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 D R , A S I H C RSS

J35

No older revisions available

No older revisions available



유럽제트 전투기(프랑스, 러시아, 동구권 제외)
도입/개발 영국 스웨덴 독일 이탈리아 유럽 합작
1940년대 글로스터 미티어 뱀파이어 Me262 He 162
1950년대 BAC 라이트닝 드 해빌랜드 베놈 드 해빌랜드 시베놈 글로스터 자벨린 커 헌터 퍼마린 시미터 퍼마린 스위프트 커 P.1121 브 21R J32 란센 J29 툰난 아트 G.91
1960년대 커 시들리 P.1154 J35 드라켄 EWR VJ 101 에리타리아 F-104S
1970년대 시해리어 JA37 비겐 VFW VAK 191B 파나비아 토네이도
1980년대 해리어 II
1990년대 BAE 호크 Mk.200 JAS39 그리펜
2000년대 유로파이터 타이푼
2010년대
2020년대 FS2020


j35draken.jpg
[JPG image (69.81 KB)]

© (cc-by-sa-3.0) from

© Towpilot (cc-by-sa-3.0) from


Saab J35 Draken


SAAB J35 Draken

운용과 퇴역
초도비행 1955년 10월 25일
도입 1960년 3월 8일
퇴역 2005년(오스트리아)

Contents

1. 제원
2. 소개
3. 대중 매체에서의 등장
3.1. 애니메이션 & 코믹스
3.2. 영화
3.3. 게임
4. 관련 문서
5. 관련 항목


1. 제원

분류: 단발단좌 터보제트 전투기
제작국가: 스웨덴
사용국가: 스웨덴, 덴마크, 핀란드, 오스트리아, 미국 등
승무원 : 1명/SK35는 2명
전장 : 15.34m
전폭 : 9.42m
전고 : 3.89m
자체중량 : 7,865kg
최대이륙중량 : 16,000kg
최대속도 : 마하 2 이상, 11,000m 상공에서 2,120km/h

엔진: 볼보 RM6C 터보제트 엔진 1기[1], 추력 12,787lbf/후연기 사용시 17.637lbf
추력대 중량비 : 0.70
이륙 활주거리 : 670m
무장: M-55 ADEN 30mm 기관포 1문(초기형은 2문), 하드포인트 4개소에 Rb 24/27/28 공대공 미사일, 공대공 로켓포드, 폭탄 등


냉전 시대 스웨덴 공군의 전투기, 요격기.
Draken은 스웨덴 어로 을 의미한다.

2. 소개

등장 시기에 걸맞지 않은 더블 델타익 설계로, F-104보다 안정적인 비행성능과 MiG-21보다 우수한 상승력, F-5를 능가하는 기동성[2] 등을 가지고 있으며 제한적인 STOL 성능까지 갖추고 있는, 당시 기준으로 대단히 훌륭한 전투기였다. 이전까지 스웨덴이 만들어낸 기체가 아음속기가 전부라는 것을 생각해보면 더욱 이례적이다. 2차대전 후 도피한 독일 항공기술자를 많이 받아 들인 때문이라 말들 하지만 개발에 소요된 인원과 예산을 놓고 보면(제대로 된 풍동이 없어 모든 양력시험을 직접 시험기로 했다고 할 정도이다) 경이적으로 알차게 만들어진 수준이라 말들 한다.

1955년부터 1974년까지 총 644대가 생산되었으며, 출신지 때문에 대박은 치지 못했지만 스웨덴뿐만 아니라 덴마크, 핀란드, 오스트리아 공군의 주력 전투기로 활약하였으며 2005년 오스트리아에서 퇴역하기 전까지 반세기 동안 유럽의 하늘을 누볐다. 미국에서도 가상적기 용도로 TF-35라는 이름으로 사용되었다.

뭐 만화에선 다루지 않았지만 단점도 좀 많다. 스웨덴 공군의 독트린 상 크기에 제약이 많아 소형기들 중에서도 항속거리가 짧은 편이고 델타익 기체의 전형적 약점인 떨어지는 비행안정성은 상당한 두통꺼리로 F-104만큼이나 스핀에 빠지기 쉬운 기체라고. 특히 종 스핀이 걸리기 쉬운데 사실 기록상으론 코브라 기동을 한 최초의 기체이고 당시에는 비행사고로 여겨져서[3] 이를 막기 위해 드래그슛(후방낙하산)을 표준장비하게 되었다고 한다. 일단 대지 공격 능력을 갖추긴 했으나 태생이 요격기라 폭장량은 안습. 제대로 된 미사일 탑재 능력을 가지게 된 것도 65년에 나온 F형부터이다.

3. 대중 매체에서의 등장

3.1. 애니메이션 & 코믹스

  • 감벽의 함대 - 일본의 자위용 가공전기 감벽의 함대 애니메이션에서는 독일 해군의 함재기로 등장한다.

  • 에어리어88 원작 코믹스에 등장했다. 크피르를 몰던 카자마 신불사조 찰리의 함정에 빠져 크피르를 잃은 후 맥코이 영감에게 델타익 전투기를 주문했는데 이 영감이 이 곳 저 곳 두루 다니며 조립해서 가져왔다. 영감님 말로는 같이 들어온 미키 사이먼F-14보다 돈이 더 많이 들었다고... 작가가 이 전투기의 팬인지 칭찬만 한다발 박아뒀다. 요점을 꼽아보면 시대를 앞서간 전투기라나... 찰리의 제안으로 새로운 애기를 얻은 두 사람이 모의 공중전을 하면서 찰리의 설명으로 칭찬을 대대적으로 늘어놓았다.

    신의 애기로 활약했고 찰리도 장사지낸 기체이나 사막항공모함 사건에서 초계 비행을 하던 도중 사막항공모함이 모래 안에서 발사한 지대공 미사일을 피하지 못하고 격추당하고 만다. 엄청나게 짧은 등장이었지만 덕택에 팬들도 꽤 생긴 듯 에어리어 88 데칼까지 딸린 프라모델도 발매되기도 했다나...

3.2. 영화

3.3. 게임

  • 에이스 컴뱃 시리즈 : 에이스 컴뱃 2의 EXTRA 모드에서 SF-35라는 이름으로 첫 등장. 꽤 괜찮은 성능의 기체로 나왔지만 왠지 모르게 그 뒤로는 영 등장하지 못했다. 심지어 시리즈 최대 등장기체수를 자랑하는 5에서도 나오지 않는다. 그러다가 에이스 컴뱃 제로에서 오랜만에 복귀하는데, 2 시절보다 성능이 많이 너프를 먹어서 F-5, F-1[4]과 함께 스타트시 기본 전투기로 주어진다. 그래도 기본 기체 중에서는 가장 무장도 충실하고 성능도 좋은 편이라 새 기체를 사기 전에는 주로 이 기체를 타게 된다.

4. 관련 문서

5. 관련 항목

----
Valid XHTML 1.0! Valid CSS! powered by MoniWiki
last modified 2015-04-14 19:03:02
Processing time 0.0987 sec