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 D R , A S I H C RSS

솔라 레이

last modified: 2015-04-05 17:46:22 by Contributors

Contents

1. 일본 애니메이션 기동전사 건담에 등장하는 무기
2. 유희왕에 등장하는 카드
3. 강철전기 C21에서 등장하는 무기

1. 일본 애니메이션 기동전사 건담에 등장하는 무기


지온군이 사이드3의 폐쇄형 스페이스 콜로니 '마할'을 개조하여 만든 거대한 레이저 포.[1] 엄청난 수의 전지판으로 막대한 태양광 에너지를 모은 다음, 그것을 직경 6km의 한줄기 고출력 빔으로 발사한다. 지구연방솔라 시스템에 필적하는 슈퍼 웨폰이다.[2] 다만 한번 사용 후 재충전에 최소 일주일 이상의 시간[3]이 걸리기 때문에 다소 비효율적인 병기. 지온군은 이미 예전에 솔라 레이의 설계를 완료했는데, 사이드 3가 침공당할 위기에 처하자 단 수일 만에 마할의 주민들을 강제피난시키고 솔라 레이로 개조하는데 성공했다고 전해진다. 지온의 공돌이들에게 묵념을.

일년전쟁의 막바지인 12월 30일, 기렌 자비가 이걸 사용하여 요한 이브라힘 레빌과 교섭중이던 아버지 데긴 소도 자비를 골로 보냈다. 이런 콩가루 집안.

데긴 자비를 확실히 없애기 위해 솔라 레이를 그레이트 데긴에 조준하는 바람에 연방 함대의 반 이상을 날려버릴 수 있는 것을 고작 삼분의 일밖에 날릴 수 없었다. 전장에서 병력의 수는 산술적으로 계산할 수 없는 시너지효과를 발휘하므로 지온 패망의 직접적인 원인이 되는 사건.[4] 역시 화이트 베이스를 노렸어야 했다.

솔라 시스템을 분해하여 운반하고 있던 함대가 솔라 레이에 직격당하는 바람에 솔라 시스템 또한 파괴되었고, 사이드 3에 이걸 사용하려던 연방군의 계획도 무산되었다.

이후에도 스페이스 콜로니를 레이저 포로 개조하는 경우가 가끔 있는데, 이런 것들은 "콜로니 레이저"라고 통칭한다. 대표적으로 그리프스 II도 거의 같은 타입.

아무로 레이는 이 무기가 발사되기 직전 "증오를 부르는 빛이 퍼져간다"며 패닉 상태에 빠졌다. 그때 외친 대사인 "저...저것은 증오의 빛이야!"는 패러디가 자주 되는 대사중에 하나로 명대사 중에 하나. 솔라 시스템은 쏴도 아무 말 안하더니. 친환경 자연광 솔라 시스템 vs 인공 레이저 솔라 레이

일년전쟁사에서는 이 솔라 레이를 이용한 제법 설득력 있어보이는 본토방어작전 구상이 나와있다.[5]

기동전사 건담은 스타워즈에서 모티브를 따온 것이 많은데, 이러한 점에 미루어보면 솔라 레이는 데스스타, 그중에서도 데스스타1의 주포 슈퍼레이저를 오마쥬 한 것으로 추정된다.

2. 유희왕에 등장하는 카드

한글판 명칭 솔라 레이
일어판 명칭 ソーラーレイ
영어판 명칭 Solar Ray
일반 함정
자신 필드 위에 앞면 표시로 존재하는 빛 속성 몬스터의 수 × 600 포인트 데미지를 상대에게 준다.

빛 속성 전용 번 카드. 일러스트는 전혀 다르지만, 필드 위의 빛을 한데 집속시켜 상대에게 발사한다는 컨셉은 기동전사 건담 시리즈의 동명의 병기와 비슷하다.

이 카드의 성능은 번 카드로서 상당히 좋은 편이다. 대미지 효율이 높아 빛 속성 몬스터가 2장만 있어도 1200 대미지를 주는데 1장당 800 대미지만 줘도 채용범위에 들어가는 풀 번 덱의 관점으로 봐도 상당히 좋은 카드이다. 5장 있는 상태에서 발사하면 무려 3000이나 되는 대미지가 들어가며, 빛 속성에는 대량전개가 잘 되는 카드들이 많기에 큰 대미지를 주는 것이 어렵지도 않다. 당장 같은 팩에서 나온 창조의 대행자 비너스신성한 구체를 있는대로 불러내기만 해도 2400을 날려먹는다. 프리 체인 카드라 상대의 제거에 체인해서 발동해 엿먹일 수 있다는 점도 우수하다.

