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 D R , A S I H C RSS

라다톰

last modified: 2013-12-18 11:39:46 by Contributors

아레프갈드의 중심국. 1,2,3에 모두 등장한 나라.

Contents

1. 드퀘1
2. 드퀘2
3. 드퀘3
4. 로토의 문장
5. 그외

1. 드퀘1

드래곤 퀘스트에서 여행의 거점으로 등장한 왕국. '랄스 16세' 왕이 통치하고 있다. 1 당시엔 세이브도 이곳에서만 가능했으며, 키메라의 날개,루라를 써도 여기로만 날아온다. 그야말로 중심지. 이 국가의 로라 공주는 용자와 결혼해서 다른 국가를 건국했다고 전해진다.

2. 드퀘2

2에서는 1 이후의 모습이 등장하였다. 왠지 라다톰이 있던 섬 자체가 크기가 심하게 쪼그라들어서 라다톰 이외의 마을들은 망했는지 흔적도 없고, 성과 마을이 떨어져있던 라다톰이 성이랑 마을이 붙어있질 않나, 건물들 사이 간격도 다 오그라들었고 어째 상태가 많이 심각하다. 무슨 지각변동이라도 난 것 같다.

스토리 면에서도 용사의 후손이 만든 3개의 왕국이 더 강대하게 묘사되기 때문에, 라다톰은 그냥 지나가다 들리는 일개 소국에 불과하다. 거기다 왕은 하곤이 너무 무서워서 어디론가 도망가버렸다고... 안습하기 그지없다.

왕이 사라져 국가가 곤란한 상태이나 엔딩에서 찾아가보면 민가에서 일반인으로 변장하고 생활하고 있었음이 밝혀진다. 하곤이 무서워서 그랬던게 아니라 왕으로 사는게 귀찮았던 것 같다. (...)

그리고 왕의 모습으로 돌아간 그를 찾아가 보면 "역시 왕전용 의자가 푹신푹신해서 좋다"는 소리를 하고는 "어쨌든 고맙다. 너희 일족 덕분에 이 나라는 두 번 구원 받았다. ...아니 3번째인가?" 라는 말을 해서 드퀘3의 복선을 남겼다.

거기다 MSX판 드퀘2에서는 라다톰에서 오리지널 이벤트가 벌어지는데 그것은 바로 위험한 수영복 이벤트. 왕이 문부르크의 왕녀에게 수영복을 선물한다. 그리고 이어지는 충격적인 비쥬얼에 라다톰 왕이 보인 반응은 아아 지금까지 살아있어서 다행이야 (...)

3. 드퀘3

3에선 1보다 과거의 라다톰이 나오며 국왕은 랄스1세다. 조마 때문에 꿈도 희망도 없는 절망으로 가득한 왕국으로 나왔으나 로토의 활약으로 구원받았다.

4. 로토의 문장

로토의 문장에서는 이마신의 육체를 봉인한 어둠의 오브가 라다톰에 있었기 때문에 마왕군의 습격을 받는다. 용왕이 몇년을 공격해도 버티는 비범한 수비력을 보여주었다. 결국 함락되었지만 어둠의 오브는 이미 아스테아가 먹고 튄 뒤였다.

5. 그외

특이점이라면 드퀘1과 드퀘3는 마왕 성이 라다톰 바로 아래쪽에 있다. 훤히 보여서 당장이라도 갈 수 있을 것 같은 느낌이지만 플레이어가 그곳에 갈 수 있는 건 게임이 다 끝나갈 때. 절묘한 구성이다.
Valid XHTML 1.0! Valid CSS! powered by MoniWiki
last modified 2013-12-18 11:39:46
Processing time 0.1536 sec