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 D R , A S I H C RSS

구극 타이거

究極タイガー (きゅうきょくタイガー, Kyukyoku Tiger)

twincobra.png
[PNG image (14.6 KB)]


1987년도에 토아플랜에서 만들고 타이토에서 유통한 오락실용 슈팅 게임. 수출판 제목은 트윈 코브라(Twin Cobra)

타이거 헬리의 속편격으로, 흥행이 별로였던 전작에 비해 엄청나게 성공한 게임이자 종스크롤 슈팅 게임의 체계를 완성시킨 게임.

헬리콥터를 조종하면서 플레이하는 형태의 슈팅게임으로 그 동안 많은 슈팅 게임들이 나오면서 슈팅 게임의 시스템이 발전해오다가 이 게임에서 드디어 우리가 알고 있는 종스크롤 슈팅 게임 시스템이 완성되었다.

기본샷 버튼이랑 폭탄버튼이라는 조작 체계, 다양한 종류의 파워업 아이템[1] 그리고 2인 동시 플레이까지 가능해져서 탄막 슈팅 게임이 등장하기 전 종스크롤 슈팅 게임의 교과서가 되었다.

무기 종류로는

  • 빨간색 - 통상공격으로 파워업을 하면 전방 좌우로 퍼지면서 직진하는 공격이다. 공격범위는 헬기 전방이며 파워업하면 좌우로 범위가 확장된다.
  • 연두색 - 레이저빔 공격으로 파워업시 굵어진다. 범위가 피탄판정보다도 좁아서 사용하기 어렵지만 나머지 3개 무기가 전부 확산형이라 유일한 일점집중형 공격인 레이저는 보스전에서 잘만 쓰면 매우 유용하다.
  • 파란색 - 부채꼴로 최대 5방향까지 확산되는 파란색 공을 날린다. 가장 범용성이 높은 구극 타이거의 대표무기. 일정 이상 파워업한 파란무기를 장착하면 플레이가 무척 수월해지기 때문에 타 무기에 비해 압도적인 성능과 선택율을 보였다.
  • 노란색 - 전후좌우 4방향으로 노란색 공을 날린다. 유일한 측면,후방 공격 무기지만 연사력이 워낙 떨어지고 위력조차도 무기들 중 가장 약하기 때문에 거의 사용되지 않는 무기. 격추당해 파워가 떨어진 상태에서 이 무기를 먹었다간 더욱 고전하게 된다. 풀파워 상태에서도 전후로 4줄,좌우로 2줄이 나가는데 전후 4줄짜리 공격은 보기만 강해보이지 중형적들도 파괴하기 껄끄러운 형편없는 위력. 게임내에서 종종 후방에서 탱크나 배가 등장하긴 하지만 그 일부 구간을 위해 쓰기엔 너무나 성능이 떨어지는 의미없는 무기.

그리고 이 때 당시의 전멸폭탄은 버튼을 누르면 특유의 폭탄투척음과 함께 약간의 딜레이 후 전멸폭탄 판정이 시작되기때문에 잘못 썼다가 폭탄쓰고 죽는 경우가 많았다. 폭탄항목의 '유언봄'의 원조다.

