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 D R , A S I H C RSS

Hell March

Contents

1. 커맨드 앤 컨커 시리즈의 테마곡
1.1. 영상
1.2. 개요
1.3. 합성
2. 던전 앤 파이터프라임의 85제 액티브 스킬

1.1. 영상







Hell March 2(커맨드 앤 컨커 레드얼럿2). 타이베리안 던 수록곡인 No Mercy의 멜로디가 일부 재사용되었다.


Hell March 1 FFTL(From First To Last) Remix(커맨드 앤 컨커 레드얼럿3)


Hell March 2 FFTL(From First To Last) Remix(커맨드 앤 컨커 레드얼럿3)




네덜란드에서 개최된 Games in Concert 2008 헬마치 3 라이브 영상. 붉은색 코트[1]를 입고 일렉 기타를 연주하는 사람이 헬마치의 작곡가 프랭크 클리팩키이다.

1.2. 개요

웨스트우드가 제작한 커맨드 앤 컨커 레드얼럿 시리즈의 오프닝 BGM. 레드얼럿 시리즈가 3까지 제작된 관계로 기본적으로 Hell March 1 에서 Hell March 3까지 3개의 곡이 있으며, Hell March 1이 리믹스 버전이 2곡, Hell March 2 가 리믹스 버전이 1곡 존재하기 때문에 실질적으로는 6개이다. 작곡가는 프랭크 클리팩키이며, 많은 실시간 전략 시뮬레이션 매니아들에게 최고이자 전설로 칭해도 아깝지 않은 BGM 중 하나로 평가받고 있는 불후의 명곡. 다만 헬마치3는 소비에트 마치라는 강력한 라이벌이 같이 등장한지라 입지가 좀 약해졌다. 우리나라에서는 레드얼럿2의 여파로 인해 엄청난 인지도를 획득한 노래 중 하나다.

그도 그럴것이 레드얼럿의 아포칼립스 탱크의 존재가 C&C 의 메머드(맘모스)탱크 급이었는데, 시리즈에서 특별히 애착받는 유닛이 그것도 오프닝 끝판에 나와서 텍사스 간판을 밀어버리고 플레이어에게 대포구경을 들이대는 전형적인 전면침공 클리셰 덕분에 그 위상은 열광에 가까운 찬사를 받았기 때문이었다. 심지어 머독과 대정령 마저도 레드얼럿2 미션 클리어 방송을 하면서 레드얼럿2의 오프닝을 절대 스킵하지않고 오히려 오프닝에 대한 향수와 찬사를 아끼지 않았을 정도.

매력적인 일렉기타 연주와 행군하는 군화소리 그리고 "Die waffen, legt an!"[2][3]라는 짤막하지만 강력한 가사가 일품인 힘이넘치는 노래다. 1,2,3은 음은 같긴 하나 느낌이 서로 다른데, 1편에 경우 군대 행진 같은 힘과시에 관련된 영상에 맞는 반면, 2편은 전투장면이나 파괴장면의 인상이 깊다. 3편은 2편이 전투나 파괴였다면 그로 인해 발생되는 혼돈을 떠올리게 한다.

군대와 관련된 영상의 배경음악으로 쓰일 경우 그 어떤 찌질이 군대라 해도 엄청나게 강한 포스를 내뿜게 된다. 주요 국가의 합동작전이나 우리나라 기갑+보병+항공 특공대마저도 이 노래를 쓸 경우 지옥에서 돌아온 군대의 위엄을 보여줄정도로 압도적인 포스를 자랑하게 된다.[4] 단 매우 높은 확률로 악의 세력으로 보일 수 있다는 점에 주의하자. 그리고 노래가 좋긴 하지만 밀리터리와 연관 없는 다른 작품들과는 궁합이 맞지 않는 면도 없잖아 있다. 그나마 SF 장르와 어느정도 어울리긴 하다.

1.3. 합성


  • 매년 승리의 날이 되면 퍼레이드 영상으로 헬마치 합성이 나온다.

  • 북한군의 퍼레이드와 합성된 영상은 발자국 소리와 정확하게 싱크로가 되어 충격과 공포를 선사했다. 사실 독일군이나 소련군 등 한포스 하는 군대의 영상 중에서도 이정도의 싱크로율을 보여주는 경우가 없었다.보러가기

  • 월드 인 컨플릭트 트레일러와 엔드워 트레일러에 헬마치2를 배경음으로 쓴 동영상 역시 내용이 같아서인지 싱크로율이 엄청나다.

월드 인 컨플릭트




이런 것도 있다. 마개조당한 버전.


전체적으로 분위기를 칙칙하게 바꾼덕에 원판초월 120%의 싱크로율을 보인다.무슨 마약하시길래 이런생각을 했어요?
이제 소비에트 마치만 마개조하면 되나?
그런데 그것이 실제로 일어났습니다.

2. 던전 앤 파이터프라임의 85제 액티브 스킬



----
  • [1] 잘보면 그냥 붉은색 코트가 아닌트라이건에 등장하는 주인공, 밧슈 더 스탬피드의 코스튬이다.
  • [2] 독일어로 anlegen은 '위치하다'라는 뜻이며, Waffen은 군대; 군인Waffe의 복수형이다. 따라서, 정확한 해석은 "전군, 위치로!", 내지는 좀더 밀덕스럽게 번역한다면 "소총수, 위치로!" 이다. 혹시 학교에서 독어 입문을 듣는 이가 있을까 추가해 주자면, 독일어에서 2인칭 복수 명령형은 그 동사활용형을 그대로 사용하므로 legt가 옳고, an은 분리전철이므로 legen 앞에서 떼어내 맨 뒤로 보내야 한다.
  • [3] 게임 시리즈가 소련과 연합군의 대결인데도 뜬금없이 독일어가 튀어나온 이유는, 원래 제2차 세계대전이 배경이었다가 설정이 엎어졌기 때문이다. 그래서 독일어로 생각치는 못했는지 몬데그린이 꽤나 많은 편. 대표적인 것이 "We want war, wake up!". 웨스트우드가 EA로 넘어간 후에는 "EA SUCKS BIG COCK". 즉 EA 좆까(…)라는 변형도 보인다.
  • [4] 2와 3의 오프닝 영상에 등장하는 키로프 비행선이나 욱일 제국의 여러 유닛도 사실 좀 웃기게 생긴 면이 있지만 헬마치와 함께 재생될 때 엄청난 포스를 뿜어낸다. 텍사스 주 간판을 갈아버리는 아포칼립스 탱크나 V3를 난사하는 드레드노트는 덤.

Valid XHTML 1.0! Valid CSS! powered by MoniWiki
last modified 2015-04-11 04:31:26
Processing time 0.0859 sec