문제는 효과가 그렇게 대량전개하는 덱과 잘 맞지 않는다는 것이다. 보통 빛 속성 몬스터를 대량전개하는 덱의 목적은 비트 다운인데, 비트 다운 덱에서 이 카드처럼 번 대미지를 입힐 수단을 넣는 자리에 차라리 그 비트 다운을 보조하는 카드를 넣는 것이 더 안정적이다. 앞서 말한 것처럼 풀 번 덱이라면 두 손 들고 환영할 만한 대미지 효율이지만, 풀 번 덱은 빛 속성을 대량전개하는 것과는 거리가 멀어 이 카드는 쓰기 힘들다.

결국 성능은 좋지만 쓸만한 덱이 없어 잘 쓰이지 않게 된 안습한 카드. 일단 효과가 거의 일치하는 페어리 아처와 조합해 아예 전용 덱을 짜거나, 락 번 덱에서 방어용 카드로 마슈마론, 젤엔듀오, 아르카나 포스 0-THE FOOL 등을 풀 투입해 줄줄이 늘어놓고 사용할 수는 있을지도 모른다. 다만 이것도 효과 제거가 흔해져 락 번 계열 자체가 버틸 수가 없게 된 환경에서 그리 쉬운 일은 아닐 것이다.

3. 강철전기 C21에서 등장하는 무기

solray.png
[PNG image (157.08 KB)]

정확히는 솔라 레이저
선형 메인무기
위력 275에 탄수 21 적아 관통이라는 고위력 레이저 레이저 자체도 굵어서 적을 맞추기 쉽지만 충전시간이 아주 긴것이 단점.

대놓고 1번을 패러디한 무기...이름도 그렇지만 모양자체도 스페이스 콜로니를 연상시키며 발사시에는 옆에 붙은 판이 펼쳐지는데 딱 1번의 모습과 같다...
----
  • [1] 이 마할 콜로니는 시마 가라하우를 비롯한 시마 함대 구성원 상당수의 고향이었다. 다른 콜로니에 의해 상대적으로 빈민 인구 비율이 많아서 부숴먹어도 크게 지장이 없는 콜로니를 징발해서 희생시킨 것.
  • [2] 기동전사 건담: MS IGLOO 묵시록 0079 2화에서는 마르틴 함장이 솔라 레이에 대해 "연방군이 솔로몬에서 사용한 것과 비슷한 것인가"라고 의문을 표시하자, 모니크 대위가 "그런 장난감 따위가 아니다"라고 말한다. 확실히 객관적인 위력 면에선 솔라 레이가 더 강력하긴 하지만, 전쟁 공헌도 측면에선 솔라 시스템을 더 좋게 평가할 수 밖에 없다. 솔라 시스템이 솔로몬을 방어불능 상태에 빠뜨려 지온군 방위전력에 결정적인 타격을 가한데 반해, 솔라 레이를 쓴 지온은 연방의 침공함대를 개발살 내버렸음에도 전쟁에서 졌으니...
  • [3] 이 시간은 한번 발사한뒤 과다에너지에 손상된 솔라레이 내부 수리시간이 포함된다. 상태가 나쁘면 재발사엔 한참이 더 걸릴수도 있다는것.
  • [4] 병력의 삼분의 일이 날아가버린 연방 함대는 아 바오아 쿠 전투에서 소수밖에 살아남을 수 없었다. 그라나다의 지온군으로 공격하면 전멸할 정도. 별 1호 작전에 동원된 병력이 사실상 지구연방군 우주전력의 전부이므로 이들을 섬멸하고 곧바로 루나2를 점령했다면 전쟁은 누구 말대로 10년은 더 갔을 것이다.
  • [5] 요새를 공략가능할정도의 대집단은 그 행동을 숨기는게 불가능하므로 요새에 닿기전에 솔라레이로 괴멸시킨다(EX : 별1호작전). 솔라레이를 피하기위해 여러집단으로 나뉘어서 올 경우 대형항모 도로스급을 이용한 전력집중의 이점을 활용한 각개격파를 행한다.

Valid XHTML 1.0! Valid CSS! powered by MoniWiki
last modified 2015-04-05 17:46:22
Processing time 0.1314 sec