
	<head>
		<meta charset="utf-8">
		<title>[페이지 제목]</title>
	</head>
	<body>
		<header>
			<h1>[사이트 제목]</h1>
			<h2>[사이트 부제목]</h2>
			<nav>
				<ul>
					<li>[메뉴1]</li>
					<li>[메뉴2]</li>
					<li>[메뉴3]</li>
				</ul>
			</nav>
		</header>
		<section>
			<article>
				<p>[본문 내용]</p>
			</article>
		</section>
		<aside>
			[사이드바 내용]
		</aside>
		<footer>
			<address>[주소 내용]</address>
		</footer>
	</body>
</html>

3.2.2. 멀티미디어 태그

  • <audio>
    음성, 음악 파일 등을 재생할 수 있는 태그. 웹 브라우저마다 지원하는 확장자가 달라[2] 멀티브라우저 지원을 위해서는 <source> 태그를 안에 넣어 두가지 이상의 확장자를 가진 음악 파일을 넣어야 한다. 가장 많이 사용하는 조합은 mp3+ogg
  • <video>
    영상 파일을 재생할 수 있는 태그. 사실상 HTML5에서 가장 주목받는 태그이다. 별다른 플러그인 없이도 자체 재생이 가능하다는 점이 가장 큰 장점이다. <audio> 태그와 마찬가지로 <source> 태그를 넣어 mp4+ogv의 조합으로 짜주면 거의 대부분의 브라우저를 지원한다.
  • <canvas>
    스크립트를 이용하여 그래픽을 표현하는 태그이다. 일반적으로는 자바스크립트를 많이 사용하며, 응용하면 웹에서 게임 , 3D 엔진 등을 돌리는 다양한 응용이 가능하다.

3.2.3. 폼 관련

  • <output>
    계산의 결과값을 전송하는 데에 쓰인다.
  • <input> 내 요소 - date, datetime, time, color, range 등
    자바스크립트를 통해서만 구현됐던 기능이 내장되었다. 하지만 현 시점에서는 오페라만 완전 지원한다.
  • <datalist>
    <input>에 들어갈 값을 미리 정의하는 태그이다.
  • <keygen>
    암호화용 키쌍을 생성하는 태그이다. 서버에는 공개 키가 전송되고, 개인 키는 클라이언트에 저장된다.

3.2.4. 기타 태그

  • <menu>
    툴바, 팝업 메뉴를 넣을 때 쓴다.
  • <menuitem>
    툴바, 팝업 메뉴의 각 항목을 정의한다.
  • <details>
  • <embed>
    외부 애플리케이션이나 플러그인을 삽입할 때 쓰는 태그이다. 대표적으로 어도비 플래시를 웹페이지에 삽입할 때 이걸 쓴다. 원래 HTML에 없던 비표준 태그였는데 거의 모든 브라우저가 이 태그를 지원한데다, 기존에 표준으로 존재하던 object 태그보다 사용방법이 간편해서 사실상 표준처럼 쓰이던 태그였고 결국 HTML5 표준에 포함되었다.
  • <object>
    외부 문서, 매체, 플러그인 등을 웹페이지에 삽입할 때 쓰는 태그이다.
  • <figure>
    그림, 도표, 다이어그램 등의 글의 이해를 돕기 위한 내용들을 나타내는 태그이다.
  • <figcaption>
    <figure> 태그 안에 사용되는 태그로, <figure> 태그 안에 있는 내용의 설명을 적는 태그이다.
  • <em>
    강조를 나타내는 엠퍼시스(emphasis)의 줄임말이다. HTML5에서는 <b>와 <strong> 사이의 강조를 나타낼때 사용한다.
  • <hr>
    원래 단순한 가로줄을 나타내는 태그였으나, 페이지의 주제가 바뀔 때 내용을 분리시키는 의미가 HTML5에서 추가되었다.

3.2.5. 용도가 바뀐 태그

  • <s>
    더이상 옳지 않은 내용을 나타내는 데에 쓴다.
  • <u>
    양식상 일반적인 텍스트보다 돋보여야 할때 쓴다. 예를 들어 철자가 틀린 단어나, 중국어의 고유 명사 등이 있다.
  • <i>
    어떠한 이유로 일반적인 텍스트보다 돋보여야 할때 쓴다. 예를 들어 전문 용어, 외국어의 구절 등이 있다.
    더 적절한 시맨틱 태그가 있을 경우 그쪽을 쓴다.

3.2.6. 사용 불가 태그

대개 시맨틱 웹에서 사용을 지양하는 태그라든가, 특정 브라우저IE라든가 IE라든가 IE라든가에서만 작동하는 태그가 속한다.

  • <font> → CSS가 있기 때문에 폐기되었다.
  • <applet> → 자바 애플릿을 넣을 때 쓰는 태그였다. <object>, <embed>로 대체한다.
  • <strike> → <del>, <s>로 대체되었다.
  • <frame> → <iframe>로 대체되었다. <frame>과 함께 쓰이던 <frameset>, <noframes> 태그 역시 함께 사용 불가 태그가 되었다.
  • <acronym> → <abbr>로 대체되었다.

4. 기타

2012년 12월 17일자로 권고 후보안(Candidate Recommendation)으로 등록되어 표준 지정을 기다리고있다. 표준화 일정에 따르면 2014년 4분기까지는 표준을 제정하고, 처리하기 힘든 문제들은 HTML5.1 이상의 버전에서 다룰 예정이었고,#
결국 2014년 10월 28일 최종 권고안이 확정, HTML의 최신 표준으로 지정되었다.
----
  • [1] 그냥 태그만 쓰면 브라우저에서 뭔가 안쓰러운지 기본적인 컨트롤을 제공해주기는 한다.
  • [2] 이는 이런저런 어른의 사정 때문에 빚어진 현상. video 태그는 더 심하다.
Valid XHTML 1.0! Valid CSS! powered by MoniWiki
last modified 2015-09-22 14:07:14
Processing time 0.0919 sec