해외판인 '트윈 코브라'와 원판인 '구극 타이거'의 차이는, 트윈 코브라는 2인 동시플레이가 가능한데 구극 타이거는 당시 테이블형식의 오락기가 많았던 일본현지에 맞게 1P가 죽으면 2P로 교대해서 시작하는 2인 교대플레이 이다. 그리고 트윈 코브라는 죽으면 중간과정을 취소하지 않고 그 자리에서 바로 시작하는데 비하여,구극 타이거는 죽으면 중간과정을 취소하고 이전 지점으로 돌아가서 다시 시작하며,특히 보스전의 경우 보스의 내구도를 조금 남기며 클리어 일보직전에 죽는순간 보스출현 이전 시점에서 다시 시작하여 플레이어의 화력도 초기화인 상태에서 내구도도 초기 그대로인 보스랑 다시 상대해야하는 번거로운 이유로 구극 타이거쪽이 더 어렵다. 그 외에도 가정용 게임기 이식작들은 2인 동시플레이형식으로의 이식이 어려운 당시 콘솔의 하드웨어 스펙의 한계로 1인 플레이전용으로서 '구극 타이거'를 따라간다는 것이다. 덕분에 오락실보다 난이도 상승.[2] 하지만 원래 이 게임 자체가 조금 난이도가 높은 편이다. 기본적으로 고전 슈팅게임답게 기체 자체의 속도는 적의 탄속에 비하면 느린편인데다가 해외판이나 원판 모두 사망하면 1단계로 되돌아가며 실제 피격범위 또한 본래의 이미지보다 약간 더 크다.[3]

참고로 보스전에서 보스를 파괴시킴과 함께 미스당할 경우 조종불가 상태가 된채로 스테이지 종료 이벤트인 항공모함에 잠시 머무르는 행동을 취하지 않고 바로 다음 스테이지로 진행된다. 이때 전 스테이지의 BGM이 멈추지 않고 그대로 이어진다.

스테이지수는 모두 10개인데 구성을 자세히 보면 5스테이지 클리어 후 6스테이지부터는 본래의 1~5스테이지를 다시 싹 리뉴얼한 스테이지들임을 느낄 수 있다. 즉 타일을 비슷한 걸 썼다든가 보스가 뭔가 비슷한 점이 보인다든가 중형 적이 등장하는 위치나 시점이 비슷하다든가 배경음악이 다시 같은게 쓰인다든가 하는 식. 그렇다고 살짝 바꾼 우려먹기 수준은 아니고 분위기 등만 비슷하다고 보면 된다. 10스테이지를 클리어하면 난이도가 올라가며 무한루프.

메가드라이브, PC엔진, 패미컴으로 이식.
이후 PS1으로 타이거 헬리, 해외판과 "토아플랜 슈팅배틀 1"이라는 이름으로 합본이식. 이식은 과거 토아플랜 스탭이 있었던 가젤(아쿠우 갈렛을 만든 곳)에서 하고 반프레스토에서 발매했다.

1996년도에 토아플랜개발원 일부가 독립하여 기가 윙마즈 매트릭스를 개발한 쿠미 코퍼레이션에서 전작의 권리를 계승하는 형태로 개발하고,타이토에서 유통한 극 타이거2 라는 속편이 있다. 여담으로 플레이어 기체의 색상은 트윈코브라와 마찬가지로 기체가 1P 청색,2P가 적색이고 조종사의 성별이 1P는 남성,2P는 여성이다. 구극 타이거2는 세가 새턴으로 이식되었다.

한국의 게임회사 코매드는 이 게임의 그래픽이랑 배경음악을 뜯어고쳐서 걸프 전쟁 테마로 '걸프 워 2'라는 게임을 출시했지만... 이 게임을 해본 사람은 걸프 워 2가 이 게임의 해킹판인 것을 알아볼 수밖에 없었다.
----
  • [1] 이후 발매되는 슈팅 게임에서는 무기종류 대신 비행기를 세분화하기도.
  • [2] 예외적으로 패미컴 이식작의 북미판(즉 NES용) '트윈 코브라'의 경우 역시 1인플레이만 가능하긴 하지만 이식작 중 유일하게 죽으면 그 자리에서 바로 시작한다.
  • [3] 피격범위가 세로로는 유저가 조종하는 헬기의 길이, 가로로는 프로펠러를 기준으로 한 사각형이라고 생각하면 될듯...덕분에 피했다고 생각했는데도 불구하고 꼬리부분의 피격판정때문에 얻어터지는 일도 있다.
Valid XHTML 1.0! Valid CSS! powered by MoniWiki
last modified 2015-02-28 01:16:26
Processing time 0.0945 sec