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 E D R , A S I H C RSS

라이징/에이팅

raizing_8ing.jpg
[JPG image (7.08 KB)]

SS라고 쓰고 II라고 읽는다


Raizing/8ing

Contents

1. 개요
2. 라이징/에이팅에서 제작한 게임 일람

1. 개요

1993년에 설립된 일본의 게임 회사. 토아플랜 도산 후 분리된 회사 중 하나이다.[1]

정확히는 컴파일의 사원들과 컴파일에서 武者 알레스터의 하청을 맡은 토아플랜의 제작팀이 설립한 회사가 바로 라이징.

보다 자세히 설명하자면 당시 컴파일의 개발자들은 武者(무자) 알레스터의 완성도에 굉장히 만족했지만 컴파일의 경영진은 높은 완성도에도 불구하고 무자 알레스터에 대하여 별다른 관심을 가지지도 않고 비슷한 시기 발매되어 히트를 친 뿌요뿌요의 홍보에만 열을 올리는 모습을 보였고 이러한 회사의 방침에 불만을 가진 컴파일의 사원들이 컴파일을 박차고 나와 에이팅을 설립하고 마침 회사가 도산하여 갈곳이 없던 무자 알레스터의 제작팀을 스카우트하여 개발부서 라이징을 만든것. 참고로 야가와 시노부에 따르면 컴파일의 전통을 이어받아 라이징의 근무 복장은 핑크색 체육복이었다고 한다...

배틀 가레가, 마법대작전 등 명작 슈팅 게임을 많이 만들었으며 그 중 배틀 가레가는 탄막 슈팅 게임 개발에 영향을 준 게임이기도 하다.

라이징 슈팅게임의 특징은 호쾌한 타격감과 랭크 시스템(배틀 시리즈)에 있다. 특히 랭크 시스템의 경우 판정이 극악해서 적절한 지점에서 전멸폭탄을 쓰거나 자폭하지 않으면 말 그대로 탄막이 비 오듯이 쏟아지는 모습을 볼 수 있다.

대다수의 슈팅 게이머들은 회사가 이미 망한 것으로 알고 있지만 아직 회사는 정상적으로 돌아가고 있다. 보다 자세히 설명하자면 초기에는 라이징이 게임개발, 에이팅이 유통을 맡는 2개의 계열사로 운영되고 있었으나 에이팅이 허드슨을 도와 블러디 로어 시리즈의 개발과 유통을 맡음으로서 별도의 개발팀을 운영하기 시작하고[2] 당시 2D 슈팅 게임을 주로 개발하던 라이징의 스태프들은 이에 반발하여 퇴사하고 그나마 배틀 시리즈에 남다른 애착을 갖고 있던 야가와 시노부는 라이징 퇴사 직전 토아플랜의 대표작들을 개발한 게임 제작자인 우에무라 타츠야의 도움으로[3] 배틀 시리즈의 완결판 배틀 바크레이드를 만들고 회사를 퇴사, 이후 자신이 처음으로 게임 업계에 처음 발을 디뎠던[4] 게임 회사인 토아플랜의 직원들이 설립한 게임 회사 케이브로 이직하게 된다.

한편 라이징의 스태프들이 모두 퇴사해버리자 에이팅은 이미 전에 라이징의 이름으로 캡콤과 계약을 채결한 1944와 그레이트 마법대작전의 개발에 난항을 겪게된다. 결국 에이팅은 토아플랜 시절 대다수의 게임들을 개발했던 우에무라 타츠야와 유게 마사히로를 영입하여 해당 게임들의 개발을 완료하고 2000년 10월, 라이징과 에이팅 브랜드를 통합해버린다.

라이징의 주요 스텝으로는 머 카니발 : 열화, 배틀 가레가, 암드 폴리스 배트라이더 등을 만든 야가와 시노부, 후기 알레스터 시리즈, 마법대작전, 창궁홍련대를 개발한 토야마 유이치 등이 있다.

한편 앞에서 설명한 에이팅의 개발팀은 계속해서 블러디 로어 시리즈를 비롯하여 토미격투닌자대전 시리즈, 캡콤타츠노코 VS 캡콤등을 하청제작하는 등 주로 대전격투 게임을 개발하고 있다.

2. 라이징/에이팅에서 제작한 게임 일람

----
  • [1] 라이징은 토아플랜 후기 기판의 라이센스를 취득해서 사용했다. MAME에서 게임 실행시 나오는 드라이버 이름이 「toaplan2.c」이다.
  • [2] 이 때 에이팅에서 암드 폴리스 배트라이더를 개발 중이던 라이징의 개발진 상당수를 갑작스레 블러디 로어 개발에 투입시킨다. 1편에서 라이징의 로고가 붙어있는 것도 이 때문.(그 외에도 전년도에 발표한 배틀 가레가의 성공으로 이름값이 높아진 라이징의 브랜드를 이용해 홍보를 하기 위한 이유도 있었다.)
  • [3] 이노우에 준야를 비롯하여 토아플랜, 가젤 출신들은 원래 가젤을 해체한 후 토아플랜이 개발한 게임들의 판권을 구입하여 라이징에 입사, 토아플랜의 실질적인 부활을 도모하였으나 에이팅이 슈팅 게임 부문에서 철수하려 한다는 계획을 듣고 일부는 케이브에, 일부는 타쿠미에 입사한다.
  • [4] 야가와 시노부는 썸머 카니발92라는 패미컴 게임 공모전에서 입상한 경력이 있긴 했지만 공식적으로 게임 회사에 들어가서 일을 시작한 것은 토아플랜이었다.

Valid XHTML 1.0! Valid CSS! powered by MoniWiki
last modified 2015-04-05 23:19:14
Processing time 0.0554 sec