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 D R , A S I H C RSS

SCP-779

이 문서는 픽션이며, SCP 재단의 문서를 번역 및 참고한 것입니다.

이 문서의 원문은 유저들이 창작한 내용들을 SCP 재단 위키에 올린 픽션이며, 아래의 내용은 원문을 번역 및 참고한 것입니다.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 따라서 이 틀이 달린 문서는 리그베다 위키의 라이선스가 아닌 SCP 재단 위키의 라이선스를 따르며,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저작자표시-동일조건변경허락 3.0 Unported 라이선스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SCP 재단
일련번호 SCP-779
별명 브라우니[1]
등급 안전(Safe)
원문 http://www.scp-wiki.net/scp-779

779.jpg
[JPG image (115.33 KB)]
야생에서 발견된 SCP-779 개체[2]

Contents

1. 특수 격리 절차
2. 설명

1. 특수 격리 절차

SCP-779는 현재 ██████에 위치한 ██ 번 기지에 격리되어 있으며, 가로세로 6m×6m의 격리실 내부에 어떠한 가구도 반입해서는 안된다. 격리실에 들어가는 요원은 모두 방호복을 착용해야 하며, 방호복은 입장 전후의 파열 여부를 검사해야 한다.

방호복이 파열된 요원은 즉시 격리 구역 밖으로 이송되며 24시간 동안 격리된다. SCP-779에게는 매일 1ℓ의 우유가 제공된다

2. 설명

SCP-779는 일반적으로 말벌과 유사한 형태의 곤충이다[3]. SCP-779 개체의 외관은 개체에 따라 다양하지만 통상적으로 빨간색과 검은색으로 이루어져 있다. 대상은 주로 인간의 거주지에서 서식하나, 강이나 호수에서도 발견된 바가 있으며 이는 대상의 아종이 존재할 수 있음을 의미한다.

SCP-779는 일반 벌과 마찬가지로 사회를 이루고 있다 여왕벌은 항시 벌집 한가운데에 있으며 개체를 생산한다. 일벌은 인간의 거주지에서 식량을 찾아 벌집으로 운반한다. 여왕벌은 뒷부분에 노란색 점을 지니고 있으며, 이를 통해 다른 개체와 구분이 가능하다.

대상은 일반적으로 인간의 거주지 중 다락이나 지하실과 같이 인적이 드물면서 벌집을 지을 재료가 풍부한 장소에 벌집을 형성한다. 벌집이 완성되면 대상은 거주민에게 환각을 유발하는 성분이 포함된 독을 주사한다. 이후 SCP-779는 거주민이 계속해서 대상의 독에 노출되도록 하루에 최소 1번 거주민에게 대상의 독을 주사한다.

대상의 독이 주사된 거주민은 대상을 날개가 달린 작은 인간의 형태로 인식하게 되며, 자신의 거주지가 대상에 의해 고쳐지고 있다고 믿게 된다. 이러한 현상은 대상에 의해 거주지가 무너지는 상황에도 지속된다.

대상의 독에 장시간 노출된 거주민은 대상을 자신의 '자녀'처럼 여기게 되며, 대상을 다양한 위험으로부터 보호하려고 한다. 대상은 이러한 공생 관계를 오직 인간과 형성하였으며, 인간을 제외한 다른 생물과는 공생 관계를 형성하지 않았다.

SCP-779는 식용이 가능한 모든 물질을 섭취할 수 있다. 이 중에서 대상은 특히 우유를 선호하였으며, 우유는 대상의 회복 능력을 촉진시켰다. 찢어진 날개나 절단된 다리의 경우 대상이 우유를 섭취하고 몇 시간이 지나자 완전히 회복되었다.

대상의 독에 노출된 거주민은 식량의 대부분을 SCP-779에게 제공하였으나, 자신이 영양실조에 걸릴 정도로 대상에게 식량을 제공하지는 않았다. 이러한 대상과 인간의 공생 관계는 인간이 더이상 대상의 독에 노출되지 않을 때까지, 즉 최소 수월부터 최대 수년까지 유지될 수 있다.
----
  • [1] 먹는 브라우니라기 보다는 1번항목의 가정부 요정인듯
  • [2] 출처는 여기서 가져온것 같다.
  • [3] 실제 사진은 말벌이 아니라 딱정벌레목에 속하는 곤충인 병대벌레의 일종으로 보인다. 실제로 원문의 토론에서도 사진 속 곤충이 진짜 말벌인가에 대해 논란이 있었다.
Valid XHTML 1.0! Valid CSS! powered by MoniWiki
last modified 2015-02-28 13:52:07
Processing time 0.1527 sec